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728x90

청해부대는 해적들이 들끓는 아프리카 소말리아 지역 바다에서 상선들을 보호하고 해적들을 감시 소탕하는 임무를 담당합니다. 우리나라에서 소말리아는 아주 멀죠. 기후도 달라서 소말리아 앞바다는 우리나라와 다르게 매우 덥고 습합니다.

 

그런데 최근 청해부대원 90%가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하죠 이들은 청해부대 34진으로 올해 2월초에 파병을 갔다고 합니다. 2월이면 아마 백신이 본격적으로 보급되기 직전이니 아마 접종을 하기 쉽지 않았을텐데요.

 

하지만 한번 파병하면 최소 몇개월이상 해외에 있어야 하고 그것도 망망대해 바다에서 임무를 수행해야할 부대원들을 미리 접종하지 못한건 군과 국방부 그리고 정부가 책임을 져야 한다고 봅니다.

 

다만 저는 파병 중간에 백신 접종하는건 쉽지 않았을거라 생각됩니다. 청해부대가 파병한 소말리아 지역은 우리나라보다 감염이 더 심하면 심하지 덜하진 않을거라 봅니다. 

 

 

우리가 현재 맞고 있는 백신은 화이자,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그리고 얀센인데요. 이들 백신의 공통점은 낮은 온도에 보관을 해야 합니다. 영상 25도 이상의 상온에서는 효과가 없어져 맹물에 불과하죠.

 

군함 내부 아니면 군함에 물자를 수송하는 항공기 등에 냉장고나 냉동고 설치하면 문제 없을거라 생각하실수도 있겠지만 항상 일정하게 낮은 온도를 유지해야 하는 특수냉장시설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이걸 수송하는게 쉽지 않다네요. 현지에서 백신 조달하는것도 쉽지 않았을 겁니다.

 

제 생각이긴 한데 날씨가 더우면서도 특수냉장 냉동시설을 갖추기 어려운 여건에서는 기존 백신이 아닌 영상 25도 이상 상온에서도 장기간 보관 가능한 DNA 백신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예를 들어 인도에서 개발중인 자이더스 캐딜라라는 제약사의 DNA 백신은 영상 25도 기준으로 3개월 이상 보관이 가능하며 약효도 유지됩니다. 별도 냉장 시설이 있어야 하는 기존 백신과 비교하면 획기적이죠.

 

따라서 우리나라도 mRNA나 단백질 합성항원, 그리고 바이러스벡터 등의 방식과 함께 DNA 백신도 개발되어야 한다고 보고 있습니다.

 

그리고 문재인 정부가 지난해 이맘때까지만 백신 개발하는데 총력 지원하겠다고 공헌했었는데요. 하지만 실상 백신개발 지원은 잘 이뤄지지 않고 있다네요. 미국처럼 통크게 백신개발위한 지원을 했으면 좋겠습니다.

 

국내 DNA 백신 개발하는 회사는 제넥신, 진원생명과학 두 업체입니다.

 

#청해부대

#청해부대백신

#제넥신

#DNA백신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후쿠시마 수산물을 대중들 앞에서 시식하면 많은 사람들의 공감을 받을 것이다. 탈원전을 비판하고 친원전을 주장하려면 방사능은 위험하지 않다라는 퍼포먼스를 보여 주면 된다.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2017년인가? 이미 공사 중이였던 원전을 중단시키려고 하는 부분 등 솔직히 공감 안되는 부분도 있지만 그래도 후쿠시마 원자력 폭발 사고를 미디어를 통해서 보았다면 원전이라는거 결코 안전하지 않다는걸 알 것이다.

 

2011년 동일본 대지진 1986년 체르노빌 원자력 폭발 사고를 보라... 두 지역 모두 한국과 멀리 떨어져 있어 우리나라는 소량의 방사능이 검출되는데 그쳤지만 원자력 발전소가 폭발한 지역 주변은 엄청난 방사능으로 사람이 살 수 없는 지역이 됐다. 

