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목을 보시면 저게 무슨 말인고? 라는 반응이 많으실겁니다. 하지만 제목 그대로 친환경차를 운전할때 소리에 의한 소통도 중요하게 생각해야 합니다.


최근에 제가 쓴 포스팅을 보시면 눈 쌓인 골목길에서 일본 애니메이션 음악을 들어야 하는 이유  라는 포스팅을 작성했을 겁니다. 아 정확히는 눈 쌓인 골목길이 아니고 눈이 많이 내리고 눈쌓인 골목길이라는 표현이 들어갔어야 하는데 제가 깜빡했습니다. 혹시라도 포스팅을 못보셨다면 한번 포스팅 제목을 클릭해서 보세요.



교통사고가 꼭 큰도로에서 발생하지는 않습니다. 좁은도로나 골목길에서 서행하다가 사고나는 경우도 있는데 특히 걸어가는 보행자와의 사고가 빈번하게 일어나는 경우가 적지않다고 합니다. 그래서 저는 보행자와 운전자간의 소리소통이 중요하다고 생각됩니다. 특히 엔진소음이 전혀 들리지 않는 친환경차의 경우 운전자와 보행자간의 소리소통은 매우 중요합니다. 그나마 디젤차량의 경우 기본적으로 엔진소음이 큰편이어서 멀리서도 보행자가 구분할수 있고 가솔린차량도 어느정도 엔진음이 들려주는데 말이죠.


보행자와 운전자간의 소리를 통한 의사소통은 겨울철에 눈이 내리고 쌓일때 뿐만 해당되지는 않습니다. 하이브리드카나 전기차를 타보시거나 운전하신분들은 아시겠지만 골목길에서 저속주행시 엔진음 자체가 들리지 않습니다.(하이브리드카의 경우 충전모드에서 주행하면 엔진이 작동하기도 하지만......)


 
위에 보이는 영상은 제가 작년 여름 투싼 연료전지차 시승할때 찍은 가속영상입니다. 일반차량과 달리 엔진소음이 전혀 들리지 않으며 단지 모터에서 나오는 고주파음이 약간 들리는 정도입니다. 따라서 골목길에서 저속주행할때 특별히 집중하지 않는이상 뒤에서 환경차가 접근해도 보행자가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요즘 스마트폰이나 MP3에 이어폰 끼고 걷는 보행자들이 적지않은데요. 이어폰 끼고 걷는 보행자들의 경우 골목길 보행시 각별히 더 주의해야겠지만 친환경차를 운전하는 운전자또한 주의해야 합니다.


소리로 자신의 의사나 위치를 알리는 가장 좋은 도구는 클락션입니다. 하지만 클락션의 경우 지속적으로 누르기에는 한계가 있고 기본적으로 클락션 소음이 큰경우에는 앞서가는 보행자의 기분을 저해할수도 있습니다.
 

윗 사진은 투싼 연료전지시승차량의 하부를 찍은 사진입니다. 저기 보이는 작은 파란호스에서 매연대신 물이 배출됩니다. 이제 친환경차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어가고 있으며 바뀐 차량시스템에 맞는 교통체계 및 법규, 그리고 운전방법을 알아야 합니다.


일본은 엔진소음이 전혀없는 친환경차에 일정소음을 내도록 법규를 신설한걸로 알고 있습니다만 우리나라의 경우 아직 친환경차에 대한 별다른 소음법규가 없는걸로 알고있습니다. 따라서 친환경차의 경우 골목길주행시에는 창문을 조금열고 오디오 볼륨을 높여 주행하는것이 좋습니다. 물론 장르는 아무거나 상관없습니다. 다만 대중가요보다는 튀는 음악이 좋겠죠. 


그래서 저는 골목길 주행시 창문을 조금열고 목소리가 대체로 귀여운 일본 애니메이션 음악을 켜고 다닙니다. 제차도 엔진음이 워낙 적은 편이어서 앞서가는 보행자가 잘 모르고 걷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T_PAPER_IH 2010.12.26 1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내용 잘 보고 갑니다. ^ ^
    아직 차가 없지만, 올바른 운전법이 어떤건지 알 수 있었네요.
    얼마 안 남은 연말 잘 보내세요!



기상청 예보대로 오늘 아침에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덕분에 저도 평소보다 조금 더 일찍 출근했지만 눈때문에 도로가 많이 막혀서 하마터면 지각할 뻔했습니다.


제가 다니는 회사가 양평동에 있습니다. 아파트 밀집지역은 아니고 몇몇 오피스텔과 단독주택 그리고 큰 공장(롯데제과)이 빽빽히 밀집되어 있는곳이죠. 따라서 골목길이 많습니다.


제목을 보시면 약간 쌩뚱맞으실 겁니다. 그런데 왜 눈쌓인 골목길에서 일본 애니메이션 볼륨 크게 높이고 운전해야 되는지 말이죠. 사실 아무음악이나 들어도 됩니다. 제가 자주 듣는게 애니메이션 음악이라서 말이죠.


왜 골목길에서 음악볼륨을 높여야 할까?




눈이 내려 쌓이는 날 길을 걸어가다 보면 평소때보다 차량들이 지나가는 소음이 적다는걸 느끼실겁니다. 저도 어릴때 이게 궁금했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까 내리는 눈 특히 눈송이가 큰 함박눈일수록 소음을 흡수하는 효과가 크다고 합니다. 제가 중학교 과학시간에 과학선생님이 얘기해 주신게 기억나는데 눈의 복잡한 결정체가 소음을 흡수하는 방음벽 역할을 한다고 하네요.


