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GM대우 토스카 후속모델이 될 가능성이 높은 오펠 인시그니아의 뷰익 버전 뷰익 리갈이 고성능 모델을 내년에 선보일 계획이라고 합니다.




정확한 모델명은 뷰익 리갈GS인데 오펠 인시그니아OPC를 베이스로 개발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오펠 인시그니아OPC모델의 경우 V6 2.8터보엔진에 최고출력이 325마력이지만 리갈GS는 OPC와 거의 동일한 부품을 사용하되 파워트레인이 4기통 2.0터보엔진을 장착한다고 합니다.


뷰익 리갈의 파워트레인을 살펴보면 이미2.0터보모델이 존재합니다. 하지만 리갈2.0터보와 리갈GS의 차이점이라면 리갈2.0터보모델의 최고출력이 220마력인데 반해 리갈GS는 부스트압을 더 높여 2.0터보보다 39마력이 더 높은 259마력의 강력한 파워를 제공한다고 합니다.




또한 OPC모델 베이스로 제작되는 리갈GS는 AWD시스템이 기본으로 적용되며 6단 수동변속기 하나만 선택할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운전석과 조수석은 유명한 레이싱시트 제작업체인 레카로가 4방향으로 움직이는 레이싱시트를 납품한다고 합니다.




과거 10년전만 해도 뷰익브랜드는 50-60대 이상의 장년층 및 노년층 운전자들이 주로 선택하는 노땅브랜드이지만 뷰익 리갈, 뷰익 엑셀르등을 출시하며 구매연령층이 크게 낮아졌다고 합니다. 리갈GS의 성격특성상 장년층이나 노년층보다는 젊은층에서 크게 선호할 것으로 생각되는데 리갈GS가 젊은오너들에게 얼마나 어필할지 사뭇 궁금해집니다.


우리나라에도 들어오면 좋겠지요^^;(하지만 그럴 확률이 거의 제로겠지만......)


음 리갈 앰블럼 보니 은근히 끌리네요. ㅡ.ㅡ; 
Posted by 레드존




이번에 소개할 차량은 한때 GM대우의 중형차 후보였었던 뷰익 리갈입니다. 오펠 인시그니아가 원형인 뷰익 리갈은 출시될 때부터 GM대우 토스카 후속이 유력하다는 이유만으로 국내 자동차매니아들 사이에서 크게 관심을 보인 차종입니다. 



2008년 유럽에서부터 출시한 뷰익 리갈은 처음에 오펠 브랜드로 나왔으며 중국등 아시아권에서는 뷰익 브랜드를 달고 나왔습니다. 출시한 국가마다 파워트레인 라인업이 다르지만 유럽 기준으로 115마력의 출력을 내는 1.6L가솔린엔진 부터 325마력의 파워를 내뿜는 V6 2.8L 터보엔진까지 다양한 파워트레인을 장착하루 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뷰익 리갈이 GM의 자동차디자인이 기준을 세웠다고 생각됩니다. 뷰익 리갈 이후에 나온 GM의 차량들이 뷰익 리갈을 기준으로 패밀리룩을 이루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인테리어 디자인 또한 마찬가지구요. 아래사진이 바로 뷰익 리갈 인테리어인데 마칙 비행기를 조종하는 듯 운전석에서 몸을 감싸는 듯한 콕핏디자인의 원조가 뷰익 리갈이라고 생각됩니다.



2010 북경모터쇼에 전시된 뷰익 리갈은 고효율 2.0터보엔진을 장착하여 최고출력220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강력한 파워를 제공합니다. 최고속도는 232km/h, 0-100km/h까지 걸리는 시간은 불과 7.7초입니다.



한가지 특이한것은 뷰익 리갈 터보엔진 또한 에코텍 엔진으로 알고 있지만 라세티프리미어에 장착된 에코텍엔진과 달리 흡배기가 거꾸로된 흡배기 역전엔진입니다.


흡배기 역전배치 엔진의 장점이 차가운 공기를 조금이라도 더 많이 받을수 있다는 장점과 무게중심을 뒤쪽으로 옮길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현대 기아차도 요 근래 나오는 엔진들은 전부 흡배기역전 방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아래사진을 자세히 보시면 배기매니폴드 방열판이 보이실겁니다.



뷰익 리갈의 제원입니다. 인터넷에서 뷰익 리갈의 차체가 준대형급 이상이며 차체가 상당히 크다 라는 소문이 있지만 아래 제원표를 자세히 보면 지금 판매되는 중형차와 큰 차이가 없습니다. 즉 국내에 들어오면 2000cc중형차 라인업을 차지할 모델입니다.

