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MW는 2도어 쿠페 8시리즈를 공개하면서 스포츠카를 정의를 새로 세웠다고 평가했습니다. 


8시리즈는 균형 잡힌 디자인 고급감을 결합한 스포츠카라고 평가했는데요. BMW는 8 시리즈를 출시하면서 영감을 주는 스포티함과 현대적인 고급스러움 그러면서도 장거리주행시 편안함을 보장한다고 선전했습니다.



최고출력 530마력을 내뿜는 V8 4.4L 가솔린 엔진이 탑재되는 모델은 850i, 최고출력 320마력을 내는 3.0L 디젤 모델은 840d라고 명명됐으며, xDrive가 기본 적용됩니다. 850i의 경우 0-100km/h 수치가 3.7초, 840d는 4.9초 라고 합니다.


BMW 8 시리즈의 모든 모델은 배기가스는 유로6d를 만족시킵니다. 유로6d는 초창기 유로6와 비교해 질소산화물과 PM 등의 물질을 1/10 이상 줄여야하는데 가솔린 디젤 둘다 유로6d 만족시킨다고 하네요. 즉 친환경성까지 갖춘 셈이죠.


유로6d 배기가스를 만족시키기 위해 850i 가솔린 모델에는 미립자 필터가 기본 적용됐으며, 840d 디젤 모델에는 미립자 필터 외에 NOx 흡착 촉매 그리고 SCR 시스템을 탑재했습니다.



BMW 8 시리즈는 2도어 쿠페 모델답게 전고가 1,341mm에 불과합니다. 차체 길이와 너비가 제네시스쿠페보다 더 넓고 길지만 높이는 제네시스쿠페보다 더 낮은데요. 전고가 낮을수록 주행안전성이 좋아지고 좌우 롤링도 억제합니다.


또한 알루미늄과 마그네슘 등의 비철금속 재질 그리고 탄소섬유 등의 소재를 아낌없이 적용해 

경량화와 함께 무게중심을 더욱 낮췄다고 합니다.


BMW 8 시리즈는 BMW 모델 중에서 헤드램프가 가장 길면서도 얇으며 LED가 기본 적용됩니다. 여기에 레이저라이트 옵션을 선택하면 라이트가 비추는 범위가 최대 600m까지 가능하다고 합니다.


8 시리즈는 고급차량에 걸맞은 호화로운 옵션도 구비했는데 스마트폰 무선충전기능, BMW 디스플레이키, Bowers & Wilkins 다이아몬드 서라운드 시스템 등이 탑재됩니다.



스포츠카 본연의 특성에 맞춘 낮은 시트 포지션을 구현했고 뒷좌석은 2명이 탑승할 수 있습니다. 즉 4명이 탑승 가능하며, 트렁크 용량은 420L를 확보했고 부피가 큰 화물을 적재할 수 있도록 5:5 뒷좌석 폴딩 기능이 적용됩니다.


8 시리즈 외관을 더욱 과격하게 꾸며주는 M스포츠 패키지는 19인치 M스포츠휠, M스포츠 브레이크 시스템, M스티어링휠, M로고 조명도어실 등이 적용되며 M스포츠 퍼포먼스 모델은 20인치 M경합금 휠, 고성능 서머타이어, M스포츠 브레이크 시스템, 세륨 그레이 컬러바디 등으로 꾸며집니다.

 

8 시리즈가 공개된 만큼 독일에서 본격적으로 양산이 시작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최근 자동차 구매 패턴을 보면 2도어 3도어 쿠페 모델 판매량이 점점 줄어들고 있는데 BMW가 8 시리즈라는 2도어 쿠페 모델을 시판한 걸 보면 판매량보다는 모델 라인업 완성 그리고 상징성에 더 중점을 두지 않았나? 라는 예상을 해봅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 블로그 보신 분이라면 제가 소유한 차가 아반떼 쿠페라는 것을 단번에 아실 겁니다. 제가 탑라이더에서 기자로 활동하면서 아반떼 쿠페 롱텀 시승기를 작성했는데 이 블로그에서는 제가 아반떼 쿠페를 구매한 이유 및 실제 연비와 트립 연비와의 차이 그리고 어떤 장점이 있고 어떤 단점이 있는지 상세하게 블로그에 밝히겠습니다.

 

여기서는 왜 무슨 이유로 아반떼 쿠페를 구매했고 구매과정 그리고 신차가격 포함해서 얼마의 비용을 지불했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보고자 합니다.

