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5년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상징 모델 N을 발표했습니다.


당시 현대의 N을 상징한 컨셉카는 RM16과 현대 N 2025 비전 그란투리스모를 발표해 개발 방향을 제시했고요.


그리고 2세대 i30 바디에 i30 N 테스트를 오랫동안 하고 내구레이스 등에 출전시키더니 2017년 현대차의 첫 번째 N 모델인 i30 N을 양산시킵니다.


i30 N은 유럽에서 핫해치를 원하는 소비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는데요. 특히 금전적인 여유가 많지 않은 젊은층이 선호한다고 합니다.


이뿐만 아니라 i30 N 기반으로 만든 i30 TCR 레이스카는 첫경기부터 폭스바겐 골프, 혼다 시빅 등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할 정도로 성능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그리고 2018년 올해 처음 열린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두번째 고성능 모델인 벨로스터 N을 발표합니다.


벨로스터 N은 i30 N이 출시되지 않는 한국&북미지역에 판매 예정입니다.


벨로스터 N과 i30 N 두 모델은 컴팩트 해치백에 속합니다. 다만 신형 벨로스터가 i30보다 전고가 낮고 전장이 짧습니다.


1.4~1.6L 가솔린 터보 모델끼리 비교해보면 벨로스터가 i30보다 약 40~80kg 정도 좀더 가벼운데요.


무게만 따지면 벨로스터가 좀더 가볍지만 낮은 전고는 무게중심을 그만큼 낮출 수 있다는 장점도 지니고 있습니다.


벨로스터 N은 i30 N보다 전고가 더 낮아져 안정감 있고 재밌는 드라이빙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고성능 핫해치가 될 것이라 생각됩니다.





 

Posted by 레드존


현대차의 비대칭 도어 해치백 모델인 벨로스터가 7년 만에 풀모델체인지 공개됐습니다. 벨로스터 기본 모델은 1.6L T-GDI 엔진이 탑재됩니다. 출력은 기존과 동일한 201마력이네요.


그리고 벨로스터 고성능 퍼포먼스 모델이라고 볼 수 있는 벨로스터 N도 동시에 공개됐습니다. 성능을 중시하는 자동차 매니아라면 벨로스터 N은 갈증을 해소시켜줄 펀카라고 볼 수 있겠죠.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인 N의 첫번째 모델 i30 N에 이어 두번째 모델인 벨로스터 N은 최고출력 275마력, 최대토크 36kg.m에 달하는 강력한 힘을 내는 엔진을 탑재했습니다. 또한 6단 수동변속기는 가속력에 초점을 둔 촘촘한 기어비를 적용했습니다.


엔진의 높은 동력을 손실없이 전달할 수 있도록 클러치 디스크 표면에 이중 레이어링을 적용했으며, 파워센스 엑슬 지오메트리를 적용해 응답성과 조향감각을 높였습니다.


이 외에도 토크 벡터링 디퍼런셜, 다중으로 단계 제어 가능한 전자제어 서스펜션, 가혹한 주행시 브레이크 냉각을 위한 N 전용 에어덕트 등이 적용됐습니다.



휠타이어는 18인치 225/40/18 미쉐린 파일럿 슈퍼스포츠가 기본 적용되며, 옵션으로 19인치 235/35/19 피렐리 P제로 타이어와 19인치 휠을 선택할 수 있다고 합니다.


브레이크 디스크 사이즈도 커졌는데요. 전륜 330mm , 후륜 300mm 브레이크 디스크가 기본 적용되며, 옵션 선택시 전륜 345mm 후륜 315mm 브레이크 디스크가 적용됩니다.


벨로스터 N은 울트라 블랙, 초크 화이트, 레이싱레드, N익스클루시브 퍼포먼스 블루 등 4가지 색상이 제공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국내와 미국에서 판매되는 벨로스터 N은 울산공장에서 생산해 판매한다고 하네요.


현대차 보도자료에 따르면 오는 9월부터 조립한다고 하니 국내 런칭시기도 대략 그쯤 되지 않을까 합니다.



Posted by 레드존


올해 첫 메이저 모터쇼인 2011 디트로이트 모터쇼가 1월10일 개막되었습니다.



첫 메이저 오토쇼인 디트로이트 모터쇼는 북미에서 가장 잘 알려져 있고 규모면에서도 북미 최대의 모터쇼라 미국에 진출하는 업체 혹은 미국에 새로 출시되는 차량들이 정식출시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전시하는것이 관례화가 되었습니다.


과거부터 지금까지 북미자동차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하고 있는 현대/기아자동차는 올해도 적지않은 양산차량 및 컨셉카들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전시하고 있으며 특히 세계 최초로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공개된 좌우가 다른 신개념 자동차 현대 벨로스터에 대한 관심이 상당히 높습니다.


현대자동차 벨로스터에 관한 뉴스 및 보도자료를 보다가 눈에 띄는 부분이 있는데요. 바로 블루링크라는 텔레메틱스 서비스입니다.  


