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투싼 1.7 디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3.14 기아 스포티지 1.7 디젤 양발운전이 필요하다? (19)


DCT 흔히 듀얼클러치 변속기라고 하죠. 자동차에 관심 있다면 다들 아시겠지만 변속기 내부에 있는 2개의 클러치가 주행 상태에서 하나의 클러치가 엔진 동력과 연결되면 또 하나의 클러치가 미리 다음 단 기어와 연결되고 변속 시점에 도달하면 빠른 속도로 변속을 할 수 있습니다.


운전자가 클러치 페달을 밟고 변속이 불필요하면서도 DCT는 변속기 구조가 수동변속기와 유사해 기존 자동변속기는 물론 수동변속기보다도 효율성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자동변속기에 필수적으로 탑재되는 토크컨버터가 없기 때문에 초기에 출발하는 구동력은 일반적인 자동변속기보다 낮습니다. 2000년대 이전 출시된 자동차 취급설명서를 보면 지금은 없는 최고속도, 기어비와 함께 등판능력을 탄젠트 단위로 표기되어 있는데요. 초반구동력을 담당하는 구동기어비가 수동이 자동보다 더 크게 설정했음에도 등판능력이 자동변속기가 더 뛰어난 이유는 토크컨버터가 힘을 보태기 때문입니다. 아래 사진은 현대기아차 R&D 모터쇼에서 공개한 신형 6단 자동변속기 절개사진인데요. 원반처럼 보이는 물체가 바로 토크컨버터입니다.



현대기아차에 탑재되는 DCT를 포함한 모든 듀얼클러치 변속기는 이러한 토크컨버터가 없어 자동변속기 대비 구동력이 낮습니다. 따라서 가파른 언덕길 올라갈 때 또는 도로가 패인 구간 등 큰 힘을 필요로 할 때는 일반적인 자동변속기보다 엑셀레이터 페달을 더 깊게 밟아야 합니다.


하지만 1990년대부터 자동변속기가 폭넓게 보급된 우리나라 운전자들은 엑셀레이터 페달을 밟지 않고도 저절로 출발하는 자동변속기에 익숙해지게 됐으며 이런 경우를 클리핑 현상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토크컨버터 없는 DCT는 클리핑 현상에 약해 평지가 아닌 경우는 엑셀레이터 페달을 밟아줘야 합니다.


HAC 오류? 기아 스포티지 1.7 디젤



위 영상은 기아 스포티지 1.7 디젤이 빌라주차장에서 D 레인지로 놓았음에도 전진은커녕 오히려 후진해서 해당 차주는 물론 다른 사람들이 놀라는 영상입니다. 이미 보배드림 등에 스포티지 1.7 디젤 소유자가 예전에 촬영한 영상을 보셨다면 아마 아실 겁니다.


영상 보시면 아시겠지만 D레인지에 놓고 전진을 시도했지만 전진은커녕 차가 오히려 후진했으며 1대가 아닌 다른 스포티지 1.7 디젤에서도 나타난 현상입니다. 그나마 왼발로 브레이크 페달을 밟은 상태에서 오른발로 엑셀레이터 페달을 밟으면 부드럽게 전진할 수 있으며 엑셀에이터 페달을 깊게 밟아도 전진할 수 있습니다.



위 사진을 보면 앞타이어가 패인 둔턱에 걸쳐있으며 뒤타이어가 있는 곳은 살짝 내리막입니다. 둔턱에 걸린 앞타이어 때문에 차가 뒤로 밀리는데요. 일반적인 오르막 구간에서 HAC는 잘 작동하지만 이런 상황에서 오르막 구간에서 뒤로 밀리는 걸 방지하는 HAC가 제 역할을 못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현대기아차 DCT는 문제없나?



이날 스포티지 1.7 디젤 이외에 스포티지 2.0 2륜과 4륜 모델도 테스트했는데요. 스포티지 2.0 모델은 2륜이나 4륜 문제없이 전진할 수 있었습니다. 스포티지 2.0 모델은 1.7과 다르게 6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되어 토크컨버터가 내장되어 있는데요. 위에서 언급했듯이 토크컨버터는 변속기오일을 통해서 구동력이 전달되어 부드러운 출발이 가능하고 구동력이 강해 HAC가 활성화되지 않아도 문제없이 전진할 수 있었습니다.


심지어 테스트전 주차된 크루즈 1.8 가솔린(6단 자동변속기)의 경우도 문제없이 빠져나왔고요. 이글만 보면 DCT에 문제가 있겠다는 생각도 들겠지만 위에서 설명했지만 DCT 등 토크컨버터가 없는 변속기는 구동력이 약할 수밖에 없습니다. 스포티지 뿐만 아니라 형제 모델인 투싼 그리고 쏘나타, K5 1.7 디젤 모델도 스포티지와 비슷할 거라 예상됩니다. 해당 차종을 소유한 네티즌들은 현대기아차가 클러치 붙는 타이밍이 좀 늦다고 하는데요. 이것과도 연관이 있을 거라 생각됩니다.


