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요일밤과 월요일 사이에 비가 온뒤 날씨가 많이 추워졌네요.


제가 월요일밤에 경기도 시흥에서 제천으로 돌아가는데 바람이 심하게 불어 낙엽이 고속도로위에 많이 흩날리더군요. 그리고 강원도 문막쯤 도달할때 진눈깨비가 흩날리더니 만종분기점에서 중앙고속도로 갈아타고 남원주IC를 지나고서부터는 꽤 굵은 눈발이 내렸습니다.


그리고 고도가 높은 치악산휴게소 부근에는 눈이 쌓였습니다.


치악산휴게소 야외테이블입니다. 누군가가 미니눈사람을 만들었는데요. 자세히 보니 앙증맞고 귀여워서 한컷 찍어봤습니다.


옆테이블 벤치에서는 사랑해라는 글자가 새겨져 있네요. 아마 첫눈을 본 커플이 쓴듯 합니다. 부럽네요 ㅜㅜ


주차장에 서있는 저의 애마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벌써1만km를 훌쩍 넘겼네요.


휴게소에서 나와 고속도로 주행하다가 본 외기온도입니다. 바깥기온이 -2도로 한겨울 추위만큼 추웠습니다.


단풍이 울긋불긋 물든 가을이 불과 최근까지 였던거 같은데 비오고 나니 겨울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이제는 낙엽도 다 떨어지고 뭔가 쓸쓸하기만 하네요.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