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1월 중순에 끝난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KSF) 아마추어 레이스경기라고 볼수 있는 포르테쿱과 아반떼챌린지 통합전 경기영상을 짧게 편집해 보았습니다.



2011시즌 마지막경기라고 할수 있는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 4차전에서 포르테쿱과 아반떼챌린지 경기가 통합으로 열렸습니다. 정확히는 일정간격을 두고 아반떼 레이스카가 먼저 출발하고 그 뒤에 포르테쿱 챌린지 레이스카들이 출발하는 형식입니다.


TV를 통해 경기도 방영되었고 경기결과가 이미 인터넷에 나와있으니 아마 아실분들은 다들 아시겠지만 포르테쿱 챌린지 클래스 우승자는 딥오리진의 이진욱선수가 차지했습니다. 이진욱선수는 2011시즌 3번째 경기를 제외한 나머지 경기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하여 4전 우승 및 종합우승 타이틀까지 거머쥐었습니다.


포르테쿱과 같이 경기가 진행된 아반떼클래스에서는 레카로소속의 강병휘선수가 1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이어 배터지는파닭 김선익선수 그리고 팀 고갯마루의 이민재선수가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하였습니다.


한편 인제오토피아킥스 레이싱팀의 김동은선수가 꾸준히 포디엄에 오르는 안정적인 경기운영으로 아반떼챌린지 시즌종합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아래영상은 영암 인터네셔널 상설서킷에서 열린 포르테쿱 아반떼챌린지 결선경기 영상입니다. 쭉 감상해보세요.


Posted by 레드존


 

아반떼챌린지와 포르테쿱챌린지 클래스에 이어 프로드라이버들의 각축장이라고 볼수 있는 KSF(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 클래스 예선주행준비 및 피트풍경에 대해 간단히 올리겠습니다.


특히 이번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 예선의 경우 예선주행에서 성적이 좋은 상위6명이 별도로 한바퀴 주행하여 가장 좋은 기록을 가진선수가 상위 포지션을 차지할수 있는 KOREA - LAB이라는 이벤트가 마련되었습니다. 국내에서 처음 시도된 케이스인데요. 단 한번의 랩으로 가장 빠른 기록을 내야되는 이벤트라서 그런지 예선전은 눈을 뗄수 없을정도로 흥미진진했습니다.


예선경기장면을 제가 찍지 못했습니다 대신 피트에서 예선준비하는 팀과 선수들의 장면을 포스팅 하겠습니다. 이번 제네시스쿠페챔피언쉽 경기는 CJ슈퍼레이스의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출전했던 차량이 대거 참여했는데요. 가장 주목할 만한 팀은 바로 아래사진에 있는......


성우인디고 레이싱팀입니다. 이번 KSF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 클래스에서 처음 출전한 인디고 레이싱팀은 10년이 훌쩍 넘는 긴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적인 명문 레이싱팀입니다. 인디고 레이싱팀의 드라이버는 최명길선수와 오일기 선수입니다.


윗 사진은 최명길선수의 제네시스쿠페 레이스카입니다. 연습주행뒤 차량을 체크하고 있습니다.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입니다. CJ슈퍼레이스에도 출전하는 킥스 레이싱팀의 드라이버는 타카유키 아오키선수와 아반떼챌린지에 출전하기도 했던 김태현 선수입니다.(김태현 선수의 경우 아반떼챌린지에서는 슈퍼드리프트소속,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에서는 킥스 레이싱팀 소속입니다) 사진의 차량은 연습주행후 피트인한 타카유키 아오키 선수의 레이스카입니다.


연습주행후 피트인한뒤 팀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타카유키 아오키 선수


아트라스BX팀의 레이스카입니다. 아트라스BX팀은 조항우선수와 이승진선수가 출전합니다.


DM레이싱팀 입니다. 과거 S-OIL레이싱팀이기도 한 DM레이싱팀의 드라이버는 김중군선수와 황진우선수입니다. 윗 사진의 레이스카는 김중군선수의 레이스카입니다.


위 차량은 황진우 선수의 레이스카입니다. 연습주행후 피트인한 상태입니다.

주행후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는 황진우선수와 김중군선수입니다.


예선주행후 성적이 좋은 상위6명의 드라이버가 베스트랩을 뽑는 KOREA - LAB이벤트에서 DM레이싱팀의 김중군선수가 가장 좋은 성적을 내며 결선포지션에서 가장 먼저 서게 되었습니다. 결선주행결과 및 관람소감은 다음 포스팅에서 작성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4월24일에 개막했었던 CJ슈퍼레이스 클래스중 레이스카 참가대수가 많으며 특히 단일차종으로 경쟁하기 때문에 그 어느때보다도 드라이버의 기량이 승부를 좌우하는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슈퍼3800클래스)는 예측할수 없는 승부와 이변이 많기로 유명한 클래스입니다.