현대기아차에 탑재된 DCT 문제라고 확실하게 알 수 있는 방법은 같은 장소에서 DCT가 탑재된 르노삼성 QM3 또는 DSG 미션이 탑재된 폭스바겐 골프, 티구안 등을 테스트하는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확실히 문제점을 알 수 있겠죠. 이번 글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네리네 2016.03.14 2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2. joshua 2016.03.14 22: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크컨버터가 힘을 보태준다는건 이해할수 없네요. 토크컨버터가 만능도 아니고요. 토크컨버터는 유압으로 작동하기에 엔진의 동력을 오히려 뺏아갑니다. 다만 토크컨버터는 항상 동력이 연결된것과 같은 효과를 지니기에 평지에서 브레이크를 놓으면 출발하고 언덕에서도 덜 밀리게 되는것이라고 해석하는게 답이겠지요. Dct는 수동과 같이 정차중 클러치를 밟고 있는것과 같기에 출발시 동력이 연결될때까지 공백이 있는것이라고 봐야겠지요.

    • 레드존 2016.03.14 2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력을 빼앗아가는건 맞지만 아이들링 상태 토크는 오히려 수동보다 더 높여줍니다. 2000년대 이전 취급설명서 보시면 등판능력이 수동보다 오토가 더 높은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조슈아님 말씀대로 일단 주행하고 회전수 높아질수록 동력손실이 발생하는데 그걸 방지하기 위해 록업클러치가 존재하죠

    • 정수 2016.03.15 1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반적인 초기형 유체클러치로 작동하는 오토미션에 해당되는 말입니다.. 토크컨버터는 스테이터의 전환된 유체흐름을 받아 토크를 증대시킵니다. 스톨포인트전까지는 토크가 더 좋아집니다

  3. joshua 2016.03.15 0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가 밀리는게 토크의 문제라면 그 차량은 상품성이 제로인겁니다. 아이들링시 토크가 약해서 밀리는게 아니라 dct의 변속타이밍이 느려서라고 봐야하는게 아닐까요? 제가 보기에 현기의 dct의 프로세싱이 완성도가 떨어진다고 봐야할것 같습니다.

  4. 박가이 2016.03.15 0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것도 흉기의 원가절감 차원의 대국민 사기극중 하나 입니다 이래서 아이오닉이 뒤로 밀리는 거였군요

  5. aaa 2016.03.15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에 대해 잘은 모르지만 제 a7은 언덕길 밀림을 느껴보시 못했는지라 현기차의 문제 같습니다.

  6. ㅋㅋㅋㅋ 2016.03.15 1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튼 자국민 죽이는 흉기는 명불허전입니다 ㅋ

  7. 2016.03.15 1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망둥어인줄

  8. 불로동 허씨 2016.03.15 14: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M6 시승했는데 역시나 DCT덕분에 클립핑이 굉장히 힘이 없더군요. 놓칠 수 있는 얘기인데... 잘 보고 갑니다. 차에 대한 지식 하나 늘었네요.

  9. 빤츠 2016.03.15 14: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럽산 DCT가 장착된 차량의 결과가 궁금해지네요

  10. 흉기 2016.03.15 1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흉기차타고 죽고싶지 않다.. 무슨 일이 있어도 흉기차는 절대로 안산다.. 우리 가족들 목숨은 소중하다..

  11. ㅣㅣㅣ 2016.03.15 22: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오닉 스포티지 이하생략

  12. 정환 2016.03.16 20: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프 1.6 모델이 건식 듀얼클러치 모델 타고 있습니다. 심한 오르막에선 뒤로 밀릴구 있으나 브레이크를 끝까지 꾹 밟았다 떼면 오토홀드 기능이 있어 밀리지 않습니다. 오토홀드 걸려 있을때 액셀 밟으면 문제 없이 올라갑니다.

  13. 글쌔요 2016.05.14 14: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쌔요 4월 출고 차량 운행중이고 고바위 오르막에서 정차중 악셀을 밟지 않아도 치고 올라가던데요...

    • 레드존 2016.05.16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마 파워트레인보다 제어장치 쪽 인식 문제인듯 싶습니다. 저도 비슷한 파워트레인 장착한 i40 K5 등을 경험했는데 글쎄요님 말씀처럼 문제 없었습니다.

  14. 응? 2017.11.27 17: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7 디젤 스포티지 운행중인데 언덕에서 신호걸려서 테스트 해봤는데 뒤로 안밀리고 올라가던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