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봄이 오는거 맞나? 날씨가 이렇게 추워도 되는지 모르겠다^^;


3월26일에는 나의 주인인 레드존이 볼일이 있어 경기도 성남시를 다녀왔어 자동차와 관련된 일이 아니라 레드존 개인적인 일이라서 자세한 것은 생략할께(별로 좋은 일은 아니야) 그리고 다른곳 몇군데도 다녀왔는데 일기에 밝힐 내용이 아니라서 생략할께


성남에서 볼일을 본뒤 다시 경기도 시흥으로 돌아와 셀프주유소 가서 식사를 가득했어




총주행거리 3909km에서 주유했으며 구간주행거리는 371.1km, 주유량은 24.9L라고 나왔네 평균연비는 14.9km/l로 지난번보다는 연비가 약간 올라갔어 요즘 과속을 많이 해서 그런거 같다.




3월26일 주행거리를 보고할게 주행시작거리는 3904km 주행종료거리는 4232km가 되었어




음 시흥으로 오는도중 4000km을 드디어 돌파했더라. 레드존이 기념사진 한방 찍었어


  1. 2010.03.28 20:40

    저만 그런건진 모르겠는데.. 이상하게도 레드존님 다른글에 비해서.. 이 마티즈 다이어리는 거부감이 많이 듭니다.

    마크리를 사고싶다가도.. 먼가 거리가 느껴지는??

    왜 그런진 모르겠지만, 차라리.. 그냥 오토다이어리 라고 하나요? 그런식으로 이차와 어떻게 했다라는게 더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지나친 의인화 인거 같기도 하구요 ㅎㅎ

    항상 레드존님 글 잼나게 보고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레드존 2010.03.28 21:12

      시점을 일부러 제가 아닌 마크리 입장으로 설정하고 쓴겁니다^^; 제가 국문학과나 작가전공이 아니라서 시점을 바꾸는게 좀 힘들더군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728x90



안녕 오랜만에 일기쓴다^^;


오늘이 3월27일인데 9일전 일기 쓰려니까 기억이 좀 가물가물하다




그런데 특별한건 없었어 나의 주인인 레드존이 서울외곽지역을 돌아다닌거 빼고는 말이지 그리고 중간에 주유소에 들러 식사했는데 우와 그사이에 휘발유값이 겁나게 오른거야. 레드존이 걱정말고 마음껏 먹으라고 하는데 솔직히 가격이 많이 올라서 좀 찝찝하다.




총주행거리 3538km에서 주유했으며 구간주행거리는371km, 주유량은 28.4L가 되었어 구간평균연비는 13.1km/l가 나왔네 이번주행이 워낙 가혹해서 어쩔수없이 연비가 안나온거지


주행거리 보고하께 3월18일 주행시작거리는 3459km, 주행종료거리는 3616km가 되었어



728x90


3월16일에는 나의 주인인 레드존이 컴퓨터 그래픽카드를 구입하러 간다고 해서 용산전자상가를 가게 되었어


그전에 다른곳에서 볼일을 보고 용산전자상가로 가게 되었는데 음 서울시내 한복판이라서 그런지 차가 많더라.....




별다른건 없어 용산전자상가에서 볼일을 보고 난뒤 돌아올때 월곶IC진입로가 상당히 막혔다는거(지금은 정왕IC로 바뀌었지만)


아무튼 주행거리 보고할께


3월16일 주행시작거리는 3330km, 주행종료거리는 3459km가 되었어 음 생각보다 주행거리가 길다.^^



728x90


안녕하세요. 레드존입니다.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다이어리 솔직히 어떠셨는지요? 제가 글재주가 없는 편이라 처음에 다이어리 쓸때 퇴고 여러번 하며 머리를 싸매면서 다이어리를 작성했습니다.


다이어리를 쓴 목적은 단 하나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에 관한 모든 정보를 독자분들께 최대한 쉽게 알려드리기 위해서입니다.


제가 한달전 GM대우에서 롱텀테스트용으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받아서 현재 딱 한달이 되었습니다. 2월4일 처음 받을때 총주행거리계가 겨우 8km에 불과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는 현재 2400km을 넘긴 상태입니다.


처음 출고받았을 때 주행거리는 겨우 8km뿐이다.


여러분들이 생각하는 경차의 절대적인 기준은 뭐니뭐니해도 경제성이죠. 경차가 디자인이 아무리 좋고 안전성이 좋아도 경제성이 떨어지면 그것은 경차라고 보기 힘들겠죠.


처음 차를 받은 2월4일부터 2월28일까지 2월 한달동안 총3번의 주유를 하였습니다. 보다 더 정확한 연비계산을 위해 주유시 항상 가득주유를 하고 있으며 주행거리를 가득 주유된 연료량을 나누어 연비를 계산하고 있습니다.




저는 길들이기를 이렇게 설정했습니다.


총주행거리 1000km까지는 rpm을 3000rpm까지만 사용하며 엑셀레이터 페달 또한 1/10정도로 최대한 엑셀레이터 페달을 밟지 않고 부드럽게 주행하였습니다.


그 결과 대구 내려갈때 딱 한번 실수로 3500rpm까지 순간적으로 올라갔었던거 빼고는 3000rpm이하로 유지하면서 달렸습니다.


1000km부터 2000km까지는 rpm을 4000rpm까지 올리며 도로소통이 원활할때 4000rpm까지 가끔 밟아주었습니다. 