 

15만km 넘게 타면서 질린 쉐보레 스파크

 

제가 2014년 상반기까지 탄 차가 쉐보레 스파크입니다. 2011년 구매 후 3년 반 정도 소유하면서 약 15만km를 주행했습니다. 주행거리가 많았던 이유는 레이스경기 취재 등으로 지방 출장이 많아 장거리 주행이 잦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딱히 나쁜 점은 없지만 오랫동안 경차를 타다 보니 3년 지나자 슬슬 질리더군요. 그래서 스파크 대신 다른 차를 구매해서 롱텀테스트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후보로 구매할 차종 몇 가지를 추렸으며 대상 차종은 쌍용 코란도 C, 렉스턴W 매니아 트림, 제네시스 쿠페 2.0 가솔린 터보, K3 쿱 으로 좁혔습니다.

 

코란도 C

 

 

소형, 준중형 SUV 모델 중에서 가장 공인연비가 뛰어난 코란도 C 수동은 공인연비 뿐만 아니라 실제연비 또한 공인연비 이상으로 뛰어나다고 알려진 모델입니다. 쌍용에서도 티볼리가 출시되기 전까지 코란도 C 수동변속기 모델을 전면에 내세우며 홍보했으며 실제로 국내에서 판매된 코란도 C 중에서 15% 이상이 수동변속기 모델이라고 할 정도로 경차보다도 수동변속기 판매비율이 높았습니다. 또한 수동에서도 AWD를 선택할 수 있는 장점도 갖추고 있습니다.

 

그런데 플라이휠 문제 이슈를 포함해 자잘한 잔고장을 호소하는 오너들이 적지 않았습니다. 승용차 SUV 포함해서 하위 트림에서만 수동변속기를 선택할 수 있는데 코란도 C 또한 특별히 다른 점은 없었지만 제가 원하는 편의사양들이 하위 트림에서 선택할 수 없어서 고민 끝에 코란도 C는 제외했습니다.

 

렉스턴 W 매니아 트림

 

 

제가 생각한 모델 중에서 가장 고가 모델이지만 대한민국 1% 렉스턴 그것도 수동변속기 모델이라는 점에서 매우 유니크한 모델이라고 생각 되었습니다. 하지만 3,000만원 넘는 신차가격 때문에 결국 눈물을 머금고 포기했습니다.

같은 파워트레인과 플랫폼 쓰는 코란도 스포츠가 낫지 않겠냐? 라는 의견도 있었는데요 개인적으로 픽업 트럭은 좋아하진 않아서 코란도 스포츠는 아예 생각조차 하지 않았습니다.

 

K3 쿱

 

 

1.6L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되어 소형차로 분류되어 연간 세금부담이 적습니다. 거기에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27kg.m에 달하는 고성능 모델이죠 무엇보다도 뒷좌석 공간이 의외로 넓어서 뒷좌석에 부모님 모시기에도 비교적 편안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기아 K3 쿱의 가장 뛰어난 장점은 바로 최상위 트림에서도 수동변속기 선택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경차를 제외한 대부분의 승용, SUV 모델들이 하위 트림에서만 수동변속기 선택이 가능한 데 반해 K3 쿱은 상위 트림인 노블레스에서도 수동변속기를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배기량 1.6L 임에도 연비가 생각 외로 좋지 않다는 의견들이 많았고 힘과 가속력은 뛰어나지만 가솔린 터보 엔진이기 때문에 관리가 상대적으로 까다롭다는 점 때문에 K3 쿱은 고민 끝에 제외했습니다.

 

아반떼 쿠페 2.0L 자연흡기 엔진 중에서 가장 저렴한 것이 장점

 

 

아반떼 쿠페의 가장 큰 장점은 가격입니다. 1,680만원에 가장 하위 트림인 스마트 수동을 구매할 수 있는데요. 가장 하위 트림이지만 풀오토 에어컨이 기본 적용되고 자동조명조절장치 등 웬만한 편의사양은 다 포함되어 있습니다. 저는 2014년 6월에 출고했으며 2014년 10월 이후 TPMS가 추가되어 가격이 10만원 인상된 1,690만원에 판매 되었습니다.

