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728x90

 

1.6L 터보 엔진을 탑재한 아반떼 N 라인의 가장 강력한 경쟁자가 나타났습니다. 그것은 바로 혼다 시빅 Si 인데요. 혼다 시빅 Si하고 아반떼 N 라인은 북미시장에서 직접적으로 경쟁하는 모델입니다.  아반떼 N 라인은 엘란트라 N 라인으로 판매되고 있죠.

이 모델은 최고출력 200마력 최대토크 26.5kg.m의 힘을 내는 1.5L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습니다. 미국에서 판매되는 아반떼 N 라인이 배기량은 0.1L 더 높지만 최고출력은 미국 표기 기준으로 201마력 이니 출력은 거의 비슷하고 토크도 거의 비슷한 27kg.m 입니다.

사실 스펙만 따지면 정말 우열을 따지기 힘듭니다. 그런데 혼다 시빅 Si가 나중에 나와서 그런지 아반떼 N 라인보다 우위에 있는 특징이 있더군요.

일단 시빅 Si는 수동에 레브매칭 시스템이 적용됐습니다. 반면 아반떼 N 라인에는 DCT만 레브매칭이 적용됏고 수동은 없습니다. 레브매칭이 무슨 기능인지는 아마 대부분 아실거라 생각되어서 생략합니다. 레브매칭 있으면 힐앤토 더블클러치 등의 번거로운 기술 쓸 필요가 없죠.

 


다음으로 시빅 Si에는 12스피커 보스오디오가 적용됐습니다. 아반떼 N 라인은 8 스피커인데요. 스피커 갯수에 따른 음질과 음량 차이 확실히 납니다. 

다음은 경량플라이휠입니다. 플라이휠은 가벼울수록 엔진 반응과 초반 가속력이 빨라집니다. 아반떼 N 라인은 경량플라이휠이 아닌 일반 플라이휠인데요. 가볍다고 해서 무조건 좋은건 아니지만 운전 재미만 따지면 경량이 좋긴 합니다.

다음은 짧은 변속감입니다. 시빅 Si는 구형과 비교해 변속 레버 길이가 10% 더 짧아지면서 실제 변속시 기어 움직임도 더 짧아졌습니다. 아마 사제 퀵시프트를 장착해 보셨다면 무슨 말인지 아실 겁니다. 

그리고 시빅 Si와 아반떼 N 라인의 결정적인 차이는 LSD 입니다. 시빅 Si는 헬리컬방식 LSD가 적용됐습니다. 아반떼 N 라인에는 없고요. 아반떼 N의 경우 e-LSD라고 더욱 정밀하게 LSD를 제어하는 시스템이 적용됩니다.

이 외에도 아반떼 N 라인은 싱글배기 듀얼팁이지만 시빅 Si는 듀얼배기이고, 아반떼 N 라인 수동에 없는 드라이브모드가 시빅 Si는 드라이브모드가 있어 주행상황에 따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것만 보면 시빅 Si가 꽤 많이 준비하고 나온듯 합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현재 북미에 판매되는 아반떼 N 라인과 비교해 확실한 우위를 점하기 위해서일까요? 위에 나열된 목록만 봐도 아반떼 N 라인이 상당히 열세인듯 하네요.

그나마 한 가지 다행인것은 시빅 Si는 6단 수동만 판매된다고 합니다. 아반떼 N 라인은 운전이 편리한 7단 DCT도 선택할 수 있죠. 

따라서 시빅 Si가 본격적으로 판매되기 시작한다면 아반떼 N 라인은 운전의 재미 뿐만 아니라 편리함까지 어필할 수 있는 DCT 위주로 마케팅 전략을 펼쳐야 할듯 합니다. DCT는 수동과 다르게 드라이브모드도 있고 레브매칭도 있네요.

 

아반떼 N 라인도 이어모델에서는 레브매칭과 경량플라이휠 등을 적용해 좀더 재밌는 드라이빙을 추구했으면 합니다.

 

#시빅Si

#아반떼N라인

#아반떼N

#레브매칭

#준중형차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10월 2일에 2021 오토살롱위크 현장을 방문했습니다. 자동차 전시 행사는 몇년만에 방문한 건데요. 특별한 내용은 없습니다.

