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번 포스팅도 맨 위 영상을 먼저 보시는걸 권합니다.

 

노조 파업도 아닌데 쌍용차와 현대차가 생산을 중단했거나 생산중단을 시작했죠. 설상가상으로 르노삼성마저 중국산 와이어링 부품을 받지못해 오는 10일부터 생산이 중단된다고 합니다.

 

중국 정부가 신종코로나 유행을 막기 위해 춘제 연휴기간을 2월 9일까지 늘리면서 공장가동도 9일 이후로 늦춰지게 됐습니다. 이 때문에 중국공장에서 와이어링 생산을 하지 못하고 있고 현대차 포함 완성차 업체들이 공장이 가동을 중단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자동차는 제조특성상 한가지 부품만 빠지더라도 생산이 불가능합니다. 특히 와이어링 부품은 인체로 비유하면 혈관이라고 볼 수 있을 정도로 없어서는 안될 부품이죠.

 

그런데 와이어링 부품은 다른 부품을 생산할 때보다 보다 많은 인력이 필요합니다.자동차에 적용될 배선을 설계하고 그 배선 가닥들을 모아 절연테이프나 케이블타이 등을 이용해 배선을 묶어둡니다. 이렇게 완성된 배선들은 검사하는 과정인 테스트 테이블을 거쳐 완성차 공장에 납품하게 되는데요. 대부분 이 과정이 사람 인력으로 완성됩니다.

 

즉 임금이 저렴할수록 기업의 이윤을 높아지게 되고 차량가격도 그만큼 낮출 수 있는 것이죠.

 

중국의 경우 동남아보다는 임금이 높아도 아직 우리나라보다는 최저임금이 낮은 국가입니다. 그리고 노동력도 풍부하고 한번 배우면 빠른 속도로 능숙하게 제품을 생산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중국은 외국기업이 진출하면 세제혜택과 인프라 구축 등에 도움을 많이 주기 때문에 현대기아차 포함 수많은 완성차 업체들이 중국에 진출할때 1,2차 부품회사들도 같이 중국에 진출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현대차에 하네스 납품하는 협력업체가 경신, 유라코퍼레이션, 티에이치앤이고 쌍용차는 레오니와이어링시스템에서 납품합니다.

 

아마 이들 와이어링 업체들은 우한폐렴을 예상하지 못했을 겁니다. 뭐 제가 경영자라도 중국에서의 생산 비중을 높였을 거고요. 하지만 이러한 리스크를 예상못한건 좀 아쉽네요.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자동차부품은 하나라도 없으면 생산할 수 없는 만큼 전량은 아니더라도 리스크에 대비해서 국내에서도 와이어링 부품을 생산해야 한다고 봅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염물질 배출이 전혀없고 석유를 전혀사용하지 않으면서 조용하기까지 한 전기차 그렇지만 국내에서는 국내완성차업계의 입김에 밀려 전기차가 일반도로에서 달릴수 없었으며 그동안 골프장이나 큰 행사장에서나 볼수 있었다. 그래서 국내전기차업체인 CT&T는 생산물량 거의 대부분을 수출하였으며 국내에서는 거의 판매되지 못했다.


CT&T가 생산하는 e-zone전기차는 최고속도 55km/h이어서 일반적인 시내주행에서 충분한 성능을 내지만 그동안 국내에서는 최고속도가 너무 낮다는 이유로 e-zone전기차의 일반도로 통행을 불허했다.


그렇지만 곧 이 규제가 풀릴전망이다.


유승민 한나라당 의원 외 의원 27명은 지난1일 법정최고속도 시속60km/h이하의 일반도로에서 운행을 허용하는 자동차관리법 개정발의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또한 이와는 별도로 국토해양부에서는 저속전기차에 대한 일반도로 통행허용 제도적 준비가 마무리 되어가고 있다고 밝혔고 전기차 제조업체인 CT&T는 이미 서울시에 풀옵션 전기차 5대를 납품하기로 계약을 맺었다.


그렇지만 전기차의 경우 무게경량화를 위해 차체가 약한 편이고 별도의 안전규정이 없어 이에 대한 제도적인 보완도 마련되어야 할것이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