 
2월 첫째주에는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받아온 2월4일과 혼다 시빅을 시승했었던 2월6일에 주행을 하였습니다. 총 주행거리는 246km까지 올라갔습니다.




2월 둘째주에는 처음 장거리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설날을 앞두고 2월11일부터 2월13일까지 2박3일동안 서울-대구를 왕복하였는데 이때 실제연비가 리터당 16.7km/l으로 약간 기대이하의 연비가 나왔습니다. 총 주행거리는 1082km까지 올라갔으며 서울로 돌아오면서 총 주행거리 1000km을 돌파했습니다.




총주행거리 1000km에 도달할때 찍은 사진


2월 셋째주 토요일에는 출고된지 처음으로 세차를 하였습니다. 사정상 외부세차만 하였는데 세차장 거품솔을 쓰지 않고 스폰지만 사용했습니다. 2월 셋째주 총 주행거리는 1500km까지 올라갔습니다.




처음 하는 세차라 잔기스를 최대한 내지 않으려고 거품솔 대신 스폰지와 카샴푸를 사용했습니다.




2월 넷째주에는 총 주행거리 2000km을 돌파했으며 2월 넷째주까지 총 주행거리는 2173km입니다. 2000km넘어서면서 간간히 5000rpm까지 쓰며 막바지 길들이기를 하였습니다.




2월 한달동안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에 사용된 비용을 보면 총4번 주유를 하여 196000원을 사용하였으며 사용된 총 주유된 연료는 118리터 정도입니다.
 



또한 통행비용으로 17300원 세차비용 3000원을 지불했습니다.




3월에는 2월보다 주행거리가 더 많아질것으로 예상됩니다. 길들이기가 끝난 만큼 본격적으로 마티즈에 대한 모든것을 포스팅할 것이라서 한달에 3000-4000km정도 주행할것입니다.


이것으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2월 결산을 마치겠습니다.  

728x90


따뜻한 봄이 오려나 했는데 비가 오면서 날씨가 살짝 추워졌어.


그렇지만 기분은 아주 좋았어. 왜냐고? 바로 나의 쌍둥이들을 만날수 있었지.


2월25일은 내가 태어난 GM대우에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LPGI모델과 수동변속기 모델을 출시했어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LPGI모델은 청정연료인 LPG를 연료로 사용한다는 것이고 수동변속기는 다 똑같은데 한가지 다른게 있다면 미션이 오토가 아닌 수동이 탑재되었다는 것이지




사실 내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오토이긴 하지만 효율성면에서는 떨어진것이 사실이야. 비록 길들이기가 되지 않았지만 서울-대구 왕복하면서 연비도 기대이하로 나오기도 했고. 하지만 편하다 라는 장점이 있잖아. 비록 효율성은 조금 떨어지더라도 말이지^^


나의 주인 레드존은 26일 오전에 BMW행사에 참석하고 난뒤 낮에 왔어 내가 서있는곳이 낯선 곳이고 차량및 사람통행도 거의 없어서 밤새 좀 무서웠는데 레드존이 옆에 있으니 크게 안심이 된다^^


레드존이 나를 위해 특별한 곳에 간다고 했는데 처음에는 어딘지 몰랐다가 나중에 상암월드컵경기장으로 간다는거야


월드컵경기장 서문 주차장으로 가니까 세상에~~ 나의 쌍둥이 형제들이 주루룩 모여있었어^^;


아 너무 방갑고 기뻐 비록 짧은 시간동안이지만 나의 쌍둥이 형제들과 만날수 있는건 만으로도 참 행복해


아 그나저나 쌍둥이 형제들을 소개시켜줘야겠지? 레드존은 일단 수동모델만 시승했으니 수동모델중 산토리니 블루 바디색을 가진 녀석을 소개시켜 줄께




이 녀석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수동모델이야 시승행사때 14호차라고 붙어있으니 이녀석을 14호차라고 부를께


14호차가 나하고 다른부분이 있다면 나는 전자식 4단 오토 트랜스미션이지만 14호차는 수동모델이야 그래서 그녀석의 페달은 2개가 아닌 3개가 붙어있지


그녀석이 가진 최고의 장점은 뛰어난 효율성과 재빠른 가속력 아닐까? 레드존이 그러는데 기어비가 지금까지 나온 국내경차들중 가장 낮은 기어비를 가지고 있데


자세한 부분은 레드존이 따로 시승기를 쓸거니까 그걸 참고해서 보라고^^;


조금 뒤 레드존이 14호차 타고 파주로 가는동안 나는 썰렁한 주차장에서 남아있는 마티즈 및 라세티프리미어 형님과 즐거운 수다를 떨었지




그러나 그 즐거움은 오래가지 않았어 시승나간 차들이 속속 돌아오면서 벌써 헤어져야 할 시간이 다가온것이지


남아있는 차들 이외에 시승나간 차들과 대화도 못해는데 벌써 헤어지다니 너무 슬프다 ㅜㅜ




하지만 어쩔수 없지 이것이 나의 운명인 것을 나는 그저 주인을 태우고 달리기 위해 태어난 존재. 그것이 바로 자동차이며 특히 경제성을 부각해야 하는 경차이기도 하지


나의 쌍둥이 형제들이여 부디 좋은 주인을 만나길 바래~


그럼 오늘 일기는 이만 줄일게


아참 오늘의 주행거리를 보고해야겠지 2월25일 주행시작거리는 2093km 주행종료거리는 2173km로 표시되었어.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