 

같은 엔진을 탑재한 형제 모델인 i30 디스펙의 경우 수동변속기 모델이 1,850만원 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아반떼 쿠페의 경제성이 뛰어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거기에 아반떼 쿠페는 i30 디스펙 모델보다 공차중량이 90kg 더 가벼워 현대기아차 2.0L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모델 중에서 동력성능이 이론상 가장 좋습니다. 뒷좌석 또한 세단과 차이가 없어 결국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신차가격을 포함해서 취득세 등록세 보험료 번호판 장착비용 등을 모두 포함해서 약 2,000만원을 지불했습니다.

 

아반떼 MD가 아닌 아반떼 쿠페 JK

 

사람들이 저한테 흔히 하는 말이 있습니다. "이 차를 왜 구매했냐?" "이 차를 구매하는 사람도 있구나." "문짝 하나 없는 거 빼고 나머진 똑같네......" 라는 반응을 보인 분들이 적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엄연히 아반떼 MD 세단과 아반떼 쿠페는 다른 모델입니다. 심지어 코드명 또한 아반떼 세단은 시리즈 별로 HD, MD, AD 등의 코드명이 붙는데 반해 아반떼 쿠페는 JK라는 코드명이 붙습니다.

 

참고로 스쿠프 코드명 - SLC, 티뷰론 코드명 - RD, 투스카니 코드명 - GK, 제네시스 쿠페 코드명 - BK 기아 포르테 쿱 코드명 - XK, 아반떼 쿠페 코드명 - JK 이런 식의 코드명이 붙는데요. 제가 K3 쿱 코드명은 아직 모릅니다. 혹시 K3 쿱 코드명 아시는 분 있으시면 알려 주셨으면 합니다.

 

2014년 6월 구매하고 출고했기 때문에 출고 소감은 따로 작성하진 않겠습니다. 현재 출고한 지 1년 3개월이 지난 상황이며 주행거리는 4만6천km를 조금 넘은 상황입니다. 다음 포스팅은 출고 후 지금까지 지불한 연료비와 연비 그리고 동력성능에 관한 소감을 작성해 보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타로 2015.09.30 1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케삼쿱 코드명 YK라고 하네요.. 그나저나 아방쿱에 이타샤라뇨 ㅠㅠ

  2. 2015.10.02 2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상위모델에 대한 비구매 이유가ㅋㅋㅋㅋ너무 억지 같은데요ㅡㅋ결국스파크에서 아반테쿱..ㅋ 저도 경차를 꽤나 좋아해서 2대나 탔었지만(차는무조건신차) 아반테나 모닝이나 스파크나..별차이를 못느끼겠던데요. 운전자입장에서는? 가속력빼고는 실내공간도 월등히 넓은 것도 아니고ㅡ암튼 지금은 suv 타고 있지만 이번에 제주도가서 추억의 경차렌트 해봤는데 역시나 좋던뎅.. 그냥 이것저것 핑계대지말고 결국 산게 아반테쿱이란 거잖아요ㅡ 그냥 그차 산 이유만 대요. 솔직히 결국 경제적 문제 아님?? 돈 있음 딴거 샀겠지.. 아무리 하자가 많다해도 줄기차게 팔리는 수입차들 많잖아요? 읽다보니 무슨 벤츠 매장 가서 시승해보고 맘에 안든다고 티코 계약했다는 핑계 같아보임

    • 레드존 2015.10.02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벤츠 매장 가서 시승해보고 맘에 안든다고 티코같은 경차 계약한 사례 없다고 단정지으시는지...... 제 주관적인 판단인데 그거까지 무례하게 이래라 저래라 하는건 어거지같군요.

      그래도 경차와 준중형인데 별차이 못느끼면 그게 더 문제 같은데요. 뭐 주행안전성은 스파크가 기대 이상으로 좋았지만 그 외 힘과 가속력 때문에 스트레스 많이 받았던게 이만저만 아니었습니다. 경차 한두번 렌트해서 체험한 거랑 4년에 15만키로 탄 거하고 같다고 생각하시나요? 솔직히 경제성 빼고 시체인게 경차입니다.

