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늘 아마 YTN등 뉴스를 보신분들은 아시겠지만 이번에 인천대교에서 발생한 대형교통사고 재발방지를 위해 하이패스 속도를 제한한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 왜 속도제한을 하는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단지 톨게이트에서 500m 떨어진 곳에 교통사고가 발생했다는 이유로 하이패스 속도를 제한한다고 하는데 만약 같은 상황에서 톨게이트가 멀리 떨어져있어도 정부에서는 하이패스 탓할건가요?


이번 인천대교 교통사고 원인은 고속버스기사의 전방주시태만과 마티즈운전자의 후속조치미흡입니다. 제가 볼때 하이패스는 이번사고와 전혀 관련이 없습니다.


사실 하이패스 논란은 예전부터 끊이지 않았습니다. 하이패스 시행초기에 단말기 오류로 인해 요금이 제대로 정산되지 못하자 놀란 운전자들이 급브레이크를 밟고 뒤따라 오던 차량이 미처 브레이크를 밟지 못해 사고가 난 전례들이 몇건 있었습니다. 


또한 빠른속도로 하이패스를 통과할경우 하이패스 단말기가 요금을 정산못하는 소문도 있었지만 모TV 방송사에서 시험결과 요금정산에 전혀 문제가 없었습니다. 


하이패스의 목적은 정차하지 않고 빠르게 톨게이트를 통과하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보통 대다수 사람들은 자동차가 빨리 달릴때 연료를 많이 먹는다고 생각하는데요. 연료를 제일 많이 먹는 시점은 정지하다가 출발할때가 연비가 가장 좋지 않습니다.


시내연비주행이 안좋은 이유중에 하나가 가다서다 반복주행이 많기 때문이죠. 


그런데 하이패스 통과속도를 30km/h 제한해서 단속한다는건 탁상행정이 아니지 않을까요? 인천대교 사고원인도 아닐뿐더러 사고핑계를 삼아 하이패스를 통과하는 차량들 속도를 측정해 단속한다는건 무슨 의도가 있는지 알수가 없네요.


하이패스 통과시 제한속도를 시속60km/h설정한다면 수긍하겠는데 시속30km/h는 득보다 실이 더 많다고 생각됩니다.


예를 들어 교통량이 많은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김포TG의 경우 대부분의 차량들이 시속50-60km/h으로 통과하는데
그래도 교통량이 많아 간혹 하이패스 차로인 1차로를 중심으로 차가 밀리는 경우를 목격한적이 적지 않습니다. 그상태에서 시속30km/h로 제한한다면? 당연히 1차로 중심으로 정체가 심해지겠죠.


정부는 엉뚱한 규정 만들지 말고 사고원인을 철저히 규명하여 장기적인 대책을 수립해야 할겁니다. 특히 초보운전자 및 운전직종사자들은 정부에서 직접 드라이빙스쿨을 장려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누구의 생각인지 모르겠지만 뜬금없이 하이패스 차로 시속 30km/h 제한속도를 설정하는건 말이 안됩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락 2010.07.10 1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이패스가 애초에 나온 목적중에 제일 중요한것을 까먹었나 봐요.

    톨게이트에서의 정체를 막기 위해 나온거 맞죠?

    뭔 일만 있으면, 숲을 보지 못하고 나무만 보는건 참 안 바뀝니다. ㅡ,.ㅡ

  2. top_genius 2010.07.11 0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부가 돌대가리라서 그렇습니다.

 



많이 무덥고 푹푹 찌는 장마철입니다. 이런날에는 불쾌지수도 높고 집중도 제대로 되지 않습니다.


또한 장마철은 비가 수시로 내리기도 합니다. 아시다시피 노면이 젖은 미끄러운 빗길의 경우 타이어그립이 낮아지며 제동거리가 길어지는 단점이 있습니다. 특히 ABS가 없는 차량의 경우 ABS있는 차량에 비해 제동거리가 2배정도 길어집니다.


