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728x90

 

자세한 내용은 위 영상을 재생하면 나옵니다.

부광약품 주주분들이라면 한 달전 악몽을 잊지 못하실겁니다. 코로나19 치료제로 사용할 수 있다고 알려진 항바이러스치료제 '레보비르' 임상 2상 시험에서 투약군이 위약군과 비교해 유효성을 확인하기 어려워 임상을 중단했는데요.

임상 중단 뉴스를 발표한 직후 부광약품의 주가는 2만원 대에서 부광약품 주가가 1만5000원 아래로 급락했습니다. 이로써 부광약품의 주가는 코로나 이전으로 사실상 복귀했습니다. 

그런데 부광약품이 최근 SOL-804라는 전립선암 면역항암제 임상 1상 승인을 받았다고 합니다. 그래서 벌써부터 기대하시는 분들도 있을 텐데요.

하지만 이제 임상 1상 시작이기 때문에 주식 투자는 단기적인 관점보다는 장기적인 관점에서 바라보고 결정해야 합니다. 

SOL-804는 전이성 거세저항성 전립선암에 대한 기존 치료제를 개선시킨 개량신약으로 부광약품 자회사 다이나세라퓨틱스가 2016년 덴마크 솔루랄파마로부터 전세계 개발 및 판권을 취득해 독점 개발하고 있는 제품이며, 유럽 및 일본, 유라시아, 호주, 멕시코에서 특허가 등록 승인된 상태입니다. 

이번 임상 시험은 SOL-804와 자이티가정의 안전성과 내약성, 약동학적 특성을 비교하기 위한 무작위 배정, 교차, 단회 투여 임상시험으로 진행됐습니다.

이를 통해 환자의 복용 편의성 및 복약 순응도를 증가시킬 수 있으며, 개발 기간 단축으로 빠른 성과를 예상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암 치료제의 글로벌 시장은 2019년에 약 12조를 넘었고 2027년에는 약 23조 규모에 도달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볼 정도로 성장세가 빠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다이나세라퓨틱스가 SOL-804에 적용시킨 기술은 약물전달 플랫폼 기술로 향후 여러가지 항암제에 폭넓게 적용 가능하고, 적은 용량으로도 효과를 나타내고 부작용을 감소시킬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부광약품주가

#부광약품

#코로나19치료제

#SOL-804

#항암제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https://news.v.daum.net/v/20210714094602673

 

제넥신, 전문경영인 체제로..성영철 회장 "연구개발에 집중"

   ≪이 기사는 07월 14일(09:45) 바이오.제약,헬스케어 전문매체 ‘한경바이오인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제넥신의 창업주이자 대표이사인 성영철 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성 회

news.v.daum.net

 

오늘 제넥신을 이끌어온 성영철 회장이 경영에서 물러난다고 발표했다. 물러나는 이유는 위 기사를 보면 나온다. 미래먹거리 확보 및 제넥신에서 개발하는 코로나19 백신 GX-19N을 끝까지 개발 임상하기 위한 연구에 주력한다고 한다.

 

그리고 기사에는 나오진 않지만 경영에서 물러나는 시점은 오늘내일 당장은 아니고 9월1일에 물러난다고 한다. 

 

현재 인도네시아에서 GX-19N 백신 2/3상 임상이 시작된 시점에 경영에서 물러나는걸 두고 주주들이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는데요. 그럴 수밖에 없는게 제넥신은 2020년 9월 전고점 찍은 이후 주가가 계속 내려가기만 했습니다.

 

다른 백신주의 진원생명과학, 셀리드, 유바이오로직스 등이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본격적으로 상승 랠리를 벌인 것과 정반대 행보를 보이고 있죠. 혹자는 공매도 때문이라고 하는데 신풍제약의 임상발표전 주가 차트를 보면 공매도 때문만은 아닌듯 합니다.(신풍제약의 경우 피라맥스 임상 전까지 그래도 가파르게 오른적이 있었죠)

지난해까지만 해도 국내 백신 업체 중 가장 빠른 개발 속도를 보였습니다. 하지만 변이바이러스 대응 목적으로 갑자기 백신 물질을 변경했고 이로 인해 주식 시장에서 신뢰도가 떨어지면서 올해 내내 계속 주가가 하락하기만 했습니다. 수출 실적도 있고 국내 바이오 업체 중에서 현금으로 확보할 수 있는 자산비중이 9000억원이나 되지만 시장은 계속 외면했죠.

