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어제까지 2010 북경모터쇼가 열렸던 중국은 백만장자라고 불리는 부자인구가 4500만명에 이른다고 할 정도로 VIP계층이 많으며 VIP중에서도 최상위에 속하는 VVIP계층 즉 중국의 대부호들도 적지않다고 합니다.


따라서 럭셔리 브랜드 차량중에서도 VIP대형세단 판매량이 꽤 된다고 합니다.




2010 북경모터쇼에서 대부호들을 눈길을 사로잡기 위해 많은 자동차브랜드들이 신차를 발표했습니다.


GM의 고급브랜드인 캐딜락 또한 차세대 플리그쉽 모델이라고 할수 있는 캐딜락XTS 컨셉카를 선보였습니다.




캐딜락XTS는 미래의 플래그쉽 럭셔리 세단의 패러다임을 제안한 모델이며 첨단기술과 전통이 한데 어우러진 모델이며 예술과 과학이라는 캐딜락의 디자인 철학을 철저히 반영하였습니다.


2010 북경모터쇼에 전시한 캐딜락 XTS는 3.6L직분사엔진에 전기모터를 추가한 하이브리드 모델이며 최고출력 350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보여줍니다. 그러면서도 도심주행에서는 엔진을 구동하지 않고 순수 전기모터로만 구동할수 있어 친환경차라고 해도 무방합니다.




캐딜락XTS는 외관과 성능뿐만 아니라 인테리어에도 신경을 많이 썼는데 O-LED로 구성된 계기판 디스플레이는 최고급 럭셔리카에 걸맞는 우아한 인테리어를 돋보이게 해줍니다.


캐딜락XTS는 2012년에 출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특이한 것은 대부분의 럭셔리 메이커들이 후륜구동 플랫폼을 채택하는데 반해 캐딜락XTS는 전륜구동형이라는 소문이 들리고 있습니다. 




아래사진이 바로 XTS제원표입니다. 전장이 5170mm, 전폭이 1900mm, 전고 1500mm, 휠베이스 2915mm나 되어 기함급에 어울리는 큰 차체를 자랑합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국의 No.1 고급브랜드이며 100년 이상의 전통을 간직하고 있는 캐딜락의 차기 플래그쉽 대형세단모델인 XTS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추가한다고 한다.


미국의 제네럴 모터스(GM)의 계획에 따르면 현재 캐딜락 승용라인업중 오래되어 경쟁력이 떨어지는 DTS와 STS를 둘다 단종시키고 두 모델을 모두 커버하는 새로운 플래그쉽 세단 XTS를 선보여 벤츠S클래스등과 경쟁시킬 예정이다.




XTS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이미 로드테스트 하고 있는 GM의 또다른 산하 브랜드인 새턴 뷰PHEV(GM대우 윈스톰 형제차)의 시스템을 그대로 옮겨온다고 한다.


새턴 뷰 PHEV모델은 현재 뷰익브랜드로 바뀌었으며투모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며 LG화학에서 납품받는 배터리와 캐딜락의 가솔린 직분사 엔진인 V6 3.6L DI엔진이 동력을 전달한다.




아직 정확한 출력이 나오지 않았지만 캐딜락 XTS에서 선보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현존하는 V8가솔린엔진 출력과 동등하거나 그 이상일 것이라고 한다. 친환경과 고성능 두마리의 토끼를 잡은셈이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과는 별도로 캐딜락 XTS는 다운사이징 터보엔진인 V6 3.6L 트윈터보도 선보일 예정이라고 하며 XTS는 내년 하반기에 출시될 예정이라고 한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esac 2010.03.26 0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함은 전륜구동으로 계속 가는군요

  2. 해일링 2010.03.26 2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차 벨벳라프와는 급이 많이 다르지만 형제차처럼 친근한 디자인이군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