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 블로그에 있는 제차를 보셨다면 이타샤라는 명칭이 무엇을 뜻하는지 알 수 있을 것이며 맨 위사진을 보시면 "아! 이거?"라고 대부분 아실 겁니다.

 

이타샤(通車)는 한자 그대로 읽으면 통차라고 합니다. 아플 통(通) 그리고 다들 아시는 자동차를 뜻하는 차(車)가 합성된 단어인데요. 정확한 뜻은 잘 모르지만 일본에서는 남들이 볼 때 시선이 따가운 차 또는 부끄러움을 스스럼 없이 보여준 차라고 합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2010년 이후 본격적으로 이타샤들이 대거 늘어났으며 현재 가장 큰 카페는 팀 이타샤(http://cafe.naver.com/teamitasya)이며 현재 회원수는 200명에 육박하고 있으며 그 중에서 이타샤는 20대 이상입니다. 이타샤 뿐만 아니라 자전거에 캐릭터 랩핑을 한 이타챠리 그리고 바이크에 랩핑한 이탄샤 오너 분들도 있습니다.

 

11월 21일 토요일 오전 대전 차 없는 거리에 전시된 이타샤

 

 

11월 21일 토요일 대전에서 한 달 간격으로 중앙로 차 없는 거리가 조성될 때 이타샤 전시 요청이 들어와서 이타샤 전시에 저도 참여했습니다. 참가 대수는 10대 이며 위 사진 왼쪽 행사내용을 보면 중앙로역-목척교 구간 목록에 만화자동차 전시 행사가 있다고 표기되어 있습니다. 누가 지었는지 알 수 없지만 만화자동차 어감 자체는 좋다고 생각됩니다.

 

아우디 A4 2.0 TFSI 콰트로 이타샤입니다. 이타샤 작품은 니세코이라는 애니메이션입니다. 화려하지 않지만 눈에 띄는 이타샤이며 이날 참가한 이타샤 중에서 유일하게 수입차 그것도 독일 럭셔리 브랜드인 아우디 이타샤입니다.

 

 

위 LF 쏘나타 이타샤는 드래곤 온 드라군이라는 게임 이타샤입니다. 저는 한 적이 없는 게임이지만 플레이스테이션 소유한 게이머 중심으로 잘 알려진 게임이라고 하네요.

 

 

기아 K5 이타샤 사진입니다. 전시된 이타샤 중에서 유일하게 단일 작품이 아닌 3가지 작품이 복합적으로 적용되어 있습니다. 본넷은 겨울의 하츠네 미쿠 캐릭터 유키미쿠 운전석은 소드 아트 온라인(SAO) 조수석은 마법소녀 리리컬 나노하로 랩핑 되었습니다. 어떻게 보면 이날 전시된 이타샤 중에서 가장 화려했다고 볼 수 있죠.

 

 

제차입니다. 뭐 다들 아시리라 생각하고 패스합니다. 자랑 하나 하자면 이타샤 중에서 유일하게 2도어 쿠페 이타샤입니다.

 

 

아래 사진은 제차 운전석에 펼친 러브라이브 우산(일명 럽브렐러)그리고 코토리를 새로 형상화한 새토리입니다. 둘 다 러브라이브 캐릭터와 관련 있는 굿즈라고 보시면 됩니다.

 

 

기아 스펙트라윙 이타샤입니다. 전시된 이타샤 중에서 가장 차령 즉 나이가 많은? 이타샤라고 볼 수 있습니다. 본넷에 랩핑한 작품은 동방프로젝트 겨드랑이 무녀 레이무 그리고 마리사입니다. 본넷 이외 사이드는 이타샤 랩핑이 되어 있지 않은 상태입니다.

 

 

본넷을 조금 더 자세히 찍은 사진 이타샤 중에서 유일하게 흑백 이타샤라고 볼 수 있습니다. 화려하진 않지만 간결한 느낌이죠 ㅎㅎㅎ 차후 사이드 랩핑도 계획하실 예정이라고 합니다.

 

 

쉐보레 스파크 이타샤입니다. 하츠네 미쿠 캐릭터로 랩핑되어 있으며 후면 스포일러 및 범퍼에도 스티커 및 랩핑이 되어 있습니다.