4월 24일 개막전 제네시스쿠페에서도 이변이 속출했었습니다. 어떠한 이변이 속출했는지 아래에 있는 결선 동영상을 보시면 아실수 있을겁니다.


영상 막판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아트라스 소속의 이승진 선수가 결선에서 1위했었는데요. 만약 플라잉스타트가 없었다면? 어떻게 되었을지는 저도 모릅니다.


예선에서 뛰어난 실력으로 1위하면서 스타트시 폴 포지션을 차지했지만 결선에서 플라잉스타트로 인해 패널티가 주어져 결국5위에 머무른 EXR TEAM 106소속의 정연일 선수 제일 안타까웠습니다.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결선에서 1위를 차지한 아트라스BX소속의 이승진 선수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서 처음으로 우승을 차지했으며 6년만에 다시 정상에 올라섰다고 합니다.


2위는 EXR TEAM 106 소속의 네덜란드 출신 드라이버 카를로 반담 선수가 차지했습니다. 헬로TV클래스에서도 2위를 차지했는데 다음에는 꼭 1위 차지하기를 기원합니다.


3위는 아트라스BX팀 소속의 조항우선수가 차지했습니다. 안정적인 레이스를 펼쳤습니다.


4위는 무한도전에서도 출연했었던 유경욱 선수가 차지했습니다. 다음에는 포디엄에 들수 있기를 바랍니다.


6위는 바보몰 소속의 이문성선수입니다.


7위는 EXR TEAM 106의 감독겸 선수이며 유명한 연예인이신 류시원 선수입니다. 일본팬들이 많은걸로 유명한 류시원선수 영암 경기장에서도 류시원선수를 응원하러 오신 일본 아주머니팬들이 적지않게 오셨습니다.


8위는 CJ팀 소속의 안석원 선수입니다.


9위는 록키 레이싱팀의 오태석 선수가 차지했습니다.


10위는 킥스 레이싱팀의 외국인 드라이버 제임스 리 선수가 차지했습니다.


킥스 레이싱팀 소속의 타카유키 아오키라는 외국인 선수가 운전하는 레이스카입니다. 같은팀의 제임스 리 선수에 이어 11위에 등극했습니다.


12위는 역시 킥스 레이싱팀 소속의 박상무선수가 차지했습니다. 작년에는 GT마스터즈에 참가했던 선수였던걸로 기억하는데 슈퍼레이스에서는 첫 출전 한걸로 알고 있습니다.


13위는 록키 레이싱팀의 박재범선수가 차지했습니다.


14위는 DM레이싱팀의 노정민 선수가 등극했습니다.


15위는 보기 드문 여성 드라이버인 팀 챔피언스 소속의 권봄이 선수가 차지했습니다. CJ슈퍼레이스에 처음 데뷔한 권봄이선수 아직 경험부족인지 다른 선수에 비해 좀 뒤떨어지는 모습도 보였습니다만 처음 출전한것이니 다음경기에서 더 좋은 결과를 내리라 생각됩니다.


16위는 바보몰 소속이며 기자출신인 석동빈 선수 레이스카에 문제가 있었는데 중반이후 스피드가 크게 느려지면서 결국 꼴찌했습니다. 그래도 끝까지 최선을 다해 완주하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다음에는 더 좋은 성적을 내기를 기원합니다.

 

 

안타깝게 리타이어한 킥스 레이싱팀 소속의 필립 영 선수 다음에는 좋은 결과 내기를 바랍니다.


이상으로 CJ티빙 슈퍼레이스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대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CJ 티빙 슈퍼레이스 2011 챔피언쉽이 어제 4월24일 전라남도 영암의 코리아 인터네셔널 서킷에서 막이 올랐습니다. 


이번 슈퍼레이스는 배기량과 차종에 따라 총4개의 클래스가 열리며 클래스 명칭은 헬로TV(슈퍼6000클래스), 제네시스쿠페(슈퍼3800클래스), 슈퍼2000클래스, N9000(슈퍼1600클래스)라는 명칭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올해부터는 1000cc급 대배기량 바이크가 참가하는 슈퍼바이크 페스티벌 시범경기가 열렸으며 다음경기부터는 슈퍼바이크 페스티벌이 정식종목으로 채택된다고 합니다.