    • 우덜란드 2015.10.03 1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돈없어서 젤싼거산거 맞아요. 보배드림에서 싸지르는글 보면 ㅋㅋㅋ

  3. 이수연 2015.10.02 2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 이뿌네요 아반떼가 이렇게 이뻤다 싶어 한 번 더 봤습니다 ^^ 안전운전하세요~

  4. 세바스찬 2015.10.02 2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 시대를 몇몆 사람들에게나마 대단한 국산차라고 알려졌던 투스카니엘리사를 인제에서 적지않은 시간차로 옛날차로 만들어 버린 아반떼 쿱이군요.
    제가 제일 궁금한 차 1순위였습니다.
    롱텀시승기 기대되네요 ^^

  5. 브라운 2015.10.03 0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로젝트명은 현대에서 쿠페가 거의 없다보니 k로 통일하는거 같은데 그걸 가지고 아반테랑 다르다고 생각하시다니zzz 아반테애서 문만 두짝인 차 맞아요. 굳이 그걸 부인 할 필요가 있나요?

  6. 렉스 2015.10.03 0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짝 없는거 빼고 엔진등 100프로 똑같지 않나요?
    제가 잘못 아는건가.
    이름 빼고 뭐가 다르시다는건지...

  7. ㄱㄱㄱ 2015.10.03 05: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모님태우기에 k3쿠페가 좋을거같진않은데요 문도없는데ㅋㅋ

  8. 2015.10.03 05: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게요 부모님 모시기를 마니 고려 한거 같은데 왜 문이 적은걸 산거지 궁금하네요

  9. 태엽감는새 2015.10.03 08: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차하군.... 쯧쯧...

  10. 이름 2015.10.06 0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돈없어서지뭐... 아반떼타는데 이유가 머있겠어

  11. Dmitri 2015.11.04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차로군요.
    제가 처음 차를 샀을때는 이런 좋은, 그리고 독특한 차가 없어 선택의 여지가 없었네요.

    전 20년된 뉴 세피아를 아직도 타고 있는데, 아반테는 끊임없이 진화한 반면, 세피아는 그 명맥이 끊겨서
    내심 아쉬운 생각도 듭니다.

    세피아가 흔했던 시절의 도로에서 볼 수 있었던 각그랜저나 엑센트, 프라이드, 프린스, 에스페로 등등..
    제차는 그대로인대 차 밖의 광경은 너무나 달라졌네요.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PS.

    덧글들 읽어보니 참 소양교육이 중요하다는 생각도 듭니다.

  12. 단종 2016.03.24 1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합리화라고 생각할게요 결과는 단종되었습니다 이유는...뭐..

    • 레드존 2016.03.24 1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솔직히 빨리 단종되었으면 바란 1인입니다. 그리고 저 기사는 출시 1년 만에 단종됐다고 하는데 출시 딱 2년만에 단종됐습니다. 국내에서 대략 480대 팔렸고요. 저는 이걸로 이타샤까지 한 사람이라 ㅋㅋ

      아참 생각외로 부품 다른 거 많아서 저도 좀 짜증납니다. 범퍼 헤드램프 그릴 다 안맞아요 세단이랑요 ㅋㅋ

  13. 마세라티 2016.03.24 1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 뉴스에 와서 젠쿱 2.0을 땄다 이런 헛소리만 안하면 자기차 이쁘게 타는거 아무도 뭐라 안합니다.

    • 레드존 2016.03.24 1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구쿱 2.0 오토 딴건 사실이니까 쓴겁니다. ㅋ

    • 고구마언덕 2018.05.16 15:27  댓글주소  수정/삭제

      구쿱 쩜영 오토면 아반떼쿠페 수동한테는 근소한 차이로 따일 수도 있겠는데??? 뇌피셜은 자제하시오. 당장 스펙 시트만 봐도 구쿱 쩜영 싱글터보 210마력에 토크 30킬로에 1550kg에 오토미션, 아반떼쿠페 N/A 170마력에 토크 21킬로에 1220kg에 수동미션이라 치면 딱 봐도 구쿱 쪽이 더 나은 출력 대신 중량이 확 무겁고 게다가 토크컨버터식 오토잖소. 구쿱 순정이라면 초기반응 지연으로 가속에서 더 유리해 보이지도 않는데... 제로백 안 해보셨소?

    • 고구마언덕 2018.05.16 15:28  댓글주소  수정/삭제

      상대방의 정보가 확실히 틀렸다는 증거나 하다못해 경험이라도 없다면 남이 하는 말에 매너없게 들이대는 건 양심이 업ㅂ은 것 같소!!

오늘 오후에 통일동산 근처에서 우연히 본 위장막없는 기아 K3 쿱 사진입니다.  포르테 후속모델로 출시할 예정인 기아 K3 쿱의 위장막 없는 모습 그것도 주행하는게 아닌 길가에 서있어서 재빠르게 찍어봤습니다.

