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쌍용이 정말 혁신적인 이벤트를 한다고 합니다. 그것은 바로 코란도C M/T 드라이빙스쿨을 개최한다는 것인데요. 쌍용자동차의 코란도C는 SUV중 유일하게 공인연비 20km/l가 넘는 고효율SUV입니다. 물론 이러한 연비를 달성하게 된 계기는 바로 효율적인 6단 수동변속기가 적용되었기 때문인데요. 자세한 것은 아래 보도자료원문을 보세요.

 

-------------------------------------------------------------------------------------------------------------------------------------

 

‘환경부와 함께 하는 코란도 C M/T 드라이빙 스쿨’은 11월 17일(토) 안산 스피드웨이에서 공개모집을 통해 선정된 45명을 대상으로 개최되며, 다음 달 11일(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참가자 모집을 실시한다.

이번 행사는 최근 고유가로 인해 연비에 민감한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수동 변속(M/T, Manual Transmission) 차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경제성 뿐 아니라 운전하는 즐거움 등 수동변속 운전에 숨겨진 매력을 알리기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쌍용차 관계자는 자동변속기가 장착된 차량에 비해 연비가 우수하고 탄소 배출량도 낮아 별도의 대체 에너지 없이도 경제성과 친환경성을 함께 제고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환경부의 후원으로 행사를 개최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드라이빙 스쿨 참가 회원들은 코스 교육과 M/T 차량의 특성 등에 대한 오리엔테이션을 수료한 후 ‘M/T 트레이닝 존’과 ‘서킷 트레이닝 존’에서 다양한 운전 기술을 익히며 수동변속 운전에 대한 두려움을 해소하고 ‘운전하는 재미’를 느껴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쌍용차는 지난 4월 중저속 토크를 강화하고 연비를 대폭 향상시킨 수동변속 모델 ‘코란도 C’ Chic를 출시하여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출시 전 2~4%에 머물던 수동변속 모델 선택 비율은 지난 달 16% 수준으로 증가하는 등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 가고 있다.

이번 드라이빙 스쿨 참가 자격은 21세 이상 수동변속기 차량 운전이 가능한 면허 소지자로 오늘(25일)부터 11월 11일(일)까지 쌍용자동차 공식 페이스북(/SsangyongStory)에서 소정의 양식 작성을 통해 응모할 수 있으며, 당첨자는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지난 8월 ‘서머(Summer) 오프로드 드라이빙 스쿨’을 통해 아웃도어 마케팅 브랜드 ‘Ssangyong Adventure: exciting RPM’을 론칭, 지속적이고 전략적인 아웃도어 마케팅의 시작을 선언했으며, 계절별로 다양한 환경에서의 드라이빙 체험과 오토캠핑 등에 고객들을 초청하고 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

 

보시면 아시겠지만 오늘부터 11월11일까지 신청자 접수를 받는다고 합니다. 많이 신청해서 많이 당첨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런데 제가 제목에 5% 미만이라고 언급한 것은 바로 우리나라에서 출고되는 차량중 수동변속기 비율이 5%미만이라고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과거 1990년대 중반까지만 해도 수동변속기 출고율이 오토미션보다 더 높았지만 90년대 후반들어서 2종 오토면허 등장 그리고 오토미션의 기술발전으로 인해 수동변속기 비율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작년과 올해는 수동변속기 출고율이 국내에서 출고되는 차량중 5% 미만이라고 합니다.

 

쌍용차의 경우 리터당 20km/l가 넘는 코란도C 수동변속기 모델이 등장하면서 코란도C 수동변속기 선택비율이 16% 까지 높아졌다고 하는데 앞으로도 쌍용차가 수동변속기 차량 드라이빙스쿨을 포함해서 수동변속기 문화를 선도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요즘 수동변속기 차량중 마음놓고 수동을 뽑을수 있는차가 경차밖에 없더라구요.

Posted by 레드존

코란도C 코란도스포츠등을 출시하며 부활의 날개를 펴고 있는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이유일; www.smotor.com)가 국내 SUV 중 최고의 연비를 자랑하는 ‘코란도 C’ CHIC(시크) M/T 모델을 지난 3월 말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코란도 C’ CHIC 모델은 대한민국 SUV 최초로 20.1㎞/ℓ의 경이로운 연비를 구현하였다. 이는 고유가 시대를 맞아 M/T(수동변속기) 모델을 선호하는 소비자 증가에 발맞춰 고객의 Needs를 적극 반영한 것으로 국내 경쟁 모델(소형 SUV 수동모델)보다 무려 2.7㎞/ℓ 높은 연비로 국내 SUV 차량 중 최고의 연비를 자랑한다.

이처럼 ‘코란도 C’ CHIC 모델이 혁신적인 연비 구현이 가능할 수 있는 것은 오르막 내리막이 많은 한국 지형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중·저속 토크 및 엔진 운전영역 구간인 1,500~2,800rpm에서 탁월한 성능과 힘을 발휘하는 한국형 e-XDi200 액티브 엔진을 탑재했기 때문이다. 이 엔진은 최대출력 149마력, 최대토크 36.7kg·m 성능으로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코란도 C’ CHIC 모델은 유로5 배출기준 만족은 물론 CO2 배출수준을 기존 153g/km에서 134g/km(2WD, MT)로 14% 낮춰 친환경 성능을 강화했다.

쌍용자동차는 연비가 좋고 CO2 배출이 적은 M/T(수동변속기) 모델을 선호하는 유럽지역에서 ‘코란도 C’ 판매량 중 70%가 M/T 모델인 점을 감안하여 세금도 저렴한 Low CO2 버전(CHIC 모델)을 해외에서도 동시 출시 했다고 말했다.

더불어 국내에서도 연비 및 환경을 중시하는 소비자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추세에 발맞춰 연비가 20㎞/ℓ를 넘어서는 ‘코란도 C’ CHIC M/T 모델을 추가해 라인업을 보강했다고 쌍용자동차는 설명했다.

쌍용자동차가 ‘코란도 C’ CHIC M/T 모델을 새롭게 출시함에 따라 ‘코란도 C’ M/T 모델은 175마력 및 연비 17.6㎞/ℓ의 CLUBBY MANIA(클러비 마니아) 모델 등 수동변속기 2개의 모델과 4개의 자동변속기 모델을 운영한다.

‘코란도 C’ 판매 가격은 수동변속기 모델 ▲CHIC는 2,035만원, ▲CLUBBY MANIA 2,430만원이며, 자동변속기 모델 ▲CLUBBY 2,340만원~2,500만원 ▲CLASSY 2,630만원~2,785만원이다.

한편, ‘코란도 C’는 쌍용자동차가 지난 2011년 2월 국내 출시해 국내외에서 총 54,000여대가 판매됐으며, 출시 1년 만에 편의사양 확대 및 신규 적용을 통해 상품성을 대폭 개선한 2012년형 ‘코란도 C’를 지난 2월 새롭게 출시한 바 있다.

쌍용자동차 이유일 대표이사는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는 고유가로 인해 수동변속기 모델을 찾는 고객이 늘어남에 따라 고객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연비가 뛰어난 새로운 모델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쌍용자동차는 고객의 Needs를 적극 반영한 상품성 개선 모델 출시 등을 통해 틈새 시장을 적극 공략하여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