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여름이 이제 막바지로 접어들었습니다.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밤잠을 설칠정도로 열대야가 기승을 부렸는데 최근 폭우가 쏟아지면서 여름에서 가을로 계절이 바뀌는듯 합니다.

 

지난 7월21일에 열린 CJ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4전 경기는 국내 최초로 한밤중에 경기가 열린 나이트레이스입니다. 경기 내용 및 결과에 관한 포스팅은 다음에 할 예정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본선경기가 열리기전에 진행된 그리드 워크 이벤트에 관한 짤막한 포스팅을 하겠습니다. 먼저 윗 영상은 CJ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4전 그리드워크 이벤트 풍경 영상입니다.

 

CJ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의 가장 큰 팀이라고 할수 있는 EXR TEAM 106 왼쪽에 슈트를 입은 선수는 고명진, 정연일선수 오른쪽에 있는 선수는 류시원 감독 겸 선수, 그리고 무한도전과 걸기어에 출연했던 유경욱선수입니다.

 

참고로 미리 언급하자면 이번 경기에서 N9000클래스에 출전하는 고명진 선수는 4번의 도전끝에 본선경기에서 완주를 하게 되었습니다.

 

작년까지 6연패의 위업을 달성한 쉐보레 레이싱팀 엑스타GT클래스에서 EXR TEAM 106과 양강대결구도를 펼치고 있습니다.

 

참고로 쉐보레 레이싱팀의 크루즈 레이스카가 자꾸 2.0터보라고 하는데 크루즈 레이스카는 2.0터보가 아닌 1.8가솔린터보입니다.

 

벤투스 클래스에 출전하는 선수들입니다. 그레디 레이싱팀과 가레트 레이싱팀 두팀으로 양분되어 있는 클래스입니다.

 

N9000클래스에 출전하는 바보몰 레이싱팀 슈트입고 의자에 앉은선수는 슈퍼루키인 오한솔선수 그리고 권봄이선수입니다. 두 선수 앞에서 폼잡고 있는 사람은 두 선수를 가르치는 조성민 선수입니다.

 

지난 경기때 원투피니시 우승을 달성한 인치바이인치 이동훈 정회원선수 그리고 오른쪽에 앉은 사람은 인치바이인치 감독 겸 선수인 박용희 선수입니다.

 

마지막으로 CJ레이싱팀 사진입니다.

 

Posted by 레드존

지난 6월24일에 열렸던 CJ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3전 경기에서 비가 내리면서 예상치 못한 볼거리를 연출했습니다. 앞서 포스팅한 엑스타GT클래스에서도 쉐보레 레이싱팀의 김진표 선수가 두대의 제네시스쿠페 레이스카를 추월하며 준우승하는 장면도 있었구요. 그리고 이번에 포스팅할 슈퍼6000클래스에서는 황진우 선수가 시즌 첫 우승을 달성했습니다.

 

황진우 선수가 소속된 발보린레이싱팀은 처음 출전할때 다른팀에 비해 독특한점이 있었습니다. 일단 발보린레이싱팀 감독이 황진우선수 아버지인 황운기 감독인데요. 비슷한 경우는 인제오토피아 레이싱팀의 김정수감독과 김동은선수의 사례도 있었지만 발보린레이싱팀의 경우 과거 카레이스를 했었던 원로 카레이서들이 팀원을 이뤄 스톡카 정비 및 셋팅을 담당하고 있었습니다. 다른팀에서는 볼수없는 장면이죠.

 

자세한 부분은 윗 영상을 클릭하면 나옵니다.

 

그리고 윗 영상은 시상식후 슈퍼6000클래스 포디움 올라간 선수들의 인터뷰 영상입니다. 경기소감 들어보고 싶으시다면 윗 영상 재생하면 나옵니다.

Posted by 레드존



CJ티빙 슈퍼레이스 4전 N9000클래스 결과에 이어 이번에는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결선경기 결과 및 관전소감을 작성하겠습니다. 이번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경기 또한 박진감 넘치는 장면이 적지 않았습니다.