 

다만 최근 캠핑카 및 차박 열풍이 불어서 그런지 캠핑카와 차박용품 전시가 일반적인 튜닝카보다 더 많이 전시된듯 합니다. 캠핑카 전시회는 따로 있는 걸로 아는데 그만큼 대한민국의 튜닝 수요가 줄어들고 캠핑으로 수요가 늘어난 듯 하네요.

 

제가 전시회에서 튜닝카 위주로만 촬영했고 캠핑카는 촬영하지 않았습니다.

 

최근 공개된 아반떼 N 때문인지 아반떼 N 튜닝카도 몇대 보였습니다. 데칼 이쁘네요

 

오버펜더를 장착한 아반떼 N 튜닝카...오버펜더가 잘 어울리네요.

 

코로나19 시국 상황에서도 모델분들이 많이 오셨네요.

 

닷지 램 픽업트럭...포드 F-150 라이트닝(전기차) 사전예약이라고 하는데 포드코리아는 아닌듯 하네요.

 

중국이나 두바이에 어울릴 법한 370z 입니다. 이 이후로는 사진만 나열할게요.

#아반떼N

#2021오토살롱위크

#튜닝카

#캠핑카

#자동차튜닝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상세한 소감은 위 영상을 보시면 나옵니다.

 

아반떼 N 퍼포먼스 서스펜션이라는 명칭 때문에 아반떼 N에서 선택하는 서스펜션 키트라고 생각할 수 있을 겁니다. 하지만 이 파츠는 아반떼 N 라인에서 선택할 수 있는 파츠입니다. 95만원만 추가하면 되죠.

 

그런데 제가 이 파츠를 추천드리지 않는 이유는 승차감 저하가 심하기 때문입니다. 감쇄력 자체는 아반떼 MD 혹은 아반떼 AD에서 선택하는 튜익스 서스펜션과 큰 차이가 없는 수준인데요. 승차감은 두 모델에 튜익스 서스펜션 장착한 것보다 더 안좋았습니다.

 

특히 과속방지턱 넘을때 방지턱을 타고 올라가는 과정은 그나마 승차감이 나쁘지 않았지만 방지턱에서 내려올때 가해지는 충격을 제대로 걸러주지 못했습니다. 

 

최근에 랜서10(란에보 아님)에 테인 베이직 일체형 서스펜션 탑재된 차를 동승한 적이 있는데 그 차보다도 아반떼 N 라인 퍼포먼스 서스펜션 장착한 제차 승차감이 더 안좋습니다.

 

만약에 아반떼 N이 출시되지 않았다면 운전의 재미를 추구하기 위해 아반떼 N 퍼포먼스 서스펜션을 추가하는걸 추천할 수 있지만 아반떼 N 이라는 탑 퍼포먼스 모델이 현재 존재하죠

 

그래서 아반떼 N 라인에 대해 이렇게 생각합니다. 이 모델은 운전의 즐거움만 추구하지 않고 운전의 즐거움과 함께 일상 생활의 편리함도 같이 양립되어야 합니다.

 

따라서 아반떼 N 라인은 N 퍼포먼스 서스펜션 대신 공공도로에서 승차감이 좋고 스포츠주행에서도 나쁘지 않은 순정 서스펜션을 그대로 적용하는게 좋다고 봅니다.

 

#아반떼N라인

#아반떼N

#N퍼포먼스서스펜션

#N퍼포먼스파츠

#1.6터보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아는 동생이 렉서스 GS350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급이 다른 만큼 평소에 타던 렉서스와 비교시 아반떼는 많이 불만족스러울 겁니다.

 

그래도 뭐 디자인이나 기능 등은 아반떼가 렉서스보다 많이 좋다고 하네요. 자세한 내용은 영상 보시면 나옵니다.

 

#렉서스

#아반떼N라인

#아반떼수동

#GS350

#일본차

 

가끔 유키나 보면 참 이뻐보이네요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엄밀히 말해 아반떼 N은 아닙니다. 하지만 아반떼 N과 동일한 파워트레인을 갖춘 현대 i30 N 가속 영상인데요. 영상 후반부 보면 i30N 가속력 측정 기록이 나옵니다.