 

 

얼마 전에 새로 작업하신 본넷 랩핑 사진입니다.

 

 

역시 쉐보레 스파크 이타샤입니다. 이번에는 치유계(라고 하지만 실은 수면계) 애니메이션으로 유명한 ARIA 캐릭터들이 랩핑되어 있습니다. ARIA 캐릭터들이 입는 복장들이 밝고 화사해서 그런지 흰색 스파크 바디에 잘 어울리네요.

 

 

캐릭터 단독으로 랩핑되지 않고 대부분의 ARIA 캐릭터들이 랩핑되어 있습니다.

 

 

GM대우 마티즈2 이타샤입니다. 스펙트라윙과 함께 차령이 많은 이타샤라고 볼 수 있습니다. 랩핑 작품은 데이트 어 라이브라는 애니메이션에 나오는 토키사키 쿠루미입니다. 속옷을 살짝? 보여주는 15금? 이타샤라고 볼 수 있습니다.

 

 

본넷 사진입니다. 역시 쿠루미만 랩핑되어 있습니다.

 

 

쉐보레 스파크 이타샤입니다. 유키미쿠가 랩핑되어 있습니다. 본넷과 다르게 사이드는 2등신 캐릭터 유키미쿠 입니다.

 

 

본넷 사진입니다.

 

 

이제 마지막 이타샤입니다. 블랙 록슈터 랩핑되어 있으며 블랙 록슈터와 함께 이공간에서 서로 치고박고 싸우는 캐릭터들이 랩핑되어 있습니다.

 

 

본넷 사진입니다. 참고로 이 이타샤 차주분은 행사 끝나고 다음 날 어둡고 칙칙한? 분위기의 블랙 록슈터 이타샤 대신 다른 애니메이션 작품 이타샤로 랩핑 했는데요 이건 다음에 소개할게요.

 

이날 차 없는 거리 행사에 참가한 코스프레 코스어 분들이 직접 모델이 되어 주셨습니다.

 

차 없는 거리를 즐기러 온 일반인들의 반응은?

 

 

지금까지 전시된 곳은 코믹월드나 디쿠 쥬씨 같은 주로 애니메이션이나 코스프레 또는 동인지 행사가 주최되는 곳에서 진행 되어서 주로 애니메이션이나 라이트 노벨 등을 보는 매니아(일명 오타쿠)들이 이타샤를 보고 즐겼는데요. 차 없는 거리에서 이타샤를 전시하는 것은 애니메이션을 보지 않는 일반인들에게 노출되는 것이기 때문에 처음에는 좋지 않게 보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했었습니다.

 

 

하지만 기우였습니다. 차 없는 거리 행사에 온 일반인들이 이타샤를 보고 의외로 높은 흥미를 보였으며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전시된 이타샤들을 자세히 보면서 관심을 보였고 특히 여자아이들은 아이의 부모 손을 잡아끌며 차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는 등 예상했지만 아이들에게 가장 높은 인기를 얻었습니다.

 

또한 의외로 연로하신 어르신들도 관심을 보였고 특히 일부 어르신들은 저한테 붙이는 방법과 들어가는 비용 디자인에 대해 질문을 하기도 했으며 자신의 차에도 이런 이타샤 랩핑을 하고 싶다는 말을 하시기도 했습니다.

 

 

어떻게보면 이번 차 없는 거리 행사 때 이타샤 전시는 일반인들이 이타샤를 알 수 있었던 자리였다고 생각됩니다. 그리고 걱정과 다르게 부정적인 이미지가 거의 없었기 때문에 국내에서 이타샤 또는 거기에 관련된 업계가 양적인 측면과 질적인 측면 둘 다 크게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됩니다.

 

 

 

Posted by 레드존

 

 
요즘 기름값 보면 아시겠지만 기름값이 전혀 내려갈 생각이 없는듯 합니다. 오히려 조금씩 올라가고 있는데요. 이웃나라 일본의 기름값이 내려가는 국제유가 추세에 맞춰 같이 하락하고 있는 추세라고 하는데 왜 우리나라 휘발유값은 계속 올라가는지 좀 의아합니다.