특히 초반에 같은 EXR TEAM 106소속의 드라이버 유경욱선수와 정연일선수간의 치열한 선두경쟁과 경기 중 후반에서 2위와 3위 싸움이 치열했던 CJ레이싱팀 안석원선수와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 박상무선수의 2위 싸움경쟁이 볼만했습니다.


EXR TEAM 106의 피트입니다. 규모가 가장 큰 팀이고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과 함께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많이 참가하다보니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사용되는 슬릭타이어가 바닥에 쫙 깔려있습니다.





윗 영상은 CJ티빙 슈퍼레이스 4전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영상입니다. 본래 예선1위 기록을 가지고 있던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 소속 타카유키 아오키선수가 선두로 출발했지만 차에 이상이 있었는지 몰라도 초반부터 타카유키 아오키선수가 쳐지며 3위로 밀려났습니다. 그후 아오키선수는 차량트러블로 인해 리타이어 되었습니다.


초반에는 같은 팀원이기도 한 유경욱선수와 정연일선수간의 경합이 볼만했고 후반에는 2위를 차지하기 위한 박상무선수와 안석원선수간의 경합이 볼만했습니다.


경기 끝나고 포디움에 오른 드라이버들의 기자회견 사진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내일 CJ티빙 슈퍼레이스 두번째 경기가 태백레이싱파크에서 열리게 됩니다. 본래 영암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장소가 변경되어 태백레이싱파크에서 경기가 열린다고 하니 저도 곧 태백으로 출발해서 취재할 예정입니다.


CJ티빙 슈퍼레이스 두번째경기는 개막전과 달리 시범주행으로만 참가했던 모터사이클 클래스가 정식으로 신설된다고 합니다. 따라서 자동차에 비해 훨씬 더 고회전으로 레이스를 치르는 모터사이클 특성상 모터사이클에 장착된 엔진과 배기구에서 나오는 높은 하이톤음을 감상하면서 치열한 레이스를 볼수 있다고 하니 기대가 됩니다.


지난 CJ티빙 슈퍼레이스 개막전에서 관람객들을 위한 이벤트가 있었으며 또한 경기장 뒤쪽에는 CJ티빙 슈퍼레이스를 후원하는 자동차 및 부품업체들이 부스를 열고 자사제품을 홍보하기도 했습니다. CJ티빙 슈퍼레이스가 열린 전라남도 영암 인터네셔널 서킷을 찾은 관람객들을 위한 경품추첨이 있었습니다.


관람객들이 경기가 없는 휴식시간때 터치패널을 통해서 경품응모를 하고 있습니다. 경품상품은 정확히 먼지 기억은 나지 않네요.


그리고 터치패널로 통해서 응모하는 경품추첨 이외에도 다른 경품추첨도 진행되었습니다.


사다리게임이라고 해야할까요? 화면을 보면 아시겠지만 세 군데 구멍중 한 구멍에 공을 넣어 경품을 추첨하는 게임입니다. 경품은 전부 음료수였습니다.


CJ티빙 슈퍼레이스에 참가하는 KTDOM 레이스카에 서있는 두명의 레이싱걸 CJ슈퍼레이스에 참가하는 팀중에서 KTDOM과 CJ레이싱팀이 부스를 마련하여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이외에도 혼다 BMW모토라드 쉐보레등 모터사이클과 자동차 제조업체의 부스부터 고급윤활유 및 케미컬 부스까지 마련되어 있어 자동차튜닝에 관심있는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아이들이 즐겁게 뛰어놀수 있도록 놀이터가 조성되기도 했구요


자전거 및 자동차 좋아하는 아이들을 위해서 자전거 탈수있는 공간도 마련되었습니다.


범상치 않게 생긴 이 차는 무엇일까요?


레전드카 레이싱에 출전하는 차량이라고 합니다. 꽤 생소한데요. 국내에 추진중이라고 하니 기대됩니다.


이제 곧 태백으로 가야되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