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http://auto.daum.net/review/newsview.daum?page=1&newsid=MD20130822153709066 

 

아반떼MD 엔진룸 누수문제로 인해 시끌시끌합니다. 세차장 등에서 물을 뿌리면 엔진룸 안으로 물이 새는데 영상으로 보니까 엔진룸 전선에 다이렉트로 물이 떨어지더군요.  장마철 집중호우가 내릴때에도 얼마든지 물이 엔진룸 안으로 들어갈 가능성이 얼마든지 있다고 봅니다.

 

윗 링크 기사 보시면 아시겠지만 엔진룸에 기본적으로 방수처리가 되어 있어서 물이 묻어도 문제없다고 하는데 틀린 말은 아닙니다. 새차 출고시 기본적으로 엔진룸은 실리콘 혹은 방청유를 뿌려 금속부식을 방지하고 어느정도 방수가 됩니다. 따라서 단순히 물 묻는 정도는 아무런 문제가 없습니다.

 

그런데 흐르는 물에 묻는게 일시적이 아니고 지속적으로 물이 새서 엔진룸에 물이 묻는다면? 주행상태라면 문제가 될 수도 있습니다. 아시다시피 물은 전기가 통하는 물질입니다. 그런데 이러한 물이 지속적으로 엔진룸에 유입된다면 ECU에 트러블이 일어날 가능성이 높습니다. ECU에 이상이 있다면? 대게 자동차 ECU는 트러블 발생시 계기판에 엔진경고등을 점멸하여 운전자에게 미리 알려주게 됩니다. 그러나 일부 구형 차량의 경우 그러한 경고 기능이 없이 시동이 그냥 꺼지는 경우도 있죠.

 

엔진룸으로 물이 지속적으로 유입되면 제 개인적인 생각에는 주행중 문제가 날 확률 얼마든지 있다고 봅니다.

 

엔진룸 물세척도 하기때문에 엔진룸에 누수되어도 아무런 문제없다?

 

윗 사진은 카센터에서 제차 엔진룸을 세척하는 사진입니다. 얼핏 보면 어 저차 물세척하네? 라고 생각하실 수 있겠지만 엄밀히 말해 흰 말통에 든 액체는 물이 아닙니다. 휘발성이 강한 솔벤트이죠.

 

물과 달리 기름이 주성분인 솔벤트는 전기가 통하지 않는 물질입니다. 그리고 휘발성도 강해서 금방 증발되는 편이죠. 보통 중고차 매매단지에서 중고차 답지않게 엔진룸이 매우 깨끗한 중고차 매물을 보셨을겁니다. 이런 차량은 모두 솔벤트로 엔진룸을 세척한 차들입니다.

 

물로 엔진룸을 세척할 수는 있습니다. 하지만 엔진룸을 물로 세척하려면 사전에 시동을 끄고 세척제를 엔진룸에 뿌린 뒤 엔진열기를 충분히 식힌 후 약한 호스로 살살 물 뿌려서 세척해야 합니다. 그리고 엔진룸 세척 후 시동걸기 전까지 에어 컴프레셔 등으로 엔진룸을 충분히 잘 말려야 합니다. 만일 충분히 잘 말리지 않고 시동을 걸면 시동이 걸리지 않거나 찐빠현상(RPM이 요동치면서 차가 덜덜 떨리는 현상)이 일어나게 됩니다.

 

물에서 이온과 불순물등을 완전히 제거한 초순수는 전기가 통하지 않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그냥 물보다는 안전하게 엔진룸 세척을 할수 있을 겁니다만 초순수 20L 가격이 2만원이 훌쩍 넘기 때문에 비싼 초순수로 엔진룸 세척하시는 분들은 거의 없을 겁니다.

 

무엇보다도 자동차 취급설명서에는 절대로 엔진룸에 물세척 하지말라는 경고문이 있습니다. 이 말은 즉 엔진룸에 물이 유입되어서는 안된다 라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겠죠. 물은 전기가 통하는 전도체입니다. 기본적으로 방수처리가 되어있다고 해도 지속적으로 물이 엔진룸에 유입되면 차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 라고 장담할 수 없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니아빠 2013.08.26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들 현대의 변명에 수긍을 하는 분위기더군요. ㅡㅡ;
    지금은 여름이니 그럭저럭 버티겠지만, 저 부위로 겨울에 녹은 물들이 줄줄 새다가 얼어버린다면?
    물이 얼면서 부피는 팽창할 것이고, 물이 새는 틈바구니에서 얼어버린 얼음 때문에 틈은 더더욱 벌어질 것이고,
    차체 내부라면 크랙이 발생할 것이고, 고무 실링이라면 실링은 있으나마나한 것이 될 것이 뻔합니다.
    다음 여름에는 더더욱 많은 물이 줄줄 새게 될 것이고, 이것이 반복되면? 헐.. 상상하기도 싫네요.
    엔진룸에는 어느정도 물이 튀는 것은 저도 인정하겠으나, 이것은 표면에 튀는 것일 뿐,
    하부에서 튀는 물이, 물도 겨우 졸졸 새는 미세한 틈에까지 지속적으로 튀어들어가는 것은 아니지요.
    분명 저리 새는 차들은 겨울을 서너번 거치면서 그 이상이 확실하게 나타날 것입니다.
    하지만 현대는 2~3년 내인 보증기간이 끝났다고 나몰라라 해버리겠지요.
    에혀.. ㅠ.ㅠ 걱정입니다.

    • 레드존 2013.08.27 2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반떼MD가 2010년에 출시되었습니다. 아직까지는 쌩쌩하지만 2-3년 지나면 정말 이상없는지 아니면 문제가 생기는지 판단할 수 있겠죠.

  2. 미니아빠 2013.08.28 10: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기사가 나왔더군요. 누수 문제에 대해서 평생보증을 하겠다구요.
    얼핏 보면 전혀 문제가 없을 것 같아 자신있게 대처하는 것 같아 보이지만,
    제가 보기에는 이 역시 알고 있는 일부 소수 사람들이 항의할때만 평생보증으로 처리하고,
    모르는 사람들이 가져오면 호갱님 과실로 몰아갈 우려가 크다고 생각되네요.
    평생 보증할거라면 차라리 리콜처리 하는 편이 기업 이미지 재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하지만, 그들에게 리콜은 무슨 사약과도 같은지.. 절대 리콜만은 안하려고 발버둥을 치네요. ㅡㅡ;

    • 레드존 2013.08.28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단 현대뿐만 아니라 모든 메이커가 비슷합니다. 아무래도 우리나라도 미국 컨슈머리포트같은 단체가 있어야 하는데 말이죠. 레몬법은 뭐 기대도 안합니다.

  3. 그렇다고봐야지 2013.09.30 00: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랙스도 요즘 이걸로 이슈되는데 함 분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