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동차매니아라면 독일의 뉘르부르그링 서킷에 대해서 잘 알고 있을겁니다. 뭐 말이 필요없는 서킷이죠. 대다수 메이커에서 차를 개발할때 한번씩 거치는 서킷이기도 합니다.


바로 이 뉘르부르그링 서킷에서 양산차로는 처음으로 문짝4개 달린 세단이 8분 안에 들어오는 신기록을 수립합니다. 그 주인공이 바로 캐딜락의 탑 퍼포먼스 모델 CTS-V입니다.


왠지 특별해 보이지 않나요? 위의 V앰블럼 말이죠.


CTS-V 뒷타이어입니다. 보기에는 작아보이지만 저래뵈도 타이어폭이 무려 285mm나 됩니다.


CTS-V는 캐딜락이 자랑하는 마그네틱 라이드 컨트롤 시스템(MRC)과, 극한의 주행상황에서도 변함없이 강력한 제동력을 선사하는 브렘보 브레이크 시스템이 기본으로 장착되며 오토미션을 선택할 경우 펀투드라이빙 요소를 가미시키는 패들 쉬프트를 내장했습니다.



고성능 스포츠세단 모델답게 CTS-V는 대용량 에어 인테이크, 고성능 이미지를 가미시키기 위한 V라인업만의 고유그릴을 장착하였으며 볼륨감 있고 역동적인 후드 디자인은 CTS-V 쿠페를 보는 사람들에게 엔진룸에 고성능 과급시스템이 내장되어 있음을 뽐내주는 역할을 하기도 합니다.



뒷모습도 뭔가 달라보이죠. 뒷범퍼 하단에 있는 스컷모양이 특별해 보입니다.




CTS-V는 V8 6.2L엔진에 수퍼차져 시스템을 더하여 최고출력 556마력, 최대토크 76.2kg.m의 괴력의 파워를 내뿜습니다.



캐딜락 역사상 가장 강력한 이 엔진으로 CTS-V는 0-60마일(0-96km/h)까지 도달하는데 걸리는시간은 불과 3.9초입니다.


인테리어도 일반 CTS모델과 비교하여 차별화를 두었습니다. 스티어링휠, 기어봉, 시트등에서 일반CTS모델과 차별화를 두었습니다.


레카로에서 CTS-V만을 위해 만든 시트입니다. 풀 버킷시트이며 특히 엉덩이시트 길이를 조절할수 있습니다. 저도 착석해 봤는데 제가 생각한 이상적인 시트의 조건은 모두 만족시켰다고 생각됩니다.


스티어링휠 재질이 뭔가 특별해 보이죠? 바로 알칸테라 재질입니다.


캐딜락 CTS-V제원입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