 

K3 쿱 뒷모습입니다. K3 세단과 달리 번호판이 뒷범퍼 중앙에 있습니다.

 

 K3 쿱 앰블럼입니다. T-GDI인걸 보니 1.6 터보엔진으로 추정되네요. 맞나.....

 

기아 K3 쿱과 세단 헤드라이트입니다. 마침 작년 하반기에 K3 세단을 시승한적이 있어서 비교샷으로 올려봤습니다. 위쪽이 쿱 아래쪽이 세단입니다.

리어램프 비교사진입니다. 위쪽이 쿱, 아래쪽이 세단입니다. 헤드램프는 비슷하지만 리어램프는 한눈에 봐도 차이가 많이 나보이죠? 사진상으로는 잘 안보이지만 K3 쿱은 리어램프 방향지시등 부위가 돌출되어 있습니다.

 

 K3 쿱 안개등입니다. 세단과 달리 원형이네요.

 

기아 포르테 쿱처럼 K3 쿱 또한 블랙 하이그로시 사이드미러가 적용되었습니다.

 

K3 쿱에 장착된 휠입니다. 휠은 상당히 커보였는데 18인치 더군요.

 

타이어는 225/40/18 사이즈입니다. 편평비가 상당히 얇은데 좀 울퉁불퉁한곳에서 승차감이 꽤 튈듯하네요.

 

K3쿱 그릴

 

K3 쿱 리어 디퓨저와 트윈머플러입니다.

 

 K3 쿱 선루프입니다. 파노라마 선루프는 아니네요.

 

이렇게 보니 기아 K7 초기형과 상당히 흡사해 보이네요. 후측면에서 보면 정말 K7 리어램프와 많이 닮았습니다.

 

K3 후측면 사진입니다. 디자인 자체는 너무 과하지도 너무 얌전하지도 않은 적당한 수준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기아 K3 쿱 모델이 위장막 없이 돌아다니는거 보니 국내출시가 얼마 안남은 듯 싶네요. 엔진라인업이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일단 벨로스터 터보에 올라가는 1.6 가솔린 터보엔진이 적용될 듯 싶습니다. 그리고 아반떼 쿠페의 2.0 가솔린엔진도 나올 가능성이 있겠죠.

 

예전에 포르테 쿱 몇번 타봤었는데 포르테 쿱의 경우 2.0 자연흡기 엔진임에도 가속반응이 상대적으로 느리고 품질 마무리가 그리 좋지 않았습니다. K3 쿱은 어떨지 모르겠지만 포르테 쿱의 단점을 개선해 줬으면 합니다. 일단 차 자체는 괜찮네요. 제가 좀더 여유있다면 한번 구매리스트에 올려봐도 될듯 한데 아쉽게도 저는 다음 차량으로 디젤 소형SUV나 디젤승용차를 고려하고 있어서리 ㅎㅎㅎ

 

기아 K3 쿱 스파이샷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타페당 2013.08.16 1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웬지 프라이드 같은 느낌이...

    1.6터보는 참 잘한 결정이라고 생각됩니다, 이왕하는거 2.0터보를 바랬다면 너무 무리일까요? ㅋㅋㅋ

  2. 신데빌 2013.09.03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6GDI랑 1.6TGDI 두가지로 알고 있습니다.

  3. 염성 2013.10.16 2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염성 (옌청) 연하이호텔 객방부-한국요리집-한정식도시락
    4성급표준-한국인 직영
    한국위성(20여개채널)+와이파이+냉장고
    아침 저녁은 영양이 넘치고 풍족하며 맛나는 한식을 제공해드립니다
    물은 매일 제공
    거리는 기아1공장에서 3분거리 기아3공장에서 20분거리
    공항픽업은 물론이고 출퇴근염성픽업까지 해드립니다
    각종카드결제가능 / 각종비용한국에서 지불 가능
    문의전화:(+86) 132-7610-2887
    1인1실:198원 2인1실:228원
    블로그 blog.naver.com/yanhaihotel/196323170

    한정식 식당
    아침은 백반식으로 저녁은 삼겹살 한정식 요리 등등
    저의 호텔 한정식도시락은 웬만한 식당에서 드시는것보다는
    훨씬 맛있고 풍족하게 드시게 될껍니다
    한국에서 요리경험이 풍부한 주방장 찬모 요리사들이 각종요리를 해드립니다
    문의전화:(+86) 132-7610-28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