블루링크의 텔레메틱스 서비스는 다음과 같습니다.


운전자에게 실시간으로 날씨정보를 제공
음성인식 시스템이 포함된 음성 문자메세지 전송, 
네비게이션 연동이 포함된 목적지 찾기 및 교통정보 및 우회도로정보 주유소, 레스토랑 검색
교통사고시 블루링크를 통해 원격으로 자동통보
차량의 시스템 및 고장점검
도난방지 서비스 및 도난시 차량수배 
차량소모품 관리 및 리콜내역 통보
웹사이트 접속 및 자료 다운로드 서비스
과속방지 경고
에코드라이빙 가이드 시스템


이외에도 몇가지 더 있는걸로 알고 있지만 여기까지만 적겠습니다. 휴 서비스내역이 정말 많네요^^;


미국에서는 블루링크라고 명명한 현대자동차의 텔레메틱스 서비스는 우리나라에서 모젠이라는 이름으로 2003년 하반기부터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북미시장에서는 이제서야 정식으로 텔레메틱스 서비스를 개시하였는데요. 미국의 경우 GM의 온스타, 포드의 SYNC가 미국자동차브랜드를 대표하는 텔레메틱스 서비스로 오래전부터 구축되었습니다. 미국시장에 가장 많이 수출하는 일본최대의 자동차브랜드 토요타 또한 90년대 말부터 텔레메틱스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미국은 유럽이나 중국에 비해 텔레메틱스 서비스 가입자 증가폭이 높은 국가입니다. 월등히 빠른 무선랜속도, 그리고 광범위한 국토, 자동차도난을 포함한 범죄예방으로 미국은 네비게이션보다는 보안과 연결된 통합 컨텐츠를 오래전부터 서비스해 왔습니다.


과거에는 텔레메틱스 단말기 값이 이익을 주로 실현한 아이템이지만 현재는 단말기보다는 운전자에게 송신하는 컨텐츠양에 따른 서비스이용료가 텔레메틱스 사업자 브랜드에게 더 큰 이익을 가져다 주고 있습니다. 블루링크도 단말기가격보다는 서비스이용료 책정으로 텔레메틱스 사업자의 이익을 실현할걸로 생각됩니다.


현대자동차는 블루링크 서비스를 벨로스터 쏘나타 하이브리드에서 선택할수 있다고 있는데요. 향후 다른차종으로 확대할것으로 예상됩니다. 현재 미국에서는 적어도 자동차는 단순한 이동수단이 아닌 운전자에게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고 운전자가 메세지를 포함한 정보를 보내는 편리한 이동형 단말기 역할도 하고 있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아직 2010년이 채 가시지도 않았는데 벌써부터 2012년형 모델에 대한 자료를 배포하는 자동차메이커가 등장했습니다. 그 브랜드는 최고의 럭셔리카 브랜드 바로 메르세데스-벤츠입니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엔트리 4도어 세단라인업을 담당하는 C클래스가 서서히 외관을 바꿀 준비를 하고있다고 합니다. 그러면서도 파워트레인의 효율성을 높여 상품경쟁력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새로 바뀔 예정인 C클래스 페이스리프트 모델은 내년1월에 열리는 미국 디트로이트모터쇼에서 첫선을 보인다고 합니다.


디트로이트 모터쇼에 데뷔할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 페이스리프트 모델의 가장 큰 변화는 LED램프를 적용해서 보다 더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로 바뀌었다는점, 또한 후드재질을 알루미늄으로 바꾸어 무게를 경량화하여 효율성을 좀더 높였으며 특히 주목할 만한것은 새로 설계된 4기통 직분사 터보차져 가솔린엔진이 적용된다는 점입니다.


새로 설계한 1.8L 4기통엔진은 직분사기술과 터보차져가 더해져 연소효율성을 더욱 높였다고 합니다. 이 엔진이 적용된 C클래스 라인업의 이름은 C250이며 일단 미국에서만 출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미국에 출시예정인 벤츠 C250은 상위모델이며 V6 3000cc엔진이 적용된 C300 4Matic의 가속력과 비슷하면서도 연비는 15%증가한 리터당 10.2km/l의 높은 효율성을 보여준다고 합니다.


새로 추가된 C250에 이어 C350의 엔진출력도 바뀌는데요. 최고출력302마력 최대토크 37.7kg.m으로 파워가 업그레이드 된다고 합니다. 


이외에도 2012년형 C클래스는 졸음운전을 방지해주는 어텐션 어시스트, 야간운전시 상, 하향등을 자동조절하는 어댑티브 하이빔 어시스트, 주차 어시스트를 담당하는 파크트로닉, 차선이탈방지 역할을 하는 레인 키핑 어시스트, 사이드미러의 사각지대를 어시스트하는 블라인드 스팟 어시스트등의 풍부한 안전사양이 적용된다고 합니다.


2012년형 C클래스는 미국 디트로이트모터쇼에 공개한 뒤 내년 여름에 출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