 


여담이지만 북경모터쇼에 다녀온 저희 블로거일행이 GM의 디자인총괄 담당자 에드웰번과의 대화에서 뷰익 브랜드에 대해 언급이 나왔었습니다.(맞나 기억이 잘.......ㅡ.ㅡ;)


과거 뷰익브랜드는 50대 이상 장년층 및 노년층을 상징하는 브랜드였지만 지금은 구입 연령층이 많이 낮아져 30대 연령층의 오너들도 많이 구입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제 생각에 뷰익브랜드 = 노땅브랜드  고정관념을 깬 차가 바로 이 뷰익 리갈이라고 예상해 봅니다. 뷰익 리갈의 디자인을 보고 보수적인 차량이라고 생각할 분들은 아마 거의 없겠죠^^;




220마력의 출력을 내뿜는 2.0터보 고성능 모델이라서 그런지 휠 타이어가 꽤 큰편입니다. 18인치에 245/45/18사이즈의 타이어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GM대우에서 준대형차 알페온에 이어 중형차 신모델도 투입할 것이라고 언급했는데 뷰익 리갈의 원형을 들어올것인지 아니면 뷰익 리갈을 베이스로 차체 디자인이 다른 신모델이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GM대우 중형차 모델이 빨리 바뀌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뷰익 리갈을 직접 보고나니까 더더욱 그런 생각이 들더군요.^^;
Posted by 레드존



토스카 후속모델로 유력한 오펠 인시그니아의 탑 퍼포먼스 모델 인시그니아 OPC가 이태리 남부에 있는 나르도 서킷에서 양산형 모델중 오펠 사상 최고의 최고속도인 시속287.4km/h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길이 13km이며 원형트랙으로 이루어진 나르도 서킷은 최고속도를 낼수 있는 서킷으로도 유명하며 그동안 수많은 차량들이 나르도서킷에서 최고속도를 갱신하였다.




오펠 인시그니아 OPC는 V6 3.2리터 터보엔진이 장착되는 탑 퍼포먼스 모델이며 나르도 서킷에서 최고속도를 기록한 인시그니아OPC는 Steinmetz라는 튜너업체에서 튜닝을 맡았으며 이로인해 최고출력은 400마력 최대토크는 56kg.m의 괴력의 파워를 내뿜는다.




한편 나르도 서킷에서 최고속도를 갱신한 오펠 인시그니아OPC는 5도어 웨건형 모델이며 20인치 휠타이어, 로워링, 루프스포일러를 장착하여 고속주행시 더 높은 안전성을 보장하며 더큰 사이즈의 터빈과 더 많은 연료를 내뿜는 대용량 인젝션, 커스텀 배기파이프, 그리고 냉각효율을 향상시키는 인터쿨러를 장착하였다.




한편 오펠 인시그니아는 그동안 GM대우의 중형차 토스카 후속모델로 거론되어 왔으며 빠르면 내후년쯤 인시그니아 플랫폼을 활용한 새로운 중형차모델을 내놓을 예정이다.



Posted by 레드존

  오펠 인시그니아의 고성능 톱모델인 인시그니아 VXR이 마침내 그 위용을 드러냈다.

  인시그니아 VXR은 전면에 범퍼일체형 에어댐이 장착되며 더 많은 공기를 빨아들이기 위해서 그릴 주위에 수직으로 찢어진 거대한 에어홀을 마련하였고 전면그릴도 일반모델과 다른 모양으로 수정했다.

  이번에 드러난 인시그니아 VXR은 순백색에 5도어 해치백버전이며 4도어 노치백버전 VXR모델이 나올지는 미지수라고 한다.

  인시그니아 VXR은 고성능 뿐만 아니고 넓은 거주공간을 가진 패밀리카 성격을 지니고 있는 다목적카 성격을 지니고 있다.

  GM대우 토스카 후속모델의 유력한 후보로 떠오르기도 했던 인시그니아는 2007년 제네바모터쇼에서 오펠 GTC 쿠페컨셉 디자인을 거의 대부분 채용해서 인시그니아로 양산했으며 엔진라인업도 다양해서 1.6 4기통 가솔린엔진부터 2.8리터 v6 터보엔진까지 다양한 엔진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그리고 마침내 공개된 인시그니아 고성능 톱모델인 VXR은 V6 가솔린 터보엔진에 320마력의 고출력 성능을 가지고 있어 리터당 100마력 이상의 성능을 실현했다.
 
   또한 고성능 이미지를 부각시키고 고속안전성을 구현하기 위해 255/35/20타이어와 20인치 휠을 장착했다.

  인시그니아 VXR모델은 2009년3월에 런칭되며 제네바모터쇼와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공개할 예정이라고 한다.

320마력의 V6 터보엔진에 20인치 휠을 장착한 오펠 인시그니아 VXR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