 

여기에 한달전 GX-19N 1상 임상 결과를 논문으로 발표했지만 중화항체 수치가 예상보다 너무 안나와서 실망 매도로 이어졌습니다. 현재 제넥신의 주가는 9만원 언저리에 머무르고 있네요.

 

제 생각은 이렇습니다. 본래 제넥신 경영진은 인도네시아 임상 발표하면 주가가 최소 10만원은 넘어갔을거라로 생각했을겁니다. 하지만 실제 주식시장은 발표날에 소폭 상승하고 이후 계속 내려갔죠. 그만큼 제넥신에 대한 불신이 크고 시장에서 외면받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더군다나 제넥신은 지난해 백신 개발하겠다고 발표한 이후 당초 약속한 일정은 제대로 지키지 않고 개발이 계속 늦어졌습니다. 지난해 이맘때만해도 올해 긴급신청사용승인 하겠다고 호언장담했는데 아직 멀었죠.

 

성영철 회장 입장에서는 한쪽은 경영에 신경써야 하고 한쪽은 백신 등 신약개발에 힘써야 하니 아마 집중이 제대로 안됐을겁니다. 그리고 최근 주주들의 트럭시위로 더더욱 본연 업무인 연구에 집중 못했을거고요.

 

그래서 고민끝에 성영철 회장 본인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백신과 신약 개발에 몰두하기로 방침을 굳힌듯 합니다. 

 

사실 제넥신의 신뢰가 크게 떨어진 상태인데 말이 아닌 결과물로 보여줄려면 경영은 전문경영인에게 맡기고 자신이 가장 잘하는 분야 즉 연구에 매진하는게 더 나은 전략일 수도 있겠죠.

 

이제 제넥신의 운명을 가를 인도네시아 2/3상 임상이 시작됐습니다. 적어도 3달 이상은 이 임상에 매달려야 합니다. 제넥신 측은 빠른 임상을 위해 먼저 예방률부터 발표한다고 합니다. 아마 제넥신측 입장에서도 더 이상 미뤄서 좋을게 없겠죠.

 

저는 이번 성영철 회장의 결정이 잘했다고 봅니다. 

 

#제넥신

#성영철

#코로나19백신

#GX-19N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엄밀히 말해서 실현수익은 아니고 계좌에 있는 주식잔고수익이라고 볼 수 있다. 지금은 좀 떨어진 상태다.

 

소감? 그냥 아무 생각이 없다. 이번달은 이정도 벌었구나 그런 생각만 들었다. 오히려 다음달에도 이정도의 수익을 낼 수 있을까? 하는 걱정만 앞섰다. 이것도 욕심인가...

 

지난 3월 코로나 팬데믹 유행 때문에 주가 폭락할 때 마이너스 1500만원까지 손해본 적이 있는데 이때는 며칠 잠을 제대로 못이루고 어떻하지? 라는 걱정만 앞섰다. 그나마 손실 만회하고 운좋게도 내가 투자한 주식이 크게 상승하면서 큰 수익을 보게 됐다.

 

참고로 여기서 종목을 알리긴 좀 그렇고...코로나19 관련 바이오주 투자해서 이 정도 수익을 냈다고 보면 된다. "물 들어올때 노를 저어라" 라는 속담이 있는데 확실히 현재 국내 증시는 이 속담에 부합한다고 본다.

 

그렇다면 언제까지 수익을 낼 수 있을까? 아마 코로나백신 완전히 개발될 때까지는 주식으로 수익을 볼 수 있을 거라 예상한다.

 

#주식수익

#바이오주

#코로나백신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