오늘 올리는 포스팅 내용은 빗길에서 운전하다가 인도에서 아이가 갑자기 튀어나오거나 장애물이 출현할 때 긴급하게 회피할수 있는 요령을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위 그림을 잘보세요.여러분들은 비가 오는 날 시속60km/h 자동차를 운전하고 있습니다. 위 그림에서 빨간색 차량이 여러분들이 운전하고 있는 차량입니다. 그런데 갑자기 장애물이 출현했습니다. 하늘색이 장애물이죠. 그럼 장애물이 갑자기 나타나면 여러분들께서는 어떠한 선택을 하시는지요? 아마 십중팔구는 브레이크를 밟을겁니다. 사실 그게 당연한 거구요.


그렇지만 평소보다 제동거리가 길어지는 빗길특성상 여러분이 몰고 있는 차량은 장애물을 치고 나갈 확률이 높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정답은 하나입니다. 장애물을 치기전에 핸들을 꺾어 회피해야됩니다. 하지만 말이 쉽지 실제로 행하기는 힘들죠.


지금은 폐쇄되어 사라진 문막발보린모터파크에서 저는 보조강사로 일하면서 여러가지 방어운전법을 배울수 있었는데요. 이번에 알려드리는 방어운전법은 그중 한가지입니다. Y자 긴급회피라고 합니다.


아래영상은제가 2008년말에 찍었던 영상인데요. 당시에 저는 대학교 재학중이었고 이 영상은 레포트용 영상입니다. 자동차블로그 하기 전이었죠.


그리고 운전하시는 분은 유명한 자동차블로거이신 카앤드라이빙(http://www.caranddriving.net)님이십니다. 영상막판에는 제가 운전하는것도 나오는데 저는 이때 방어운전의 개념도 몰랐던 수준이어서 앞에서 시범을 보인 카앤드라이빙님과 비교하면 하늘과 땅차이입니다.


일단 영상부터 감상하시죠.





어떻습니까? 아마 처음보실때에는 이해가 되지 않을겁니다. 그래서 제가 그림을 간단히 그려봤습니다.


위 그림중 브레이크 풀고 핸들조작할때 화살표 방향이 그림처럼 90도로 직각으로 꺾는게 아니라 45도만 꺾는 겁니다. 제가 그림판으로 급조하다 보니 브레이크를 풀고 핸들조작하는 부분이 90도로 꺾은걸로 그려졌네요.


위의 Y자 긴급회피의 기본은 딱 두가지입니다. 브레이크는 과감하게 또한 핸들을 돌릴때 브레이크 페달을 떼고 신속히 돌리는 것입니다. 그리고 핸들을 놓치지 말아야겠죠.


사실 Y자 긴급회피는 눈으로 보는것 보다 직접 실습을 하는게 빨리 습득이 됩니다. 그렇지만 현재 우리나라에서 Y자 회피를 포함한 방어운전법을 가르치는 곳은 사실상 없다고 봐야 됩니다.




일본의 경우 일본정부에서 안전운전연구소를 설립하여 한해동안 6-7만명의 운전자들에게 올바른 안전운전법 및 방어운전법을 배우게 하여 교통사고 발생율을 절반가까이 낮추었습니다. 또한 일본자동차브랜드들은 자동차만 판매하지 않고 직접 서킷을 운영하여 차를 구입한 사람들에게 드라이빙 스쿨 및 안전운전교육을 주기적으로 실시합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자동차생산량은 세계10위권에 들지만 운전의식수준이나 운전자들의 차량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이 낮은 편입니다. 교통사고발생율도 조금씩 낮추고 있지만 여전히 OECD국가중 상위권입니다.


예전에 GM대우에서 드라이빙스쿨을 열어 참가자들에게 올바른 운전법 및 슬라럼 교육을 시켰습니다. 비단 GM대우 뿐만 아니라 현대, 기아차 르노삼성도 확대하기를 바라며 중앙정부에서도 이러한 드라이빙스쿨을 관심있게 봐주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얘기가 잠시 딴데로 샜군요. 여튼 빗길에서 긴급한 상황이 발생할때 세가지만 습득하면 됩니다.


브레이크를 밟을때는 확실하게
핸들 조작할때는 반드시 브레이크를 풀고 신속하게
핸들은 절대로 놓치지 말것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감사요 2010.07.06 1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Y자 긴급회피.. 첨 들어본다는.....참 좋은 방법을 알았습니다....
    그치만~오른쪽에 다른 물체가 또 있다면 트는순간~~아~생각하기도 싫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 악당대장 2010.07.06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일매일 들어와서 잘읽고 있습니다 ^^
    오늘은 한자 적어볼려구요 ㅋ

    장애물이 나온다고 해서 무조건 1차선으로 차선이동을 한다면

    1차선에 오고있던 차에 추돌위험이 있네요

    물론 지금 브레이크타이밍과 회피 기술을 배우는거지만요.