아무튼 눈이 내리는 날에는 소음을 흡수하기 때문에 평소보다 고요합니다. 그래서 골목길 운전시에는 차량운전자들이 자신의 위치를 미리 알려야 하는 의무가 있습니다. 


눈 쌓인 골목길에서는 사람들이 눈이 상대적으로 덜 쌓인 도로중앙에서 걷는 경우가 많다.


눈이 쌓이면 눈길위를 걸어가는 사람이 더 고역입니다. 특히 눈 많이 쌓인곳을 걷다보면 눈이 신발속으로 들어가는 경우가 있어 신발이 젖게 될 확률이 높고 조깅화나 슬리퍼등 일부신발은 눈길에 많이 미끄럽기 때문에 눈길위를 걷다가 미끄러질 확률이 높습니다.


따라서 사람들이 눈이 덜 쌓인 곳을 집중적으로 찾아 걷게 되며 그로인해 차량이 지나다니는 골목길 안쪽의 경우 골목길 바깥쪽보다 눈이 덜쌓이기 때문에 사람들이 평소보다 골목길 안쪽을 걷게 됩니다. 그래서 자동차운전자들은 눈쌓인 골목길 주행시 뒤에서 자신의 위치를 미리 알려주어야 합니다.


사실 디젤차량이나 화물차 승합차의 경우 엔진소음이 기본적으로 큰편이기 때문에 눈쌓인 골목길에서도 어느정도 엔진소음이 들립니다. 문제는 조용한 가솔린차량 특히 소음이 거의 없는 하이브리드카나 전기차의 경우 자신의 위치를 미리 알려줘야 합니다. 하이브리드카 타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저속에서 모터만 돌아갈경우 상당히 조용하죠.


그런데 클락션은 한계가 있습니다. 골목길에 사람이 적거나 소음규제가 없는 지역의 경우 클락션 써도 되지만 소음규제가 있거나 사람이 많을때 일일이 클락션 누르는것도 운전자에게 고역입니다.


그래서 창문 조금열고 음악볼륨 크게 올리는 것이 좋습니다. 단 운전자의 귀가 찢어질정도로 너무 크게 올리지는 마시구요. 적당히 올리면 됩니다. 


왜 나는 눈쌓인 골목길에서 애니에미션 음악을 선택하고 볼륨을 올렸을까? 


제가 출근하는 곳이 오피스텔이나 공장지대도 있지만 근처에 학교들도 있습니다. 그래서 제가 출근하는 시간에 맞춰 학생들도 골목길을 통해 등교합니다.


어린이나 10대 학생들의 경우 대체로 친구들과 같이 모여서 등교하는 경우가 많으며 특히 눈과 비가 내리는 경우에는 주위를 돌아보지 않는 경향이 있습니다. 


제가 예전에 눈쌓인 골목길에서 최신가요곡을 크게 털고 눈쌓인 골목길 운전했었는데 마침 바로 맞은편에서 오는 차가 있었고 맞은편 차 뒤에 학생들이 뒤도 돌아보지 않고 비켜주었습니다. 근데 맞은편에서 오는 차량 양보하느라고 잠시 지체하다가 다시 가는데 앞서가던 학생들이 비켜주다가 다시 골목길 중앙을 걷더군요. 그 학생들 전부 이어폰을 꽃고 다녔습니다. 뒤에서 클락션 살짝 누르니 그제서야 비켜주었습니다.


익숙한 최신가요를 틀고 다니면 10대 학생들이 뒤도 안돌아보고 비켜주는 경우가 많습니다. 옆으로 비켜주는게 좋긴 한데 이왕이면 뒤를 돌아봐서 차를 안번 확인하고 비켜주는것이 더 안전하겠죠.


오늘 출근할때도 학생들과 직장인들이 같이 걸어갔는데 애니메이션 음악 볼륨 크게 틀고 다니니까 사람들이 비켜줄때 제차를 보고 비켜주더군요. 즉 관심집중이라고 해야할까요? 물론 약간 부끄럽겠지만 안전을 위해서는 나쁘지 않은 선택이라고 생각됩니다.


참고로 애니메이션 음악중에 그나마 적은 볼륨으로도 주위사람들에게 잘 들리는 신나는 음악을 선택하시는게 좋습니다. 개인적으로 용자왕 가오가이거 오프닝, 스즈미야 하루히 오프닝, 럭키스타 오프닝 케이온의 고고매니악 4가지가 눈 쌓인 골목길에서 운전할때 가장 효과적이라고 생각됩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일링 2010.12.17 1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륨 높이는 것도 좋겠고
    전조등도 켜야죠~

    우리나라는 어둡거나 비가 오거나 눈이 올때 전조증 켜지 않는 차량이 너무 많아요.
    심지어는 한밤중에도 안켜는 사람도 있고요.
    브레이크등 전조등 망가진 차량도 너무 많고요.

    • 레드존 2010.12.17 1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그리고 요즘 아이폰이나 갤럭시등 스마트폰 그리고 MP3플레이어를 듣는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제가 출근하면서 유심히 보면 1/4정도 보행자분들이 이어폰 끼고 다니더라구요^^;

  2. 이동갈비 2010.12.19 19: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 K-ON을 상당히 즐겨보신듯 하군요^^
    저는 개인적으로 (고전작이긴 하지만;;) 토라도라를 더 재밌게 봤던것 같아요ㅎ
    암튼 매번들려 재밌는 포스터 잘보고 갑니다~

    • 레드존 2010.12.20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토라도라도 봤습니다. 처음에는 전형적인 학원물이라고 생각했는데 그래도 보니 가족관계의 중요성을 내포하는 작품이라고 생각되네요.^^

  3. 표범 2011.02.04 21: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러키스타 오프닝 정말 신나던데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