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959년 영국의 오스틴에서 처음으로 MINI가 생산되었으며 그후 50년이 지난 지금까지 MINI는 진화를 거듭하며 오늘날까지 출시되고 있으며 BMW산하로 들어간뒤 고전적인 디자인을 바탕으로 진보적이고 현대적인 디자인을 접목시킨 현재의 MINI의 모델은 국내에서도 젊은층을 중심으로 큰 호평을 받고 있습니다.


BMW MINI는 50주년을 맞아 올해 9월부터 내년9월까지 단1년만 생산되는 특별한 MINI '50 메이페어'와 '50캠든'을 출시하였는데요 그 현장에 들어가 보겠습니다.


50주년 특별모델 발표장인 르뉘블랑쉬 입구입니다.


베일에 가려진 50주년 특별모델입니다. 아직 발표전이므로 베일에 가려져 있습니다.


르뉘블랑쉬 입구입니다.


르뉘블랑쉬에 들어가보니 1층과 2층으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이 사진은 2층에서 찍은겁니다.


미니50주년을 기념하는 앰블럼


미니50주년을 기념하여 단1년만 생산하는 한정판 미니 2종 발표회가 시작되었습니다.


제품설명이 끝나고 신차발표를 기념하는 뮤지컬이 시작되었는데요. 뮤지컬 컨셉은 이상한나라의 앨리스라고 합니다.


가운데에 있는 남자무용수분이 천에 매달리는 모습을 보니 아찔해보입니다. 줄타고 올라가는거 보통사람들은 못올라가는 사람조차 많은데 저 무용수는 힘든기색이 하나 없었습니다. 운동 정말 열심히 하신듯 합니다


슬슬 뮤지컬이 마무리되고 있습니다.


50주년 한정판 모델중 하나인 MAYFAIR입니다. 블랙 바디 페인팅에 중후한 느낌의 갈색 스트라이프 1쌍이 가로질러져 있습니다.


50주년 기념모델 2종류중 하나인 MINI캠든입니다. MAYFAIR와는 다른 젊고 역동적인 느낌의 화이트 바디칼라이며 MAYFAIR와 달리 프론트, 사이드스커트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미니50주념 기념하는 앰블럼


MAYFAIR의 연비는 리터당 13.7km/l입니다.


MAYFAIR의 실내 레이아웃


MAYFAIR의 도어스커프


캠든의 도어스커프입니다. 고전적인 향수를 불러오는 MAYFAIR와 달리 캠든은 젊고 역동적인 취향으로 꾸며졌습니다.


캠든에만 장착된 하만카돈 오디오시스템


캠든의 실내 레이아웃입니다.


사진 외에 동영상도 찍어서 편집했습니다. 끝까지 잘 봐주세요. 특히 동영상 끝부분에 자동차 최초로 말하는 기능이 추가된 미션 컨트롤음성이 공개됩니다.


아쉬운것은 한국어가 아닌 영어로만 나온다는건데요. 그래도 말하는 자동차가 나온건만 해도 신기할 따름입니다. 오래전 사이버포뮬러를 보면서 말하는 자동차가 나올까? 상상을 했는데 상상이 현실이 되었습니다.


자 이제 동영상 공개하겠습니다. 미션컨트롤 음성이 궁금하다면 끝까지 보세요.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