휘발유값이 워낙 비싸서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LPG차를 구매를 희망하는 분들도 있는데요. 하지만 LPG승용차는 지금까지는 일반인들이 구입할수 없었습니다. 예외적으로 1000cc이하 경차 미니밴 SUV등은 LPG차를 구매할수 있었지만요.


다만 1000cc초과 5인승 LPG승용차의 경우 본인 혹은 가족이 장애인이거나 국가유공자면 구입이 가능했습니다. 또한 장애인이나 국가유공자이거나 그 가족이 아닌 사람도 3년 이상의 장기렌트를 하는 경우나 법인차로 등록되어 있다면 일반인도 LPG차를 이용할수는 있었습니다.


이제 11월부터 일반인도 배기량 1000cc가 넘는 LPG승용차를 구매할수 있게 되었습니다. 정확히는 11월25일 부터 일반인이 LPG승용차 구입 가능한데요. 비싼 유류비 및 신차가격이 부담스럽던 소비자들에게 상대적으로 싼 연료를 사용하는 LPG중고승용차는 신차보다 훨신 더 저렴하게 구입할수 있으면서도 연료비용 또한 저렴하여 관심이 많을거라 생각됩니다.


2000cc급 중형신차는 기본가격이 2000만원대부터 시작하지만 5년 이상된 LPG중고차는 500-800만원 사이에 시세가 형성




고유가 그리고 국내경기침체로 인한 원화가치하락으로 국내에서 판매되는 휘발유 경유가격이 계속 올라가고 있는 추세입니다. 거기에 최근에 나오는 신차들 또한 점차 고급화 추세로 바뀌면서 신차가격도 계속 오르고 있는 추세입니다.


우리나라의 LPG승용차는 주로 택시로 많이 활용되는 2000cc급 중형 LPG차의 비중이 높은 편입니다. 편하고 실내공간이 넓고 엔진출력도 적당하죠.


2000cc급 승용차의 경우 현재 신차로 구매할려면 최소2000만원대 초반의 비용을 지불해야 하며 왠만큼 편의사양이 탑재된 중급이상의 트림을 구입하려면 등록비용까지 포함해서 적어도 3000만원정도의 여유자금이 있어야 됩니다. 10년전만 해도 왠만한 편의사양이 탑재된 중형급 신차를 1500-2000만원에 구입할수 있었던걸 감안하면 신차가격이 많이 오르긴 했습니다.




윗 사진은 엔카에서 직접 진단하고 판매하는 엔카직영몰 홈페이지에서 현재 2000cc급 LPG차량중에서 가장 매물이 많고 또한 가장 인기있는 NF쏘나타 LPG차량 가격시세를 스크랩 해봤습니다. NF쏘나타 페이스리프트격 모델인 트랜스폼의 경우 07년이후에 출시되었기 때문에 5년 미만 차량이라 트랜스폼 시세는 제외시켰습니다.


2500 - 3000cc급 대형세단신차는 2500만원부터 시작하지만 5년이상된 LPG중고차는 700-900만원 사이에 거래된다.




이번에는 중형차보다 윗급인 2500-3000cc급 대형세단인 그랜저TG의 LPG대형세단 가격입니다. 역시 엔카직영몰에서 스크랩 하였으며 그랜저TG에 적용되는 2.7LPI엔진은 토크가 높아 실용구간에서 가속력이 좋은 편이며 고속도로에서 가속페달 쭉 밟을 경우 시속200km/h도달은 그리 어렵지 않은 편입니다. 연비도 생각외로 나쁜편은 아닙니다.


렌터카, 법인명의, 택시부활 차량의 경우 5년이상된 LPG중고차라도 일반인이 구입할수 없어


이처럼 신차와 대등한 정숙성과 편안함 성능을 내는  LPG중고차를 이번달부터 일반인이 구입할수 있지만 그렇다고 해서 5년 이상되었다고 해도 무조건 일반인이 구입할수 있는게 아닙니다.


장애인이나 국가유공자가 5년이상 명의로 등록되어있는 LPG중고차만 일반인이 구입할수 있으며 렌터카나 법인, 택시부활은 일반인이 구입할수 없다고 합니다. 


요즘 기름값이 워낙 비싼관계로 상대적으로 저렴한 연료를 사용하는 LPG중고승용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요. 차후에 LPG차량에 대한 지식 및 LPG차량 관리법에 대해 올릴 예정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