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728x90

 

위 영상은 선릉역 사고를 접한 이후 생각나서 만든 간단한 영상입니다. 사실 바이크나 오토바이 라이더분들 뿐만 아니고 승용차나 화물차 등 다른 운전자분들에게도 해당되는 영상입니다.

 

이번 선릉역 오토바이 사망사고는 신호대기 중 오토바이가 갑자기 끼어들었는데 하필 대형트럭 운전자가 끼어든 오토바이를 보지 못하고 끼어든 오토바이를 치면서 발생한 사건입니다. 선릉역 사고 목격 블박 영상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트럭 앞에 있던 라이더 분께서는 결국 트럭 밑으로 깔리시면서 운명을 달리했습니다.

 

그런데 대형트럭은 우리가 생각한 것 이상으로 운전하기 힘듭니다. 일단 중량 화물을 적재하기 때문에 출발할때 가속이 힘듭니다. 그리고 제동도 힘들기 때문에 제동거리가 매우 길죠. 무엇보다도 운전석 높이가 다른 차량보다 높기 때문에 차체 바로 아래나 옆에 사람·자전거·오토바이·바이크가 있으면 트럭운전자가 알아차리기 힘듭니다.

 

심지어 전고가 낮은 승용차도 바로 앞이나 옆에 있으면 대형트럭 운전자가 알아차리기 힘들죠. 

 

밤낮으로 수고하시는 라이더 여러분들 배달수수료가 박한거 잘 압니다. 배달 시킨 손님이 빨리 배달하라고 독촉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는걸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배달용 오토바이는 국가에서 지정한 긴급자동차가 아닙니다.

 

화재가 발생했을때 강력범죄가 발생했을때 피해자들을 구조하고 가해자를 검거하기 위한 소방차·경찰차가 아닙니다. 심지어 사고난 차량 구난하기 위한 렉카도 긴급자동차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그래서 조금 늦더라도 벌이가 조금 시원치 않더라도 안전하게 라이딩 하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우리의 생명은 우리 자신 단 하나뿐입니다. 롤플레잉 게임처럼 죽어도 다시 리셋되는 그런시스템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라이더 여러분들 큰건 바라지 않습니다. 바이크나 오토바이를 운전하거나 자동차 운전하다보면 자의든 타의든 교통법규위반을 할 수 밖에 없게 됩니다. 저도 그랬고요. 법정제한속도 50km/h인 도로에서 딱 50km/h만 지키는 운전자는 거의 없을 겁니다. 

 

 

하지만 위반하더라도 타인에게 해를 끼치거나 교통사고를 유발하는 행위는 자제해야겠죠. 이번 선릉역 오토바이 사망사고도 오토바이가 끼어들지 않았으면 발생하지 않았을 겁니다.

 

라이더 여러분들께...100% 법규 지키는건 바라지 않습니다. 하지만 최소 타인의 안전을 위협하거나 교통사고를 유발하는 위법 운전은 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선릉역라이더사망사고

#선릉역오토바이

#배달라이더

#대형트럭

#사각지대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모터사이클의 명가 BMW에서 사상최고의 출력을 지닌 수퍼바이크 S 1000 RR을 출시했는데요.


이틀전 저는 BMW의 수퍼바이크 S 1000 RR 행사장에 다녀올수 있었습니다.


행사장의 풍경과 국내에 드러낸 S 1000 RR의 역동적인 모터사이클의 모습을 사진으로 올려놓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얼마전에 좋은 기회를 얻어 강남쪽에 있는 혼다 바이크 매장을 둘러봤습니다.


저는 모터사이클 쪽에 사실 관심이 별로 없었는데요. 혼다 바이크 매장 방문기회로 많은 종류의 모타사이클을 볼수 있었습니다.


혼다 바이크 매장안은 어떠했고 어떤 바이크들이 전시되어 있었을까요?


행복은 혼다를 타고 온다는 포스터


혼다가 2007년까지 5년연속 모터사이클부문 1위를 받았다는 기념훈장입니다.


깜찍한 스쿠터 혼다 TODAY입니다. 연비가 무려 리터당 73km/l 이정도면 기름을 먹는다는게 아니라 기름냄새만 맡아도 굴러간다는 말이 더 어울리겠죠^^


VT1300CX라는 모터사이클입니다. 정통 아메리칸 스타일인데 할리데이비슨하고는 또 느낌이 틀립니다.


VT1300CX 제원입니다.


혼다 모터사이클의 럭셔리 최고봉 바이크 골드윙입니다. 자동차로 치면 에쿠스급이라고 볼수 있는 이 초호화 럭셔리바이크의 가격은 3600만원이나 합니다.


시트가 상당히 푹신해서 장거리 투어용에 걸맞는 바이크라는걸 새심 깨달았습니다.


톡톡 튀는 색깔을 가진 이 모터사이클은 혼다 호넷이라는 바이크입니다.


CB600F라고도 하는데 고회전을 지향해서 그런지 엔진의 레드존은 15000rpm부터 시작합니다.


모터사이클 대회에 나가는 슈트입니다. 위의 호넷을 타고 입으면 꽤 잘 어울리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국제대회규정 신호기 해설입니다. 모터사이클 대회뿐만 아니라 자동차레이싱도 거의 동일하다고 합니다.


각종 모터사이클에 장착되는 타이어들 대배기량 바이크의 경우 휠 타이어 수치 읽는법은 자동차와 동일합니다.


커스텀 부품 및 튜닝 머플러들이 전시된 곳을 한방 찍어봤습니다. 자동차매장에서 튜닝파츠를 판매하는 경우는 거의 없는데 바이크는 그렇지 않은가 봅니다.


이상으로 혼다 바이크 매장 방문기를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