    저같은 경우라면 일단 브레이크를 밟으면서 백밀러로 일차선 한번보고 차가없으면 1차선

    아니면 브레이크 꾹밟아야된다고 생각합니다.

    잘 못 받아들이시는 분들이 계실수 있을 것 같네욤~

    • 레드존 2010.07.07 1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실 위의 교육은 이론만으로는 부족합니다. 그래서 드라이빙스쿨 같이 실전교육도 필요한데요. 우리나라는 그게 너무나 부족합니다.

      그리고 우리나라의 경우 긴급한 상황에서는 본능적으로 핸들을 오른쪽으로 꺾는다고 하더군요.

    • 악당대장 2010.07.07 2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그런교육들이 참 중요한데 없다는게 아쉽네요.
      저는 지방에 살아서 드라이빙스쿨 같은건 꿈도 못꾼다는..ㅎ
      대부분 드라이빙스쿨이란게 있는지도 모를것같네요 ㅎ

  3. 오옹 2010.07.06 2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 감상 잘하고 갑니다. 새로운걸 하나 배워가네요 . 위급시에 저런게 있다는것만 알고있어도

    많은 도움이 되지요 감사합니다 ^^

    저런스킬도 스킬이지만 비올때는 평소보다 10km정도 눈이 올때는 10km 이상으로 평소보다 속도를 줄여서

    다니는게 안전운전하는데 큰 도움이 되는것 같습니다~

  4. 위급한 2010.07.06 2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때라고 아무때나 회피를 해 버린다면

    다른차선에서 오는 차량에 의해 또는 다른 차선의 차량에게 2차적인 피해를 줄 수도 있겠네요.


    무조건 Y회피를 해야 하는 건 아닌것 같습니다.

  5. 내멋대로 2010.07.06 2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드존님께서 따로 댓글을 다시겠지만 위의 운전법은 고속도로용이 아닌 한산한 국도 같은 곳에서 야생동물 같은게 튀어 나왔을 때 그에 대한 대처법으로 보이네요

    고속도로의 경우 비이나 눈 올 때에는 규정속도에서 20%이상 감속(100km/h라면 80km/h이하 속도로 운행), 눈 쌓일 경우 50%가까이 감속하면서 차간거리 유지를 넉넉하게 하면서 방어운전을 하는게 가장 좋습니다.

    그리고 양쪽 깜박이를 키면서 주변 차량에 위험을 인지시키는 것도 잊지 않아야겠죠

    악당대장 // 백미러가 아닌 차선 변경할 방향의 사이드 미러(백미러를 이거 의미로 쓰신건..;;)를 보셔야 합니다.

    • 레드존 2010.07.07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내멋대로 님 말씀도 맞습니다만 굳이 고속도로용 국도용으로 나누어져 있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비상등의 경우 먼저 긴급한 상황을 회피하고 난뒤 비상등을 키는것이 맞습니다.

    • 악당대장 2010.07.07 2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이야기가 그말입니다.ㅎ
      지금 편도 2차선을 가정해서 달리는거지 않습니까?
      2차선에서 급히 급정거 및 회피를 해야되는 상황이니
      일단 브레이크를 밟는동시에 일차선을 봐주는거죠
      1차선에 오고있는 차량이 있을수 있으니까요
      1차선에 차가 오고 있어서 1차선으로 회피를 못하는 상황이라면 브레이크 꾹밟아서 정지를 시키던지 박아서 피해를 최소화 시켜야겠죠

  6. 에스원 2013.07.19 09: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은 다행히 날씨가 좋지만 비오는 장마철에는 정말 운전 조심해야할 것 같습니다.
    되도록 안전운전하는게 좋겠네요!

    그럼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7. lee 2014.11.09 17: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좋은 정보 얻어가네요 ㅎㅎ 빗길 주행시 참 위험하죠 혹시 동영상같은거 밴디캠해서 출저남기고 퍼가도 되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