 

혹자는 이런 주장을 할 것이다. 일본과 다르게 우리나라는 큰 지진과 해일이 일어나지 않으니 안심해도 된다고...전형적인 안전불감증 주장이다. 우리나라가 천년만년 지진이 일어나지 않은적이 있었던가? 당장 2016-2017년만 해도 경주 울산 포항에 진도 5 이상의 큰 지진이 발생했었다.

 

 

진도 5 정도의 지진으로는 끄덕없다라고 생각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럼 과거에는 진도7 이상의 지진이 아예 없었을까? 조선왕조실록 지진 이라는 키워드만 검색해도 지진 기록이 상당히 많다. 그리고 더 과거였던 779년 신라시대 월성(지금의 경주)지역은 지진으로 민가가 무너져 100명이 사망했다.

 

779년 경주 지진은 진도7 이상으로 보는데...이런 상황에서 안심할 수 있을까? 지진으로 원전 가동이 중단된다고 해도 비상발전시설까지 멈추면 진짜 위험한게 원전이다.

 

후쿠시마의 경우도 지진으로 원전 가동이 멈췄지만 원자로 노심을 냉각하는 발전기가 지진으로 인한 침수로 가동 중단하면서 온도가 급격하게 올라가 원자로가 멜트다운되고 결국 원자로 폭발로 이어졌다.

 

안전에 민감한 일본인들도 원자력 발전소에 돌발상황이 발생하면 대처하지 못하는 상태인데 일본보다 안전에 불감한 수준인 한국에서 원전을 안전하게 컨트롤할수 있을까? 

 

미국이나 중국처럼 사람이 거의 없는 넓은 황무지가 있다면 그런 땅을 활용해 원자력 발전소를 세우는건 찬성한다. 그런데 우리나라는 그것도 아닌데...

 

위 사진은 방사능으로 오염된 일본 토양이 자연스럽게 반감되는 과정을 그린 것이다. 100년 정도 지나면 지금보다는 방사능 수치가 낮아지지만 여전히 오염된 지역이 많다는거... 이거 하나만 봐도 원자력 발전소가 위험하다는 증거인데... 

 

윤석열씨는 대체 뭘 믿고 탈원전을 반대하는걸까?  

 

#윤석열

#탈원전

#방사능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최근에 우한폐렴 즉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가 이슈되면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또는 우한폐렴 관련내용이 담긴 영상을 촬영하는 유튜버들이 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우한지역상황을 실시간으로 방송하는 유튜버 대륙남TV 등이 크게 이슈가 되고 있는 실정인데 최근 유튜버 대륙남TV가 촬영한 영상들이 수익을 창출할 수 없다는 노란딱지 판정을 받았다고 한다.

 

나 또한 레드존 비디오라는 유튜버 채널을 운영하면서 중국에서 생산하는 하네스 와이어링 부품이 수입이 안된다는 관련 영상을 2개 올렸다.

 

그런데 그 중에 하나의 영상에서 대부분의 광고주에게 부적합하지 않다는 메세지와 함께 해당 영상이 노란딱지를 받았다.

 

대체 무엇 때문에 노란딱지가 붙었을까? 곰곰히 생각해보다가 문득 문재인정부가 우한폐렴이라는 단어 대신 신종코로나바이러스라는 단어가 공식 단어로 쓰라고 권유한 걸 기억했다.

 

그래서 혹시나 해서 노란딱지 받은 영상에 우한폐렴이라는 단어와 태그를 제외하고 다시 올렸다. 그랬더니 거짓말처럼 노란딱지 대신 수익 창출할 수 있는 녹색딱지가 붙었다.

 

저작권을 위반한것도 아니고 우한폐렴이라는 단어를 삽입했을 뿐인데 노란딱지 판정을 받는건 좀 아니지 않은가? 문재인정부가 구글코리아에 압력을 넣은건가?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