작년까지 슈퍼레이스는 주로 강원도 태백의 태백레이싱파크에서 경기가 열렸지만 작년 영암 인터네셔널 서킷이 완공되어 2010 포뮬러원 그랑프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면서 CJ 슈퍼레이스도 이때부터 영암에서 경기가 열렸습니다. 올해는 대부분의 경기가 영암 인터네셔널 서킷에서 열리게 되는데요. 아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영암 인터네셔널 서킷의 총길이는 5.615km나 되며 아기자기한 코너와 직선가속력을 능력을 알수 있는 긴 직선구간이 혼합된 아주 재미있는 서킷입니다. 


CJ티빙 슈퍼레이스 개막행사에서는 경기장에서 아나운서가 선수들을 호명하면서 선수들을 소개하는 행사를 진행했는데요. 다만 일부 선수들이 호명이 되지 않았습니다. 이외에도 진행이 약간 매끄럽지 않은 부분이 있는데 이부분은 차후 개선되리라 생각됩니다.


어떻게 행사가 진행되었는지 궁금하시다면 아래 동영상 클릭해보세요. 



그리고 CJ 티빙 슈퍼레이스에 참가하는 팀과 선수들을 소개하겠습니다. 모든 팀과 선수들을 소개하고 싶었는데 이날 같이 온 다른 일행분과 같이 있어서 사진을 많이 못찍었기 때문에 유명한 몇몇 팀과 선수들만 소개하겠습니다.

 


EXR TEAM 106입니다. CJ슈퍼레이스에 참가한 팀중 규모가 가장 크다고 볼수 있으며 모든 클래스에 출전하고 있습니다. 연예인 출신인 류시원씨가 선수겸 감독을 맡고 있습니다. EXR에서는 올해 슈퍼루키2명을 뽑으면서 화제가 된 팀이기도 합니다.


KTDOM입니다. EXR TEAM 106과 마찬가지로 슈퍼레이스 모든 클래스에 출전하는 팀인데요. 윗 차량의 스톡카는 연예인이기도 한 안재모선수가 타는 차량입니다. 그리고...... 


KTDOM에는 몇 안되는 여성드라이버이며 연예인이기도한 이화선선수가 소속되어 있는 팀이기도 합니다. 그래서인지 예선끝나고 포토타임때 일반 관람객들이 많이 몰리기도 했습니다.

 

헬로TV(슈퍼6000클래스)에 출전하는 외국인 드라이버 밤바타쿠입니다. 이번 헬로TV 개막전에서 밤바타쿠가 우승을 차지했는데요 밤바타쿠가 속해있는 레이싱팀은 씨케인이라는 팀입니다.  


CJ레이싱팀은 헬로TV클래스와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출전합니다. 헬로TV에는 김의수선수와 안석원선수가 소속되어 있습니다.

 

 

아트라스BX팀의 제네시스쿠페 레이싱카와 레이싱걸 사진에 있는 차는 조항우선수가 운전하는 차량입니다.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의 제네시스쿠페 레이싱카와 레이싱걸입니다. 킥스 레이싱팀에서는 4명의 드라이버가 있는 데 4명 드라이버 모두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출전합니다.


마지막으로 쉐보레팀의 김진표선수와 쉐보레 크루즈 레이싱카입니다. 쉐보레팀은 슈퍼2000클래스에만 출전하는데요. 이번 슈퍼2000클래스에서는 가솔린 터보엔진이 허용되어 출력이 크게 올라갔습니다.


다만 사진에 보이는 쉐보레팀과 앞서 소개한 KTDOM 이외에 슈퍼2000클래스에 출전할 다른팀의 레이싱카는 셋팅이 끝나지 않아 이번 슈퍼2000클래스에서는 헬로TV클래스와 같이 경기를 치뤘습니다. 다음 경기에서는 슈퍼2000클래스에 많은 레이싱카가 참여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4월24일 부로 개막된 CJ 티빙 슈퍼레이스 2011 챔피언쉽 박진감 넘치는 경기 볼거리 및 행사도 있었습니다 그리고 N9000클래스 및, 슈퍼2000클래스, 제네시스쿠페클래스, 헬로TV클래스 주요경기에 대한 리뷰 및 영상을 업데이트할 예정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더 많은 팀과 레이싱카 그리고 선수들이 CJ 슈퍼레이스에 참여했으면 합니다. 특히 인기있는 여성연예인이 레이싱드라이버로 많이 참여하면 전반적으로 국내 모터스포츠업계가 많이 활성화되지 않을까? 하는 예상을 해보게되네요.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