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격상승'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1.07 기아차 신형모닝 화려함 보다는 내실있는 차량이 되기를....... (8)


곧 데뷔 예정인 기아차의 새로운 경차 신형모닝의 디자인이 공개된데 이어 익스테리어 컬러와 편의사양 옵션등도 공개되었습니다.


요즘 휘발유가격이 리터당 2000원까지 치솟는 고유가 시대이고  그런지 신형모닝에 대한 관심이 인터넷상에서 꽤 높은거 같습니다. 그리고 신형모닝 마이크로 사이트 보았는데 경차가 주로 사회초년생을 위한 젊은소비자들에게 맞춰진 신형모닝 마이크로사이트 구성은 구매가치를 높이는 요소라고 생각됩니다.


신형모닝 홍보하는 마이크로사이트 가보니 경차에서는 생각지도 못한 수많은 편의사양을 선택할수 있어서 조금 놀랬습니다. 올뉴마티즈 이후 없었던 선루프를 경차에서 다시 선택할수 있고 스티어링휠 온열기능등 중대형차에 있는 고급편의사양이 대거 적용된다고 합니다(물론 기본형에는 이런옵션이 아마 없을거구요)
그리고 사이드 커튼에어백이 기본적용되고 뒤쪽 브레이크가 드럼에서 디스크로 바뀐것도 저는 환영하는 바입니다.


워낙 고급스러운 옵션이 많아서 경차에 너무 고급화를 추구하고 그걸 빌미를 가격상승을 유도하는거 아닌가? 하는 우려섞인 반응도 있는데요. 저는 일단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습니다. 특히 여성운전자들의 경우 열선시트는 물론 스티어링휠 온열기능을 많이 선호하더군요. 경차가 물론 경제성이 우선인 차종이지만 꼭 경제성에 구애받을 필요는 없다고 생각됩니다. 


만일 제가 신형모닝 구입한다면 가장 기본형에서 한두가지 옵션 더 추가한뒤 구입할거 같습니다. 물론 미션은 수동이구요. 오토의 효율성이 높아졌다고는 하나 그래도 아직까지 수동미션의 경제성과 효율성을 능가하진 못합니다(일단 차량가격부터 더 싸니 말이죠)


경차가 꼭 가격이 무조건 싸야하나?


경차는 국내 승용차라인업중 크기 및 엔진배기량이 가장 작습니다. 따라서 제작단가도 가장 싸며 판매가격도 가장 쌉니다. 


경차가격 많이 올랐습니다. 국내 첫 경차인 티코의 기본형은 200만원대부터 시작했지만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나 모닝의 경우 기본형모델이 700-800만원부터 시작합니다. 확실히 많이 오르긴 올랐습니다.


신형모닝의 기본가격은 900만원부터 시작한다고 하는데요. 대신 안전사양이 모두 기본형부터 대거 포함된다고 합니다. 저는 예전에도 그랬지만 자동차가격 상승을 무조건 반대하지는 않습니다. 단 안전사양이 기본으로 대거 포함하거나 품질이 좋아야 한다는 단서는 있습니다.


신형모닝의 경우 풀옵션모델이 1400만원대까지 올라간다는 소문이 있는데 사실 호화로운 편의사양을 고려하면 어느정도는 납득이 갑니다. 분명한 것은 풀옵션모델의 가격이 윗급 1200-1600cc 소형차와 비슷하거나 더 비싸다고 해도 구입하는 소비자는 얼마든지 있거든요. 아마 소비자들은 납득하기 힘들겠지만 경차가 꼭 싸야된다는 고정관념이 있는데 저는 꼭 그렇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경차라고 해도 품질이 윗급차량보다 뛰어나고 상품성이 좋으면 소형차보다 비쌀수도 있거든요. 토요타 프리우스나 혼다 인사이트를 보십시오. 연비좋은 하이브리드카지만 차크기로 따지면 소형이나 준중형차량입니다. 하지만 가격은 준대형차와 비슷하거나 더 비싸죠. 그런거와 같은 원리입니다. 


다만 호화로운 편의사양보다 더 중요한것은 신형모닝이 조립품질이 좋고 내구성과 안전에 관련된 부분에서 원가절감이 없는 내실있는 차량이었으면 더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기존모닝의 경우 한때 원가절감이 극도로 이루어지면서 소비자들의 원성을 사기도 했는데 신형모닝은 그런점이 없었으면 합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