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얼마 전 랜서 에볼루션 파이널 에디션 생산 과정 및 고객에게 신차를 전달하는 영상 그리고 파이널 에디션에 관해 포스팅한 적 있었습니다. 일본에서 1,000대 미국에서 1,600대만 주문 받은 뒤 랜서 에볼루션은 완전히 단종됩니다.

 

사실 엄밀히 말해서 현재 파이널 에디션 생산 중인 랜서 에볼루션은 랜서 에볼루션 역사상 가장 오랫동안 우려 먹은 사골 모델이라는 불명예도 안고 있습니다. 사골이라고 해서 나쁘다고 볼 수는 없지만 2007년 출시 이후 지금까지 별다른 변화 없이 쭉 생산되고 있으니 사골이라고 봐도 무방하죠 참고로 랜서 에볼루션 1세대부터 9세대까지 생산 기간은 짧게는 1년 길어야 3년 정도입니다.

 

미쓰비시는 앞으로 전기차 등 친환경차에 주력하기 위해 자동차 매니아들 사이에 높은 평가를 받았던 랜서 에볼루션 등의 고성능 모델 라인업을 버린다고 합니다. 소수 매니아들 보다 다수의 일반인들을 목표로 성장하겠다는 계산인데요. 제가 볼 때 미쓰비시 자동차가 다시 예전의 명성을 되찾기는 힘들 것으로 보입니다. 왜냐고요? 현재 미쓰비시 대부분 자동차 모델들이 오래 전 개발한 모델이라 경쟁력이 떨어지고 일본 내수에서만 한정하고 있지만 닛산 푸가(인피니티 M 시리즈)를 OEM 납품 받아 생산 판매할 정도로 개발 여력도 없기 때문입니다.

 

 

위 사진은 미국 미쓰비시 홈페이지입니다. 보시면 아시겠지만 미국 시장에서 파는 미쓰비시 모델은 딸랑 6 모델에 불과합니다. 거기에 랜서 에볼루션은 곧 단종되고 전기차 모델인 아이미브를 제외하면 실질적으로 미쓰비시가 미국에 판매되는 모델은 고작 4 모델 뿐입니다.

 

거기에 랜서는 출시된 지 5년이 훌쩍 넘었고 경쟁 업체들이 연비와 성능을 개선한 신모델을 출시하면서 랜서의 상품성은 크게 낮아졌습니다. 랜서가 미국 EPA 연비 기준으로 복합 29 MPG를 인증 받았는데 시빅, 아반떼 등 경쟁 모델들이 신모델 출시 및 상품성 개선으로 연비가 랜서보다 더 좋아졌으며 성능 또한 경쟁 모델과 비교해서 낮은 편입니다. 배기량 높은 2.4L 자연흡기 그리고 터보 엔진이 탑재된 랠리 아트 모델이 있지만 이들 모델은 연비가 좋지 않죠.

 

미라지는 연비가 높지만 최고출력이 80마력 채 되지 않는 등 나머지 상품성이 좋지 않고 그나마 아웃랜더가 미국 시장에서 어느 정도 인정받고 있지만 미국시장 기준으로 많이 팔아봐야 월별 1,000대를 약간 넘는 정도입니다. 현대 싼타페가 미국 시장에서 적게는 6,000대 많게는 10,000대를 훌쩍 넘어 판매하는 것과 비교하면 매우 초라하죠.

 

 

위 사진은 미국 현대차 홈페이지 모델 라인업 사진입니다. 한눈에 봐도 모델이 참 다양하다는 걸 알 수 있죠. 픽업트럭을 제외한 나머지 모델군에서 현대차 모델이 한 자리씩 차지하고 있습니다.

 

역사를 부정한 미쓰비시의 몰락 참 통쾌하다.

 

 

미쓰비시는 1,870년에 설립된 기업이며 일본의 대한제국 국권침탈 등 일제시대 때 일본에 군수물자를 납품하면서 성장한 기업입니다. 그리고 2차 세계대전이 발발할 때 위안부 그리고 강제징용으로 우리나라 사람들이 강제로 끌려가 성노예 또는 혹독한 노동을 강요 받았습니다.

 

그러한 미쓰비시가 한국전쟁 당시 전쟁물자를 팔아 그 돈으로 다시 크게 성장했던 그룹입니다. 아이러니하게도 현대차가 미쓰비시에서 기술을 배우고 라이센스 생산을 할 수 있었던 것도 미쓰비시가 한창 배부른 전성기 시절이기 때문에 가능했었다고 봅니다. 현대차 설립했던 같은 시기 신진자동차라는 회사가 있는데 이 회사는 토요타와 기술제휴로 상용차를 생산하다가 토요타에게 뒤통수 맞고 버려졌죠.

 

20년 전만 해도 현대차 소형차 라인업을 제외한 중형, 대형차 모델에 탑재된 파워트레인은 미쓰비시의 시리우스 엔진 그리고 시그마 엔진입니다. 하지만 지금은 미쓰비시의 흔적을 찾을 수 없을 정도로 현대차그룹은 훌륭하게 성장했습니다. 오히려 미쓰비시가 현대차 세타엔진 블록 라이센스 생산을 해야 할 정도로 운명이 뒤바뀐 건 1990년대 상상이나 했을까요?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명백한 역사적인 사실에 반성조차 않는 사실 비록 현대차가 처음 미쓰비시 밑에서 기술 제휴 등을 통해 미쓰비시의 자동차 제조기술을 토대로 꾸준히 독자 개발하여 미쓰비시를 크게 누르고 용이 된 현대차그룹의 성장에는 칭찬하고 싶습니다. 욕 먹을 건 먹어야 되고 잘못된 부분은 크게 질책해야 하지만 전범 기업이 세계에서 인정받는 것보단 그래도 국내 기업이 인정 받는 게 우리나라 사람들 입장에서는 흐뭇하겠죠.

 

다만 자동차 이외 다른분야 특히 중공업은 여전히 미쓰비시가 건재한 상태입니다. 미쓰비시 전기 또한 마찬가지구요. 레이저 컷팅 그리고 공장 자동차 분야는 미쓰비시가 경쟁력 있는 분야인데 이러한 분야도 국내 대기업들이 크게 격차를 벌려 눌러줬으면 하는 소망입니다. 가뜩이나 요즘 일본이 역사, 위안부, 강제징용 부정은 물론 북한을 우리나라 영토로 인정하지 않는다는 심술만 부리고 있으니 참......

 

 

Posted by 레드존


유럽 최대의 완성차업체 모터쇼인 제네바모터쇼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어제 미쓰비시가 전기차쪽으로 주력하기 위해 고성능모델인 랜서에볼루션(란에보)를 단종시킨다고 합니다.


사실 란에보는 미쓰비시 이미지 메이킹모델로 자리매김했었고 10번의 변화를 거쳐 오늘에까지 이르렀는데 단종시킨다니 아쉬울 따름입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계속 생산하고 이어모델까지 이뤄졌으면 하는데 말이죠.


그런데 미쓰비시 페이스북에서 미쓰비시측 의견이 올라왔는데요. 일단 현재의 란에보X는 계속 생산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아직 란에보 단종이 확정된게 아니고 자동차시장 상황과 유저들의 의견에 따라 조정할수도 있다고 하네요. 그러니 아직까지 란에보가 단종된다고 단언하기는 시기상조일듯 합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