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CJ O 수퍼레이스'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6.17 라세티프리미어 레이싱카를 보면서...... (2)
  2. 2010.04.20 달려라 달려! 시속 200km/h 이상 질주하는 토스카들 (3)


레이싱카는 말 그대로 레이싱 대회에서 최고의 성능을 내기 위해 만들어진 특수목적용 차량이라고 할수 있습니다.


조금이라도 더 빠르게 달리기 위해 만들어진 레이싱카는 무게를 줄이기 위해 내장재 탈거는 기본이고 심지어 주요부품재질을 더 가볍고 더 강한 재질로 아끼없이 바꾸기도 합니다.


저는 CJ O 슈퍼레이스에서 활약할 라세티 프리미어 레이싱카 제작과정을 본적이 있습니다. 비록 자주 본건 아니고 가끔 가서 본거지만 레이싱카를 실제로 가까이서 보는 것 만으로도 자동차를 좋아하는 저로서는 매우 고무된 일이었습니다. 갠적으로 저는 달리는 걸 좋아해서 그런지 다른 어떠한 튜닝카보다도 레이싱카를 좋아합니다.




자주는 아니지만 가끔씩 GM대우 레이싱팀 차고 가면서 레이싱카 제작과정을 보게 되었는데요. 제가 몰랐었던 것과 제가 잘못알고 있는것을 알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예전 학창시절에 국어책이였나? 백번 듣는거 보다는 한번 보는게 낫다라문구를 본적이 있는데 확실히 제가 궁금해 하는걸 직접 보게 되니 지금도 머릿속에 기억이 남더라구요^^;




위 사진을 자세히 보시면 A필러등 차체모서리마다 쇠기둥이 둘러져 있는걸 볼수 있습니다. 아마 튜닝카나 레이싱카를 접해보신분들은 아시겠지만 저 쇠기둥이 바로 롤케이지입니다.


롤케이지는 두가지 역할을 하는데 하나는 비틀림강성을 향상시켜주는것이고 또 하나는 전복사고시 차량실내를 최대한 온전히 보전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따라서 레이싱경기에서는 없어서는 안될 필수요소라고 할수 있습니다.




위 차량도 라세티프리미어입니다만 레이싱카용도가 아니라 부품을 기증하는 역할을 하는 차량입니다. 즉 사람으로 치자면 장기를 기증하는 사람이라고 볼수 있습니다.


위 차량의 중요한 부품을 아낌없이 다 뜯어서 가져간뒤 레이싱카에 새로 이식하게 됩니다. 그리고 남아있는 바디는 폐차장으로 바로 직행합니다.




뒤쪽 부품도 아낌없이 싹 뜯었죠.




예전에 레이싱카 1차 도색 한뒤 찍은 사진입니다. 1차 도색 후 그다음 2차 도색 들어가게 됩니다.(정확한 용어를 까먹었네요)


최근에 찍은 3대의 라세티프리미어 레이싱카입니다. 태백에서 테스트주행하기 직전에 찍었는데요. 원래대로라면 지금 한창 수퍼레이스 시즌이 열려야 하지만 올해는 태백서킷 사정등으로 인해 계속 뒤로 미루어지다가 7월3일과 7월4일 이틀동안 일본서킷에서 대회가 열린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레이스대회인데 서킷이 없어 일본서킷을 임대해 대회를 열어야 되는 현재의 모터스포츠 현실이 저도 참 안타깝습니다. 조속히 국내에도 CJ O 수퍼레이스가 열렸으면 합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백조트래핑 2010.06.17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속히 국내에도 CJ O 수퍼레이스가 열렸으면 합니다. >> 동감이여..
    잘 보고 갑니다... ^^

2010년 4월17일 로터스 트랙데이에 이어 4월18일에 경기도 화성에 있는 자동차성능시험연구소에서 토스카 동호회를 대상으로한 트랙데이라 열렸습니다.


토스카 동호회중 최대규모를 자랑하는 클럽토스카에서 참여한 이번 트랙데이는 단순히 같은 차종을 보유한 오너가 모여서 즐기는 문화에 국한되지 않고 레이싱트랙에서 자동차가 가진 최대한의 성능을 마음껏 발산하여 동호회문화를 한차원 진보시켰다고 볼수 있습니다.  



자동차성능시험연구소에서 진행된 이번 토스카 트랙데이는 교통사고 예방 및 레이싱테크닉을 효과적으로 배우기 위해 슬라럼 코스, 원선회 코스, 고속주행 코스로 나누었는데 이중에서 고속주행코스는 차를 가지고 온 오너가 직접 고속주회로를 달리는 체험이라고 볼수 있습니다.


토스카 오너분들께서 자기차를 가지고 고속주행하는 동안 저는 고속주회로 바깥쪽에서 초고속으로 질주하는 토스카를 사진에 담았습니다.


시속 200km/h이상으로 화성자동차성능시험연구소를 질주하는 GM대우의 중형차 토스카 그 역동적인 모습을 사진으로 통해 감상해 보겠습니다.

 



잘 감상하셨는지요? 공공도로의 경우 고속도로라도 법적으로 시속 110km/h 달릴수 없습니다.(물론 속도위반해서 그 이상 달릴수도 있지만 그것은 불법이죠)


그러나 레이싱트랙에서는 그러한 속도제한이 전혀 없다는 장점이 있죠.


토스카들이 고속도로를 질주하기 전 GM대우 레이싱팀의 라세티프리미어 레이싱카가 고속주회로 주행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클럽토스카 회원분들 중 10명을 추첨해서 동승체험한 이 이벤트는 가수 겸 레이서인 김진표씨가 주행했습니다. 




어떻습니까? 포스가 남다르죠? 국내 최초의 라세티 프리미어 레이싱카 다가올 2010 CJ O수퍼레이스에서 선전을 기원합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악랄가츠 2010.04.20 0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엄청난 속도감!
    이런건 직접 두눈으로 봐야하거늘 흑흑....

  2. 해일링 2010.04.20 1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오너분들 짜릿했겠습니다~

  3. 쏘타람다 2010.04.20 1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위로 달리시는 분들도.. 살벌한데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