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정의선 현대기아차 부회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3.14 현대 벨로스터 오프닝쇼에 다녀왔습니다.


미국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발표한 현대차 최초의 비대칭도어 차량인 벨로스터는 당초 처음에는 투스카니 후속으로 생각했었지만 국내는 물론 세계에서도 보기 드문 좌우 비대칭도어(좌측1개도어 우측 2개도어)차량인만큼 별도의 유니크한 모델로 배치하여 벨로스터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현대자동차가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지난주 목요일 현대자동차는 벨로스터 런칭때 런칭행사 이외에 별도의 오프닝쇼를 이틀간에 걸쳐서 벌였는데요. 사실 새로나온 신차가 별도의 오프닝쇼를 개최한경우는 거의 없었습니다. 현대자동차의 베스트셀러라 할수 있는 쏘나타나 그랜저조차 이러한 별도의 오프닝쇼가 없었습니다. 그만큼 현대자동차가 벨로스터에 거는 기대가 남다르다는 걸 실감할수 있었습니다. 오프닝쇼 안으로 들어가 보겠습니다.


실내 들어가기전 컨테이너 안에 실려있는 벨로스터 전시차량들입니다. 어떤색깔이 마음에 드시는지요? 저는 노란색이 마음에 듭니다^^;


안에 들어가니 전시된 벨로스터가 눈에 띕니다. 사진상으로는 별로였는데 실제로 보니까 참 이쁘네요.


벨로스터 본넷 좌우에 검은 줄이 있어서 자세히 봤는데 에어덕트더군요(물론 이미테이션입니다) 사진에는 나오지 않았었는데 벨로스터 엔진룸을 열어보았습니다. 근데 생각외로 엔진룸공간이 좁아서 1.6터보같은 고성능모델에는 위와같은 에어덕트가 필요할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벨로스터 인테리어 내부 센터페시아입니다. 워낙 사람들이 많아서 겨우 한장 찍었네요^^; 조작편의성 자체는 나쁘지 않은데 센터페시아 가운데 버튼이 조금 더 크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벨로스터에 적용된 18인치 휠입니다. 타이어사이즈가 215/45/18이었나? 아무튼 그렇습니다.


벨로스터 좌우 도어입니다. 비대칭도어 차량이라 그런지 1열 도어 좌우 길이가 틀립니다. 운전석쪽이 좀더 긴편이구요. 대신 조수석은 뒷좌석 승객을 배려한 2열 도어까지 있어 조수석쪽 1열 도어길이는 약간 짧습니다. 


벨로스터 듀얼 머플러입니다. 보통 좌측 아니면 우측에 머플러가 있는데 벨로스터는 차량 뒤쪽 한가운데에 엔드 머플러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현대 벨로스터의 간략한 제원입니다. 음 사진이 잘 안나왔네요.


드디어 벨로스터 오프닝쇼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있습니다.


먼저 DJ의 현란한 연주로 분위기를 한껏 올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현대자동차그룹의 정의선부회장과 이병헌씨, 정준호씨, 이서진씨가 등장하여 현대자동차 벨로스터 오프닝쇼에 대한 설명과 소감을 말했습니다.


인상적인것은 이날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부회장이 그동안의 보수적인 이미지를 벗기 위해 캐쥬얼복장으로 등장했다는 점입니다. 또한 벨로스터를 개발하기 위해 공들인 연구원들의 노고를 치하하는것도 잊지 않았습니다. 이점이 마음에 들더라구요^^; 근데 정의선 부회장과 연예인 이서진씨가 오랜 친구사이라고 하던데 음 의외였습니다.


밖이 소란스러워 잠시 밖에 나가보니 연예인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어 저도 찍어봤습니다.


그리고 가수 싸이의 공연이 시작되었습니다. 국내 연예인중 군대를 두번이나 갔다온 가수로 잘 알려져 있죠^^;


가수 싸이의 공연이 한참 이어지면서 그 열기가 한껏 더 올라갔습니다.


싸이씨의 공연이 끝나고 사회를 진행하신 개그맨 유세윤씨가 벨로스터의 미션과 원정대 멤버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벨로스터 원정대를 이끌 9명의 대장입니다. 뭐 아마 다들 아시리라 생각되어 자세한 소개는 생략하겠습니다. 벨로스터 원정대는 이달말까지 주어진 미션을 수행하여 1등을 뽑는다고 합니다. 


내일 저는 벨로스터 미션 취재할 예정이며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