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풍전등화의 위기를 겪었던 쌍용자동차는 그러한 와중에도 그동안 공들여 개발한 쌍용의 컴팩트SUV 신차 코란도C를 부산모터쇼 전시부스에 선보였습니다.





그런데 위 사진을 자세히 보세요. 양산차라고 하기엔 작년 서울모터쇼에 나온 C200 컨셉카 이미지와 너무 닮지 않았는지요?


아래는 제가 작년 2009 서울모터쇼에 찍은 쌍용의 컨셉카 C200 사진입니다. 한번 비교해 보세요.




어떻습니까? 작년 서울모터쇼에서 발표한 C200컨셉카 이미지와 코란도C이미지가 너무 비슷하죠? 왜 양산차가 나오지 않았는지 알수 없지만 양산차를 전시하지 않은걸 보면 코란도C는 아직 개발중이라는 생각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동안 쌍용자동차는 렉스턴, 카이런, 액티언등을 선보이면서 SUV전문 브랜드로 발돋움하였지만 작년부터 시작된 쌍용자동차 위기로 인해 쌍용에서 개발하고 있었던 코란도C의 개발 및 출시가 늦어지는 비운을 겪었습니다.



이번에 부산모터쇼에 발표된 코란도C의 특징에 대해 언급해 보겠습니다.

 

2010 부산모터쇼에서 선보인 코란도C는 그동안 연비와 승차감에서 불리했었던 프레임바디 형식의 SUV가 아닌 모노코크 타입의 SUV를 선보여 상품경쟁력을 높였다고 합니다.


디자인도 신경 많이 쓴거 같습니다.


부산모터쇼에 전시된 코란도C는 전기차 버전과 커스텀 페인팅 Art버전도 함께 공개되었습니다.


프론트와 리어 모듈은 우물정자 서브프레임을 적용하였다고 합니다.


코란도C의 KNCAP충돌테스트 결과입니다. 모든 충돌테스트에서 별5개 만점을 받았다고 합니다.


개성을 중시하는 사람들을 위해 코란도C의 액세사리 킷도 선보였습니다.


더불어 친환경 소재도 적용하여 환경오염을 최소화 하였다고 합니다.


신기술을 대거 집약했다고 하네요.


휠베이스 길이가 2650mm으로 뒷좌석 편의성을 증대했다고 합니다. 투싼IX나 스포티지보다 10mm정도 휠베이스가 더 긴 셈이네요.


코란도C는 전기차 모델도 출시한다고 합니다.


코란도C는 완충된 배터리만으로 60km의 거리를 주행할수 있으며 연료까지 보충한 상태에서는 350km의 항속거리를 보장한다고 합니다.


아울러 사진에는 없지만쌍용의 2000cc 디젤엔진인 e-XDi200 엔진을 튜닝하여 최고출력 181마력, 최대토크 360Nm(최대토크 36.7kg.m)의 강력한 성능을 내뿜는다고 합니다.



하지만 쌍용의 C200은 제가 볼때 경쟁모델대비 불리한 단점이 있었는데요. 동급 경쟁모델인 투싼IX나 스포티지R에 비해 차체가 너무 작아보인다는 겁니다. 물론 실제 치수를 봐야 알겠지만요.

양산차가 아닌 컨셉카가 전시되었다는 점과 파워트레인 제원과 휠베이스 수치만 언급된 걸 보면 코란도C는 아직 완전히 개발되지 않았거나 경쟁모델에 비해 상품성이 떨어진다. 라고 예상할 수밖에 없습니다.



이미 오래전에 양산차로 나왔어야 할 쌍용의 코란도C 그러나 2010 부산모터쇼에서 코란도C 양산차를 전시하지 못한걸 보면 쌍용자동차의 미래가 결코 밝아보이지 않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최근 친환경 바람을 타고 우리나라에서도 전기차를 출시하고 있는 가운데 ㈜AD모터스(038120)는 자사의 순수 자체기술을 이용한 전기자동차의 본격적인 국내 시판을 앞두고 브랜드명을 ‘Change’로 확정했다고 19일 밝혔다. ‘Change’는 기존 개발단계 모델이었던 가칭 ‘오로라’의 시장 출시 브랜드명이다.



AD모터스 마케팅팀의 황은영 과장은 “AD모터스의 전기자동차 ‘Change’는 자동차의 에너지원이 화석연료에서 전기로, 구동방식이 엔진에서 모터로 ‘변화’되는 새로운 자동차 시대의 패러다임을 가지고 있다. ‘Change’는 기존의 차량크기와 속도 위주의 드라이빙 패턴에서 벗어나 컴팩트한 사이즈로 친환경적이고 경제적인 드라이빙 패턴으로의 변화(Change)를 지향한다.”라고 밝혔다.



새로운 브랜드명 발표와 함께 AD모터스는 소비자와 해외바이어를 상대로 ‘Change’의 본격적인 마케팅에 돌입할 예정이다. 4월 29일부터 5월 9일까지 부산 BEXCO에서 개최되는 ‘2010부산국제모터쇼’ 참가를 시작으로 5월 중순에 역삼동에 쇼룸을 오픈하고 백화점, 대형마트 내 전시를 통해서 소비자들에게 선보인다. 5월 10일부터는 광화문 KT빌딩 1층 내 ‘녹색성장체험관’에 전시되어 가족단위 방문객들에게 전기자동차의 구동원리와 친환경 에너지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다.



또한, 5월 6일부터 8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0녹색성장과 중소기업에 관한 ASEM포럼’과 동시 진행되는 ‘2010친환경에너지경진대회’에 참가하여 해외 각국 장관들과 바이어들에게 국내  전기자동차의 기술력을 선보이게 된다. 일반인은 5월 6일 오전 10시부터 전시회 입장이 가능하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