 

제로백은 5.19초 제로이백은 19초대로 20초가 채 되지 않습니다. 1/4마일 기록은 13.5초대로 상당히 빠른 기록인데요. 현대차에서 표기한 i30 N 제로백 공식 수치는 5.3초 아반떼 N도 5.3초인걸 감안하면 두 차량의 가속성능은 거의 비슷할 거라 봅니다.

 

 

G80 3.5T 모델의 가속 영상입니다. 영상 후반부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제로백 5.77초입니다. 제로이백은 표기되지 않았는데요. 1/4마일 기록은 13.9초대로 13.5초대의 i30 N 보다 느립니다. 

 

무게가 500kg 더 무겁고 AWD가 적용됐지만 380마력이라는 출력을 감안하면 i30 N의 동력전달 효율성이 상당하다는걸 알 수 있습니다.

 

제가 아반떼N을 볼 때마다 1년만 더 기다릴걸 하는 후회가 계속 밀려오네요 ㅎㅎㅎ 

 

#i30N

#아반떼N

#제네시스G80

#제로백

#가속력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아~ 드디어 만났습니다.

 

그렇게 고대했던 아반떼 N을 실제로 보게 됐습니다. 참고로 저는 아반떼 N 라인 오너입니다.

 

같은 아반떼 CN7 이지만 제차보다 무려 1000만원 이상 더 비싼 아반떼 N 시승은 아니고 전시된 차량 구경만 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위 영상 재생하면 나옵니다.

 

#아반떼N

#아반떼N라인

#현대차

#아반떼CN7

#아반떼N시승기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조석현 2021.08.17 1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긴 머리 휘날리고 운동자를 크게 뜨면
    천년에 그 세월도 한 순간의 빛이나네
    전설속에 살아온 영원한 여인 천년여왕ㅡ
    천년여왕ㅡ
    과거를 슬퍼말고 우주끝까지 우주끝까지
    밝혀다오
    날아라 날아라 썬더버드호
    비추어라 비추어라 천년여왕아
    아아아아 아아아 천년여왕
    기나긴 추억일랑 처 하늘에 묻어두고
    서글픈 네 모습에 밝은 미소 지어다오
    백년은 꿈이며 천년은 사랑의 메아리
    사랑의 메아리
    내일은 우리것 우주끝까지 우주끝까지
    지켜다오
    날아라 날아라 썬더버드호
    비추어라 비추어라 천년왕아
    아아아아 아아아 천년여왕

728x90

 

최근에 제차 주행거리가 2000km에 다다랐습니다. 그래서 고민 끝에 엔진오일을 교환했습니다. 교환한 엔진오일은 현대모비스 슈퍼프리미엄 0w-20이며 SN+ 규격을 만족합니다. 순정품이죠.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재생하면 나옵니다.


사실 이 영상에서 엔진오일 교환하는 장면은 없습니다. 블루핸즈는 기본적으로 오일교환할때 작업자 옆에서 영상이나 사진 촬영을 허가하진 않습니다.

에어필터는 주행거리가 짧은 관계로 교환하지 않았습니다.

 

참고로 영상 자막에 모비스 슈퍼프리미엄플러스라고 적혀있는데 뉴프리미엄플러스입니다. 슈퍼프리미엄플러스는 0w-30 뉴프리미엄플러스는 0w-20입니다.

#신차엔진오일
#순정품
#블루핸즈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보배드림X현대자동차 국산차게시판 시승이벤트로 지원받은 시승차량입니다.※


지난주 쏘나타 N 라인을 시승했습니다. 시승하는 기간 동안 서울-울산 왕복 주행도 해봤고 시내 교외 등 여러 조건에서 주행을 해봤습니다.

그런데 메모리 카드 오류 때문에 시승하면서 찍은 사진들이 대부분 날라갔네요. 그래서 이번 시승기는 사진 대신 찍었던 영상을 캡처해 사진으로 대용했습니다. 

 


그나마 다행히 영상파일은 살아있어서 시승 소감을 영상으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위 영상입니다.

외관 디자인

 


DN8 쏘나타가 출시된지 이제 2년이 넘었고 제가 시승한 쏘나타 N 라인도 지난해 하반기에 출시했죠. 디자인은 참 호불호가 갈립니다. 디자인 어떤 부분이 좋고 어떤 부분이 나쁜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제가 디자인 전공이 아니라서요.

