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올해 모터쇼에서 떠오르는 친환경차는 플러그인 전기차입니다.


토요타를 중심으로 나온 하이브리드카는 내연기관에 전기모터가 결합된 형태로 배출가스가 적고 연비가 뛰어난 장점이 있지만 말그대로 과도기적인 시스템일뿐 진정한 미래의 친환경차로 보기에는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전기차는 석유 한방울도 쓰지않아 배출가스가 전혀없고 매우 조용한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GM은 오래전부터 전기차 모델인 시보레 볼트를 2010년 11월경에 공개한다는 계획을 세웠습니다.


딱1년남은 현재 GM은 그동안 볼트 개발과정을 프리젠테이션하여 공개하였는데요. GM이 공개한 프리젠테이션을 나열해 보겠습니다.


시보레 볼트와 볼트의 핵심인 배터리 개발과정 프리젠테이션입니다. 볼트개발을 담당하는 수석엔지니어가 작성한거 같습니다.


볼트의 핵심인 배터리를 제조하는 3대 요소를 나타내는 프리젠테이션입니다. LG화학이 배터리셀을 공급한다는 부분이 눈에 띕니다.


배터리셀이 모여 한 모듈을 이루고 모듈이 모여 배터리팩을 구성한다는 프리젠테이션입니다. 지금보니까 배터리 구조과정을 보면 생물의 구조과정과 비슷해 보입니다. 인간도 엄밀히 말해 셀수없을 정도로 많은 세포로 이루어져 있으니까요


향후 볼트의 어떤부분을 더 개발할건지에 관한 내용입니다.


최근 볼트를 개발하는 과정을 제시하는 내용입니다. 볼트의 핵심부분인 배터리는 미시간주에서 생산하고 배터리실험을 6월부터 시작하여 80개의 배터리를 우선 시험생산하여 볼트에 적용하였고 300개를 추가로 생산하여 테스트하고 있다고 합니다.


시보레 볼트 개발과정의 변천사입니다. 중간에 라세티프리미어도 끼어 있네요.


볼트의 테스트 과정을 나타내는 프리젠테이션입니다. 100만마일 주행을 목표로 테스트하고 있는데 현재 30만마일을 달성한 상태라고 합니다.테스트장소가 뜨거운 혹서로 유명한 데스밸리, 험준한 산악지형등을 테스트한다는게 눈에 띕니다.


배터리 개발과정을 나타내는 프리젠테이션입니다.


배터리 개발과정을 다룬 프리젠테이션


5만개의 배터리셀 테스트가 실패없이 끝났고 300개의 배터리를 시험생산하여 볼트 실차에 적용시켜 30만 마일을 주행하였다고 합니다. 그리고 20개의 배터리는 실험실에서 끝없이 혹사? 당하면서 테스트받고 있다고 합니다.


차체 및 배터리 개발이 거의 완료되어 2010년11월에 볼트를 출시할 목표를 세우고 있습니다.


배터리 실험과정을 프리젠테이션으로 나타내었는데요. 외부 충격 및 충돌테스트, 압력 유지, 온도 스트레스, 봉인상태등 가혹한 조건을 많이 다루고 있습니다.


20개 이상의 항목을 가지고 테스트받고 있는 볼트의 배터리 엄격하고 가혹한 테스트를 마쳤으니 볼트 배터리 내구성은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될듯합니다.


시보레 볼트 차체에 관한 프리젠테이션입니다.


볼트의 수중 로드테스트. 서스펜션 테스트등을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물보라 일으키며 수중 로드테스트를 하고 있는 시보레 볼트


볼트의 서스펜션 테스트 과정입니다.


볼트의 충돌테스트입니다. 라세티프리미어와 언더바디를 공유하고 있다고 하니 차체안전성 만큼은 매우 으뜸이라고 생각됩니다




시보레 볼트에 대해서 구석구석 살펴보았습니다. GM이 전기차인 볼트의 개발을 위해 프리젠테이션까지 작성해서 공개할정도로 볼트에 대한 기대가 매우 높은거 같습니다. 


아직까지 볼트의 원가가 동급의 가솔린차와 비교시 상당히 비싼편이라고 합니다. 원가절감을 통해서 경쟁력을 얼마나 확보하느냐가 큰 관건이라고 생각됩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미브가 아닙니다.

시트로앵 C-ZERO는 윗사진에 있는 미쓰비시 아이미브와 플랫폼 차대 부품등을 공유한다. 사실상 똑같은 차라고 보면 된다. 단지 앰블럼이 시트로앵 앰블럼일뿐......




친환경차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최근에 미쓰비시에 나온 전기차 아이미브를 모르는 사람은 없을것이다.


그런데 미쓰비시 아이미브의 쌍둥이차가 프랑스의 자동차브랜드 시트로앵을 통해 발표되었다.


배출가스 제로를 의미하는 씨트로앵 C-ZERO는 미쓰비시 아이미브의 차대와 플랫폼 부품을 공유하며 석유 한방울 사용하지 않는 전기차인 만큼 배출가스가 아예 없는 궁극의 친환경차이다.


C-ZERO에 장착된 전기모터는 3000-6000rpm에서 64마력의 최고출력을 내며 0-2000rpm에서는 18.4kg.m의 최대토크를 제공한다. 낮은 RPM에서 최대토크가 나오는 관계로 특히 시내주행시 넉넉한 토크를 바탕으로 원활한 가속을 할수 있는 이점이 있다. 


0-100km/h까지 걸리는 시간은 15초이며 최고속도는 약130km/h이다.


배터리는 330V의 리튬 이온 배터리가 장착되어 있으며 배터리에서 나오는 전기힘을 동력으로 전달하는 전기모터는 최신 기술이 접목되어 효율성을 높인것이 특징이다.


배터리를 충전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80%충전을 기준으로 400V 125A 전용 충전기로 충전하면 30분에 불과하며 220V 콘센트를 통해 충전할수 있기 때문에 언제 어느곳에서나 충전이 가능하다. 다만 가정용 220V 콘센트의 경우 충전시간이 6시간정도 걸린다.


시트로앵 C-ZERO의 전장은 3.48m에 불과하지만 실내공간의 척도라고 할수 있는 휠베이스길이가 무려 2.55m나 되어 실내공간이 상당히 넉넉한 편이다. 또한 ESP, 6개의 에어백, 파워스티어링, ABS등 안전 및 편의장비를 대폭 적용하여 상품성을 높였다.


C-ZERO의 양산시점은 2011년이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