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얼마 전 부산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갑자기 화재가 발생했죠. 다니고 밴이라는 전기차에서 원인 미상의 화재가 발생해 옆에 있는 다른 차량에까지 번졌는데요.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다고 합니다.

그나마 화재가 발생한지 26분 만에 신속하게 진화되어 다행입니다만 전기차는 화재 진압이 내연기관차보다 어렵다는 특성을 감안하면 과연 충전소를 아파트 지하에 두는게 옳은건지 의문이 듭니다.

지하주차장은 밀폐된 공간이기 때문에 화재가 발생할 경우 지상보다 진압이 더 어렵고 인명 및 물적 피해가 더 클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리고 화재를 신속하게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가 있죠. 그런데 알고 계십니까? 전기차에서 발생한 화재는 일반소화기로 진압은 커녕 오히려 불이 더 번질 위험이 높습니다. 이는 전기차배터리 특성 때문입니다.

왜 그런지는 맨 위 영상을 보시면 나옵니다.

 

#전기차화재

#전기차화재전용소화기

#소화기

#화재진압

#전기차위험성

#전기차문제점

728x90

 

자세한 내용은 위 영상을 재생하면 나옵니다.

 

'역류성식도염' 다른 말로 '위-역류식도병'이라고 하는데요. 식사하는 도중 혹은 가만히 있어도 갑자기 윗가슴과 식도에서 무언가 올라오는 듯한 느낌과 함께 쓰리고 뜨거운 통증이 동반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최근 역류성식도염에 대한 통계를 발표했는데요. 

 

식사를 하는 도중 갑자기 윗가슴과 식도에서 뜨거움과 쓰림을 느끼며 음식물 넘기기 힘든 증상을 겪은 분들 있을겁니다. 가만히 있을 때도 이런 증상을 겪기도 하는데요 이 증상을 '위-식도역류병'이라고 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위-식도역류병' 질환의 진료현황을 발표했습니다. 전체 진료인원은 2016년 420만 3천명에서 2020년 458만 9천명으로 9.2% 증가했고, 연평균 증가율은 2.2%로 나타났습니다.

남성은 2016년 177만 6천명 수준이었지만 2020년 193만 3천명으로 증가했고, 여성은 2016년 242만 7천 명에서 2020년 265만6천명으로 증가했습니다.

2020년 기준 '위-식도역류병' 질환 진료인원 구성비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전체 진료인원 458만 9천명 중 60대가 97만 3천명으로 가장 많았고, 50대가 94만 9천명, 40대가 77만 9천명의 순으로 나타나 60대와 50대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조사됐습니다.

 

역류성식도염은 스트레스 과식 등이 원인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특히 명절에 과식할 경우 역류성식도염 발병 빈도가 높아진다고 합니다. 

 

#역류성식도염

#소화기

#위-식도역류병

#국민건강보험공단

#명절음식

 

728x90


제 블로그와 유튜브 네이버tv 영상을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쌍용 티볼리, I40 화재사건 등을 취재해서 올렸었습니다. 자동차 화재 사건들을 보면서 화재 초기진압의 중요성을 알게 됐는데요.


화재사고를 당한 차주분들 중에서 완전히 전소된 차량의 경우 대부분 불에 타서 아무런 흔적을 찾을 수 없습니다.



반면 티볼리 가솔린을 소유했던 한 분은 범퍼와 배선 일부만 불에 탔는데요 범퍼 일부와 배선 에어컨라인을 제외한 나머지는 불에 타지 않았고 심지어 엔진과 미션도 그대로 남아있습니다.


그렇다면 티볼리 가솔린 차량은 범퍼와 배선 일부만 타고 나머진 멀쩡했을까요?    


그것은 바로 화재를 초기에 진입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티볼리 가솔린 차주분은 목적지인 펜션에 도착하자마자 화재가 발생했는데 차주분은 펜션에서 소화기를 빌려 사용했고, 화재 진압에 성공했습니다.


반면 티볼리 디젤 오너 두 분은 주행도중 화재가 발생했는데  다른 운전자의 도움을 받아 소화기를 사용했지만 이미 화재가 크게 발생했거나 아예 소화기가 없어 차가 불에 탈 때까지 바라만 보는 수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현행법으로는 7인승 이상 SUV, RV 차량이면 소화기가 설치되어야 하는데 저는 승용차는 물론 저속전기차에도 소화기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탑승자의 생명을 지키면서도 차량을 온전하게 보전할 수 있는데요 소화기를 사용해 초기진압 성공하면 그만큼 화재원인도 밝힐 수 있습니다.


하지만 초기진압에 실패하면 화재원인을 밝힐 확률이 그만큼 낮아지죠 국과수나 소방서 등에서 화재원인이 원인불명으로 밝혀지면 설령 블랙박스 주행영상이 남아있어도 대부분의 완성차 업체들은 "우리는 아무런 책임이 없다"고 주장합니다.


그래서 최소한 발화 원인을 밝히기 위해서라도 제가 모든 자동차에 소화기 의무화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겁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