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좀 지난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기억나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지난해 하반기에 출시한 신형 그랜저 사전계약 대수가 하루 만에 무려 17294대를 기록한 적이 있었습니다. 거의 신기록 수준인데요.

 

이전 YF쏘나타가 사전계약시작 첫날 1827대 계약 대수를 기록했고, 사전계약이 없었던 현대차 트라제XG15342대를 계약했는데 두 모델의 하루 계약 건수를 신형 그랜저가 가뿐히 넘겨 신기록을 기록한 셈이죠.

 

그랜저의 사전계약 대수 신기록은 아주 대단한 겁니다. 그것도 그랜저는 풀모델체인지가 아닌 부분변경 모델입니다. 여기에 세단보다 SUV를 선호하는 자동차시장 특성상 세단 모델인 그랜저의 사전계약 대수 기록은 매우 이례적인 사례라 볼 수 있죠.

 

그리고 40대 이하 젊은 사람들이 사전계약 첫날에 많이 신청했다고 합니다. 10년 전만 하더라도 연령층은 40대 이상 소득 수준이 중산층 이상 되는 중장년층이 많이 구매했던 그랜저가 지금 구매할 여력만 된다면 남녀노소 누구나 탈 수 있는 라지 패밀리 세단 모델이 됐죠.

 

그런데 사전계약자 젊은층 비중이 많이 높아진건 자동차메이커들의 젊은층을 끌어들이기 위한 마케팅 전략이라고도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젊은층들이 처음에 차를 구매할때 목돈을 들이지 않고도 차를 구매 가능한 할부 등 대출상품을 내세우고 있죠.

 

중장년층보다 소득이 상대적으로 많지 않은 젊은층의 경우 자신이 보유한 경제력 대비 비싼 차를 사려면 대출 등의 금융거래가 필요한데요. 만약 이러한 대출을 제때 갚지 못하는 경우 카푸어로 전락하게 됩니다.

 

다시 한번 카푸어에 대한 정의를 내리자면 자신이 가진 자산대비 자동차 구매비용 혹은 유지비용이 너무 많이 들어서 다른 지출을 제대로 하지 못해 생활이 궁핍한 사람들을 일컫는 말입니다.

 

특히 유예 + 저리금리 등의 대출상품으로 낮은 금액으로도 수입차를 구매할 수 있다는 심리에 혹한 20~30대 젊은층이 수입차 또는 고급 국산차를 할부 등의 대출상품을 이용해 고가의 국산차와 수입차를 구매할 수 있게 됐는데요.

 

문제는 차를 구매 후 매달 내는 할부 또는 리스료 그리고 기름값과 소모품 교체비용 등의 유지비를 감당하지 못해 결국 차를 되팔거나 압류당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고 합니다.

 

특히 연봉이 높아도 구매하기가 선뜻 힘든 수입차 국산 고급차를 소유했다가 카푸어로 전락한 분들이 많은 현실에서 고급 대형차 또는 수입차를 소유한 젊은 사람 = 카푸어라는 선입견에 빠지기 쉬운데요.

 

사실 카푸어는 수입과 자산 규모가 사람마다 달라서 단순히 젊은 사람이 비싼차 탄다고 해서 카푸어라고 정의 내릴 수는 없습니다. 부잣집 출신이고 아직 직업이 없는 젊은 사람이면 부모가 차를 대신 구매해주거나 유지비를 보태준다면 그랜저를 유지하는데 아무런 문제가 없겠죠.

 

1990년대 초반만 해도 소형차 또는 준중형차였던 엑셀 엘란트라 등이 가장 많이 판매됐었습니다. 하지만 2000년대 들어서 중형차인 쏘나타 그리고 준중형차 아반떼 등이 국민에게 가장 많이 사랑받는 모델이 되더니 2011년 그랜저HG가 출시된 이후 새로운 역사를 기록합니다.

 

바로 20113, 4, 5월 국산차 월별 판매량 1위 타이틀을 그랜저가 차지한 겁니다. 이전에는 아반떼, 쏘나타, 포터 그리고 기아차의 경차 모닝이 번갈아 월별 판매량 1위를 차지했었는데요. 가격이 상대적으로 비싼 그랜저의 높은 판매실적은 이제 남녀노소 누구나 돈만 있으면 그랜저를 구매할 수 있게 되는 시대가 열렸다고 볼 수 있죠.

 

그리고 이러한 그랜저의 높은 판매량은 더욱더 크고 고급스러운 자동차를 원하는 젊은 운전자들의 구매심리도 작용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현대차 또한 그랜저의 높은 판매량을 뒷받침한 게 젊은층의 구매력에 있다고 인정하고 있는데요. 현재 사전계약 진행 중인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모델의 사전계약 신기록 또한 젊은층의 사전계약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GM대우가 국내 소형차 부문 브랜드 12년 연속 1위 한것을 기념하여 고객들에게 많은 혜택을 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경차를 생각하시는 운전자분들은 이번달에 빨리 구입하시는것이 좋을듯 싶네요.


베스트 프랜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라는 이번 프로모션은 7월 한달동안 진행되며 추첨을 통해 1200만원의 할인혜택, 12개월치 주유권 증정, 33만원 상당의 바디킷 무상장착(그루브이상 등급 한정)을 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구형마티즈를 소유한 분들이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구입하면 30만원 상당의 ABS시스템을 무상으로 장착해준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번에 새로 출시한 모나코 핑크를 구매하시는 고객들에게는 베네피트 화장품을 선물로 준다고 하네요. 그런데 990대분 한정이라고 하니 빨리 계약하는게 좋겠죠.


참고로 저는 남자이지만 모나코핑크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구매할려고 합니다. 남자라고 해서 핑크 선택하지 말라는 법은 없잖아요^^; 아마 다음달쯤이면 저는 기존 아이슬란드블루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대신 핑크색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타고 다닐 겁니다.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에 대한 자세한 혜택은 http://www.matizcreative.com 을 클릭하세요.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일링 2010.07.08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미리 축하드립니다.

    남자는 핑크!!!!!! ㅎㅎ

  2. 레이나도 2010.07.09 05: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진짜 핑크 뽑으시는건가요!? ㅎㅎㅎㅎ 멋지십니다. 남자는 핑크!

  3. GT 2010.07.09 16: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드존님이라면 역시 수동인가요? ^^



- 18개월 무이자 할부 및 36개월 3.6% 초저금리 할부 혜택
- 고객 만족 극대화를 위해 5년/10만km까지 무상 점검 서비스 연장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지난달에 이어 토요타를 구입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특별 금융 프로그램, 무상 점검 서비스 기간 연장 등 다양한 캠페인을 실시한다.



1. 토요타 전 모델 금융 프로모션


토요타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를 통해 차량을 구입할 경우 18개월 무이자 할부 및 36개월 3.6% 초저금리 할부 혜택 제공


<18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_차량가 30% 선납시>



<36개월 3.6%초저금리 할부 프로그램 차량가 30% 선납시>


5년/10만km까지 무상 점검 서비스 연장
기존 2년/4만km까지 제공하던 차량의 일부 소모성 부품 및 정기점검 서비스를 대폭 연장하여 5년/10만km까지 서비스 혜택을 제공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