그래도 쏘나타 N 라인을 보면서 느낀 점이 있다면 일반쏘나타보다는 쏘나타 센슈어스가 더 이뻐보이고 쏘나타 센슈어스보다는 쏘나타 N 라인이 더 이뻐보입니다. 


N 라인 전용 에어 인테이크와 전용 전면 그릴이 더 크고 넓어지면서 넙죽한 쏘나타 헤드램프와 본넷 디자인에 잘 어울려서 그런듯 합니다.

후면부 디자인 또한 N 라인 전용 듀얼 트윈팁 머플러가 적용되어 더욱 역동적인 고성능 이미지를 구현했습니다.

요즘 세단 디자인 추세긴 하지만 현재 판매되는 쏘나타 또한 트렁크 리드가 점점 짧아지고 본넷이 길어지면서 스포츠카에 주로 적용되는 쿠페 디자인을 닮아가는듯 합니다. 

전통적인 3박스 형태의 세단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거부감이 들 수도 있겠지만 이러한 디자인은 단순한 유행이라기 보다는 공기저항 등을 줄여서 고속주행시 연비를 높일 수 있습니다.

인테리어

 


인테리어에서 가장 눈에 띄는 포인트는 레드스티치입니다. N 라인 전용 레드스티치가 도어트림과 대시보드 시트 등에 아낌없이 적용되어 있었습니다.

탑승자의 시선을 끄는 레드스티치는 제차 아반떼 N 라인에도 적용됐습니다만 아반떼 N 라인의 경우 뒷좌석 도어트림에는 레드스티치가 없습니다. 이점이 아쉽죠.

하지만 쏘나타 N 라인은 뒷좌석 도어트림에도 레드스티치가 적용되어 있습니다. 아무래도 아반떼 보다는 뒷좌석에 탑승자가 있을 확률이 높아서 그런걸까요? 아니면 급 차이일까요? 아무튼 그게 가장 부럽더군요.

그리고 시트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쏘나타 N 라인은 사이드 볼스터까지 조절하는 10방향 전동시트가 적용되어 있습니다. 시트의 편안함 하나만 따지면 아반떼 N 라인은 비교불가입니다.


다만 고성능 모델임에도 시트포지션이 의외로 높더군요. 아반떼 N 라인보다 쏘나타 N 라인 시트포지션이 조금더 높다고 느껴졌습니다.

시트가 높다기 보단 시트를 장착하는 하부 프레임 높이가 쏘나타 N 라인이 아반떼보다 높은듯 합니다. 시트 높이 자체는 두 차량 모두 비슷한 수준이었습니다. 그리고 탑승자와 시트가 맞닿는 부위에는 알칸타라 재질이 적용됐습니다.

 


같은 보스오디오가 탑재됐지만 쏘나타 N 라인에 적용된 12 스피커 보스오디오 시스템은 아반떼 N 라인 보스오디오보다 한수위의 음질과 음량을 선사합니다. 제가 밴드 음악을 많이 듣는데 제차에서 잘 들리지 않는 미세한 악기소리나 효과음향이 쏘나타 N 라인에서는 더욱 또렸하게 들립니다.

시승소감

 


쏘나타 N 라인은 290마력 43kg.m의 파워를 내뿜는 2.5L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됐습니다. 그리고 8단 습식 DCT가 이 엔진의 동력을 전달합니다.

무려 290마력이나 되는 파워를 갖추고 있으니 어느 영역에서든 넘치는 힘을 느낄 수 있습니다. 배기량이 크고 힘이 좋아 연비가 많이 낮을 거라 생각하실수도 있을 겁니다.

 

실제로 시내주행만 할 경우 트립 기준으로 연비가 보통 8-9km/l를 기록하지만 하지만 외곽 고속도로주행의 경우 낮은 톱기어비를 지닌 8단에 주로 고정한 상태에서 항속 주행하면 리터당 15km/l 이상 높은 연비를 내기도 합니다.


8단 DCT의 경우 주행상황에 따라 변속 속도가 달라지는데요. 엑셀페달을 밟지 않은 상태에서 저단으로 변속할 경우 빠르게 변속되는데 반해 고단으로 변속하면 rpm이 스무스하게 떨어지면서 변속 속도도 느려집니다. 


