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주 목요일밤부터 오늘새벽까지 계속 운전만 했습니다. 서울에서 CJ티빙 슈퍼레이스 연습주행이 열리는 태백으로, 태백에서 SM7시승하러 남해로, 남해에서 CJ티빙 슈퍼레이스 결선경기가 열리는 태백으로, 태백에서 다시 서울을 거쳐서 저희집인 경기도 하남시로 돌아왔습니다.


아무튼 어제 열린 CJ티빙 슈퍼레이스는 뜨겁게 내리쬐는 태양과 불볕더위라는 변수때문에 의외의 결과가 나왔고 박진감이 넘치기도 했습니다. 각 결선경기결과는 따로 포스팅 하겠습니다.


지난주 금요일 구름이 끼고 비도 약간씩 내렸지만 주행하는데 큰 문제는 없었습니다. 간단하게 연습주행 장면을 사진으로 포스팅 하겠습니다.


맨위 사진은 쉐보레 레이싱팀의 크루즈 레이스카입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1.8L엔진에 터보튜닝이 가미된 레이스카라고 보면 됩니다. 위 차량은 현재 슈퍼2000클래스 종합1위를 달리고 있는 이재우 감독겸 선수의 레이스카입니다.


아래 차량은 가수이기도 한 김진표선수의 크루즈 레이스카입니다. 올해도 슈퍼2000클래스 시즌 종합우승을 노리는 쉐보레 레이싱팀 노력한 만큼 결실을 맺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DM레이싱 소속의 엑센트 레이스카 주진완선수가 새로 탈 차량입니다. 그리고......


또 한대의 엑센트 레이스카 과연 어떤선수의 차량일까요?


이 차량은 연예인이기도 한 이화선선수의 차량입니다. 신형머신으로 업그레이드된 이화선선수의 엑센트 레이스카입니다. 중국 경극의 배우같은 느낌이랄까요? 독특한 데칼을 붙인 이 레이스카는 연습주행은 물론 결선경기에서도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연습주행후 피트인한 타카유키 아오키선수의 스톡카입니다.


안재모선수의 스톡카 옆에 서있는 레이서는 안재모선수가 아닌 N9000클래스에 출전하는 정회원 선수입니다.


N9000클래스 연습주행도중 피트인하여 차량셋팅 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사진속에 보이는것은 레이스카에 쓰이는 슬릭타이어를 예열시켜주는 장치입니다. 정확한 명칭은 저도 모릅니다.


이날 결선경기날이 아니었음에도 일본에서 온 아주머니 관광객들이 EXR TEAM 106피트에 찾아오기도 했습니다. 이때 류시원감독겸 선수가 아직 경기장에 오지 않았음에도 벌써부터 류시원선수를 보기위해 직접 찾아온 일본아주머니 관광객들의 열의하나는 참 대단하다고 생각됩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회원 2011.07.18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정회원입니당 사진보면 제차량같네요 ㅋ



우리나라에 현재 진행되고 있는 레이스경기 종류는 제가 주로 취재하는 CJ티빙 슈퍼레이스 이외에 DDGT, 춘천모터파크랠리등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이외에도 클릭 혹은 포르테쿱 원메이크레이스로 유명한 스피드페스티벌 경기가 KMSA주관하에 쭉 진행되었는데요.


올해부터 스피드페스티벌 주관사가 KMSA에서 이노션으로 바뀌었고 클릭 원메이크전에 폐지된 대신 아반떼클래스가 신설되었으며 그리고 프로전이라고 할수 있는 제네시스쿠페 클래스가 신설되었습니다.


7월2일에는 KSF연습주행 및 예선이 있었습니다. 예선전리뷰는 다음포스팅에 작성하겠으며 이번 포스팅에서는 KSF풍경을 찍어봤습니다.


연습주행이 시작되기전 드라이버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규칙과 레이스시 갖춰야할 준비물 주의사항등을 주로 설명합니다.


드라이버들의 건강상태를 체크하는 메디컬체크 타임입니다. 뭐 거의 대부분 통과되지만 건강에 이상에 있다면 레이스경기를 못뛰겠죠.


CJ티빙 슈퍼레이스에 주로 촐전했던 가톨릭상지대학 이번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에도 출전한 모양입니다.


이 차량은 인디고에서 만든 데모카입니다. 무시무시한 성능을 자랑한다고 하는데요. 7월3일 이벤트주행때 아마 그 강력한 성능을 눈과 귀로 확인할수 있을거라 생각하니 기대됩니다.



인디고 레이싱팀의 포뮬러 머신이 있길래 한컷 찍어봤습니다.


이번 레이스에서는 현대 기아자동차가 주관하고 한국타이어가 스폰으로 참여했습니다. 경기에 참가하는 선수가 자신의 차량에 장착된 타이어를 점검하는 모습을 찍어봤습니다.

포뮬러 머신이 주행하는 장면입니다. F1800 머신으로 현대자동차의 138마력 베타엔진이 장착되었으며 최고속도는 250km/h라고 합니다. F1800을 운전한 드라이버는 강민재 선수입니다.


다른 F1800 머신입니다. 


F1800 포뮬러 머신 이외에 레이싱카트 주행도 있었습니다.


이날 카트주행에 맞춰 카트라이더 배경음악이 같이 흘러나왔습니다.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 예선주행을 초조하게 지켜보는 팀원들 이번 제네시스쿠페 예선주행에서 상위 6명의 드라이버만 본선에 진출하게 되기 때문에 그 어느때보다도 전략과 눈치싸움이 심했습니다.


KSF는 개막전을 포함하여 총6번의 경기가 열린다고 합니다. 그동안 국내자동차업계가 상대적으로 모터스포츠 투자가 인색했는데 이번 KSF는 이노션이 주관하지만 이노션이 현대자동차그룹 계열사에 속하기 때문에 사실상 현대기아차가 본격적으로 모터스포츠쪽으로 진출하기 위한 행보라고 볼수도 있겠습니다.


독자개발한 동급최고출력의 파워트레인을 가지고 있는 현대기아차의 특성상 모터스포츠 쪽으로의 투자는 바람직한 현상이라고 생각됩니다. 이번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