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에어백 미전개 사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7.06 현대차 에어백 미전개 사고 159억원 배상판결 국내에서는? (7)



먼저 여러분들께 묻겠습니까? 에어백은 무슨역할을 하는 장치입니까? 이걸 모르는 분들은 없을겁니다. 그럼 두번째질문 충돌사고시 에어백 전개조건은 어떻게 됩니까? 과반수 이상 아마 모르실겁니다. 저 또한 잘 모르구요. 이론상으로야 기억하고 있긴하지만 모든 차가 동일하다는 보장은 없거든요. 에어백 센서 등도 전개조건에 따라 다르구요.


미국에서 한 운전자가 2008년식 티뷰론(투스카니)을 운전하다가 나무를 들이받았는데 에어백 미전개되어 두부를 가격 뇌손상을 입고 현대자동차에서 소송을 걸었습니다. 1심에서는 결론이 안났으니 2심에서 배심원들이 소송을 제기한 운전자의 손을 들어주면서 총 159억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렸습니다. 


159억...... 참 어마어마한 금액이죠. 그런데 우리나라의 경우 159억원은 커녕 1억조차 못받거나 피해자가 소송을 해도 중도에 포기하는 일이 거의 대다수입니다. 이건 비단 에어백 뿐만 아니고 다른 자동차부품 불량으로 억울함을 호소하는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얼마전 말리부와 K5 정면충돌사진에 대해 간단히 포스팅한적 있었습니다. 누구의 잘못인지 모르겠지만 운전석에 집중된 옵셋충돌인데 말리부 운전자는 에어백이 터지면서 문열고 걸어나왔고 반대로 K5 운전자는 에어백이 터지지 않아 중상입고 병원에 후송되었다고 합니다. 


 

에어백 대체 얼마나 세게 충돌해야 터지나?

 

 

며칠전에 한통의 전화를 받았습니다. 전화통화 하신분이 YF쏘나타 차주분이셨는데 자세한 내막은 모르겠지만 길가에 서 있던 트럭과 충돌했는에 에어백이 터지지 않았다고 합니다. 차주분께 다친곳 없으셨는지 물어봤고 다행히 목 쪽에 전치 4주 부상진단 받은거 이외에는 괜찮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리고 사고차량 사진을 보고 싶어서 사진요청을 했으며 포스팅 맨 위 사고차량 사진이 차주분이 운전하다가 사고난 사진입니다.(사진은 포스팅 용도로 쓸수 있게 차주분께서 허락해 주셨습니다)


YF쏘나타의 경우 취급설명서를 보면 전면 라디에이터 좌우측에 한쌍의 에어백 충돌감지센서가 붙어있습니다. 그리고 사진보시면 아시겠지만 조수석쪽으로 충격이 가해진 옵셋충돌입니다.  조수석쪽 범퍼레일이 부러졌죠. 그런데 사고 후 출동한 현대자동차 측에서는 에어백 충격감지센서에 충격이 제대로 전달되지 않았다 라는 말을 했었다고 합니다. 이런 말 들으니까 충돌시 입사각과 각도 잘 맞춰 박아야 한다는 인터넷에 흔히 보는 문구들이 생각나서 실소를 금할 수 없었습니다.

 

다행인것은 사고차량 운전자분이 가벼운 목 부상만 입은 걸 제외하고 무사하셨습니다. 그리고 보시면 아시겠지만 정상상태 차량과 별반 다를바 없었습니다. 단 에어백은 터지지 않았죠?

 

윗 쏘나타 차주분의 경우 목 부상을 제외한 나머지는 이상없었다고 합니다. 본래 정면충돌시 에어백이 신체를 보호하는 부위가 머리와 안면 그리고 흉부(가슴)입니다. 정면이든 측면이든 에어백은 안전벨트로도 신체의 상해를 막을수 없을때 충격을 흡수해주는 최후의 보루입니다. 해당 YF쏘나타의 경우 사고시 파손부위만 본다면 에어백이 터지는게 맞다고 봅니다.(우측 에어백센서가 장착된 위치를 제대로 가격했으니까요)

 

다만 가벼운 목부상 이외에 다른곳은 전혀 이상없었고 에어백 수리비용이 상당히 비싸다는 점을 고려하면 저정도는 안터져도 무방하다고 생각됩니다. 스티어링휠에 직접 운전자의 안면과 흉부를 가격하지 않았으니까요. 좀 애매모호한가요? 저도 정답은 모릅니다. 

 

 

 

그나마위의 YF쏘나타의 경우 전면부위가 크게 파손된 점 그리고 비록 차주분께서 가벼운 목부상을 입은걸 제외하고는 다른문제가 없는게 다행입니다. 블로그 운영하면서 에어백 미전개를 포함한 자동차 결함에 대해 취재 및 블로그 포스팅을 몇차례 했었는데요. 그중에서 저는 제일 안타까웠던게 제작년 제네시스 교통사고로 측면에어백이 전개되지 않아 운전자분이 돌아가신 사고를 지금도 잊지않고 있습니다.

 

기억나시나요? 아마 제작년에 한참 에어백 미전개사고로 인해서 인터넷에 큰 논란을 일으켰던 그 사건입니다. 이 사건에 대해 자세한 내막을 알고 싶으시면 밑에 제가 쓴 포스팅 링크 클릭하시면 나옵니다.

MBC뉴스 제네시스 에어백 안터진 사고 유가족분들을 만나뵈었습니다. http://redzone.tistory.com/1068

 

에어백은 사고시 최후로 탑승객들의 안전과 생명을 지켜주는 장치입니다. 충돌조건이 조금씩 다르지만 승용차의 경우 정면충돌 기준으로 보통 시속 30km/h이상 속도에서 충돌하면 에어백이 터진다고 합니다. 허나 더 큰 사고가 나도 에어백이 미전개되어 운전자 및 탑승자가 큰 부상을 입거나 사망하는 사례가 지금도 이따금씩 나오고 있으며 앞서 소개한 사례는 전부 현대자동차 사례인데 비단 현대차 뿐만 아니고 르노삼성, 한국지엠, 쌍용등 국내외 모든 자동차메이커들이 만든 차량도 예외는 없습니다.

 

우리는 언제쯤 자동차를 100% 신뢰하고 탈수 있을까? 라는 생각을 가끔 해봅니다. 옛날 영화 데몰리션맨처럼 목적지 입력하면 알아서 자동운전하는 편리한 기능부터(이것도 곧 상용화될듯 합니다) 사고시 차체가 부드러운 거품으로 바뀌어 탑승자들을 감싸 부상을 최소화하는 장면이 영화에서 나오는데....... 이런영화처럼 언제 어떤 상황에서도 편리하고 안전한 자동차를 사람들이 안심하고 탈수 있기를 바랍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