DCT는 유압으로 전달되는 변속기가 아니기 때문에 주행하다보면 변속충격이나 꿀렁임 등의 문제가 있는데요. 그래도 습식이어서 그런지 주로 1.6T 엔진과 궁합을 맞추는 건식 7단 DCT보다는 꿀렁임이나 변속충격이 덜한 편입니다. 


파워 뿐만 아니고 스티어링휠 반응도 만족스러운 편입니다. 쏘나타 N 라인에는 R-MDPS가 적용되어 있는데요. C-MDPS 스티어링휠보다 더 자연스럽고 너무 무겁지도 가볍지도 않은 적당한 스티어링휠 피드백을 선사합니다.

다만 C-MDPS 시스템도 해가 갈수록 진보되었습니다. 10년 전만 해도 마치 전자오락기 느낌이 났던 C-MDPS가 지금은 많이 자연스러워졌거든요. 일상적인 주행에서는 두 시스템 차이를 거의 느끼지 못할겁니다.

그리고 승차감이 제가 소유한 아반떼 N 라인보다 한결 좋습니다. 사실 제 아반떼 N 라인에는 N 퍼포먼스 서스펜션 패키지가 적용되어 있는데요. N 퍼포먼스 서스펜션을 장착할 경우 감쇄력이 그냥 딱딱하다고 느껴지는 수준입니다
 


제가 탄 쏘나타 N 라인 시승차는 N 퍼포먼스 패키지가 적용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승차감이 참 좋다고 느꼈습니다. 물론 이건 제 기준이고요. 아마 대부분의 사람들은 쏘나타 N 라인에 탑승하면 승차감이 딱딱하다고 생각하실 겁니다.

쏘나타 N 라인 또한 95만원 추가하면 N 퍼포먼스 서스펜션이 장착됩니다. 하지만 저는 별로 추천하진 않는데요. 태생 자체가 스포츠카도 아니고 뒷좌석에 사람이 탑승할 수 있는 4도어 세단인 만큼 N 퍼포먼스 서스펜션은 장착할 필요가 없다고 봅니다. 


가상엔진 사운드가 기본 적용됐지만 저는 가상엔진 사운드 자체를 별로 안좋아해서 시승하는 동안 끄고 다녔는데요. 굳이 가상엔진 사운드를 활성화시키지 않더라도 급가속하거나 스포츠주행시 적당하게 유입되는 배기음이 즐겁게 들립니다.

참고로 시승차는 전면유리가 자외선 차단 기능이 있는데요. 제차는 자외선 차단 기능이 없습니다. 두 차량 모두 전면유리가 썬팅시공이 되어 있지 않아서 맑은날에 운전하면서 비교해 봤는데 큰 차이 없지만 확실히 자외선 차단 유리가 있는 쏘나타 N 라인 쪽에 눈이 상대적으로 더 편안했습니다. 

마무리

쏘나타 N 라인은 평소 운전자 외에 같이 탑승할 동승자가 있는 경우 그리고 평소에는 편안한 이동수단으로 운행하지만 주말에 서킷이나 와인딩 등을 즐기는 운전자라면 이보다 더 좋은 선택은 없다고 봅니다. 아반떼 N 라인도 대안이 될 수 있지만 쏘나타 N 라인보다 실내공간이 좁고 편안함이나 정숙성도 떨어지죠.


시승하면서 한 가지 의아한 점도 발견했는데요. 기어 1단 걸고 가파른 내리막 내려올 때 엔진브레이크가 강하게 걸려야 하는데 오히려 2단으로 내려갈 때보다 엔진브레이크가 덜 걸립니다. 그리고 기어 1단 상태에서 내리막 구간 엑셀페달 떼고 주행하면 연료가 계속 분사됩니다. 원래 쏘나타 N 라인 셋팅이 그런건지 궁금하네요.

이상으로 쏘나타 N 라인 시승기 마치겠습니다.

※보배드림X현대자동차 국산차게시판 시승이벤트로 지원받은 시승차량입니다.※

 

#쏘나타N라인

#아반떼N라인

#현대차N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