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고속전기차'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2.14 전기차 지금 당장 구매해야 하는 이유...내년에 비싸져서

중국에서 불어오는 미세먼지와 대기오염이 우리나라 대기오염의 주원인이라고 하죠. 그렇다고 해서 우리나라에서도 자체 대기오염 발생량이 높은 수준입니다.


우리나라 포함한 중국과 동남아 인도 등 아시아지역은 인구가 많고 제조공장이 많이 밀집되어 있습니다. 당연히 대기오염에서 자유로울수 없죠. 그래서 전기차가 더더욱 절실한 지역이기도 합니다.


일단 법적으로 시속 60km/h가 최고속으로 설정된 초소형 전기차 보조금이 줄어든다고 하는데요. 초소형 전기차는 종류가 많지만 대표적인 모델은 르노 트위지입니다.


트위지는 올해까지 구매해 출고시 가격은 500만원대입니다. 하지만 내년에는 전기차 보조금 규모가 축소되면서 구매비용이 600만원대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저속전기차 뿐만 아니라 고속전기차 보조금도 감소하는데요. 환경부가 개최한 '2019년도 전기차 보급 설명회'에서 고속전기차의 보조금은 현재 1,200만원입니다. 하지만 내년부터는 900만원대로 감소합니다.


지방자치단체의 추가 지원금도 내년에는 400~500만원으로 약 100만원 하는데요. 대신 전기차 구매 지원대수는 4만2000대로 늘었다고 합니다.


전기차 세제혜택 감소 어쩔 수 없다.


전기차는 아직 내연기관과 비교해 아직까지 가격이 월등히 비쌉니다. 그래서 전기차가 대폭 보급되려면 세제혜택이 절실합니다.


현대 코나의 경우 정부보조금 지방자치단체보조금 그리고 추가 세제혜택까지 받는 경우 서울 기준으로 모던 트림 2,950만원, 프리미엄 트림 3,150만원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 정도면 코나 가솔린 1.6 터보 최상위 트림 프리미엄 스페셜 2,631만원과 비교해도 크게 비싸지 않죠.


하지만 내년에 세제혜택과 구매지원금이 줄어들면 모던 트림은 3,300만원 이상 프리미엄 트림 가격은 3,500만원 이상으로 가격이 책정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더 큰 걱정거리는 전기세입니다. 우리나라는 현재 국제유가 폭등으로 인해 유류세를 15% 인하한 상태인데요. 유류세가 차지하는 비중이 은근히 큰 데다 이제 많은 국민들이 전기차를 구매하기 시작하고 있어 앞으로 유류세 수입이 줄어들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부족한 유류세 세수를 메꾸기 위해 전기요금이 세금이 부과될 가능성도 있는데요. 전기차의 경우 가정용 콘센트로도 충전할 수 있는 만큼 어떻게 세금이 부과될지 궁금하네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