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올해 계도기간을 거쳐 내년 모두 변경된 신연비제도를 통해 현재 판매되는 모든 신차의 공인연비가 표기됩니다. 대부분의 국산차나 수입차는 신연비제도로 측정한 연비로 바뀌고 있는 추세인데요.

 

신연비 측정법으로 측정된 차량들의 공인연비의 특징을 보면 고배기량 차량보다는 저배기량차량 디젤보다는 가솔린차량연비가 많이 하락했습니다. 그럴수밖에 없는게 종전연비는 그래프에 따라 다이노상에서 연비측정을 하지만 신연비측정법은 5가지 주행상황을 가정해 실제 로드테스트로 연비측정하기 때문에 저배기량 가솔린차 특히 경차의 연비가 많이 하락할수밖에 없습니다.

 

신연비제도 도입후 공인연비가 가장 높은 차량은 시트로엥 DS3 1.4디젤모델입니다.(이미지출처 - 에너지관리공단) 신연비측정법으로 측정된 공인연비가 무려 20.2.km/l인데요. 반면 스파크와 모닝의 경우 과거공인연비가 수동기준으로 리터당 20km/l가 넘었지만 신연비제도 이후 공인연비는 수동 17km/l내외, 오토 15km/l내외에 불과합니다. 시트로앵 DS3는 경차가 아닌 소형차인데요. 그렇다면 경차에도 디젤엔진을 장착한 경차가 도입된다면 연비가 크게 상승할까요?

 

인도에서 판매되는 쉐보레 비트(스파크)디젤 공인연비는 리터당 25km/l이상

 

글로벌 경차 스파크는 우리나라는 물론 동남아 유럽 북중미등 세계곳곳에서 판매되고 있는데요. 전세계 두번째로 인구가 많은 인도에서 판매되는 스파크는 가솔린엔진 이외에 LPG 그리고 인도에서만 유일하게 판매되는 디젤모델도 판매되고 있습니다. 과거 기아 모닝이 유럽에 디젤엔진을 적용해 판매한적이 있었지만 1.1L엔진이라 우리나라에서는 법적으로 경차규격을 못받습니다. 하지만 스파크디젤은 배기량이 936cc로 우리나라의 경차법규를 충족시킵니다.

 

연비는 인도기준으로 25km/l인데요. 인도공인연비는 우리나라 구연비제도 신연비제도의 딱 중간수준입니다. 가솔린모델이 인도기준 리터당 18.6km/l인걸 감안하면 인도에서 판매되는 스파크디젤이 우리나라 신연비제도로 연비측정할 경우 리터당 22km/l - 23km/l정도 되지 않을까? 예상됩니다. 이정도 연비면 가솔린보다 차값이 약간 비싸도 주행거리가 많은 오너라면 구입할 메리트는 충분하다고 생각됩니다.

 

그런데 인도의 자동차 영상매체나 스파크디젤 오너들이 올린 유투브영상을 보니 스파크디젤에 관한 리뷰가 몇개 있는데 그중에서 스파크디젤의 정숙성과 관련된 영상 두개를 링크해 보겠습니다.

 

아래는 다른영상

 

연비가 매우 뛰어난 스파크디젤 소음과 진동 대기오염 그리고 오토미션 부재가 큰 단점

 

인도에서만 출시하는 스파크디젤은 윗 영상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디젤차답게 소음이 크고 진동도 적지않다고 합니다. 무엇보다도 인도시장 특성상 스파크디젤은 오토미션이 없어 95%이상 소비자들이 오토를 선택하는 우리나라 자동차시장에는 맞지가 않을수도 있습니다. 또한 인도의 경우 배출가스기준이 우리나라보다 훨씬 낮다고 하네요. 가속력도 가솔린모델보다 느려서 0-100km/h까지 걸리는 시간이 약19초 정도된다고 합니다.(가솔린은 16초정도)

 

이렇듯 인도 스파크디젤은 높은연비가 강점이고 휘발유보다 싼 경유를 연료로 사용하기때문에 주행거리가 많은 오너라면 상당히 메리트있다고 생각됩니다. 그러나 위에서 언급된 단점들 때문에 우리나라에 생산이나 수입하기엔 불가능하다고 생각되네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S - 그나저나 유럽에서 판매되는 아베오디젤은 언제쯤 우리나라에서도 만나볼수 있을지.......

Posted by 레드존

 

제차는 엄밀히 말하면 쉐보레 스파크가 아닌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입니다. 2012년초 쉐보레 브랜드가 도입하기전에 만들어져 출고된 차량이죠. 위 사진은 갓 출고후 휴게소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이때만해도 주행거리가 겨우 십몇키로에 불과한 따끈따끈한 신차였는데......

 

지금은 어느새 주행거리를 9만키로를 넘어 10만키로를 바라보게 되었습니다. 신차 뽑은지 겨우 2년 5개월인데 이정도 주행거리를 바라보게 될줄이야...... 제가 많이 주행하긴 주행하나봅니다.

 

위 견적서는 2010년 7월 어느날 당시 지엠대우 영업소에 가서 귀신에 홀린듯 뽑은 견적서입니다. 본래 모닝LPI와 저울질했는데 당시 담당 영업사원이 능력이 좋아서인지 귀신같이 흘려 정신을 차려보니 계약금 10만원을 이미 지불하고 있었습니다.

 

아무튼 당시 차량가격은 983만원 째즈 고급형에 ABS 사이드에어백등이 추가되었던걸로 기억합니다.(하나 더 있는데 뭔지 까먹었네요) 아무튼 2010년 7월에 뽑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째즈 고급형가격은 1000만원이 넘지 않았습니다.

 

 

2010년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는 현재 스파크로 네이밍이 바뀌었습니다. 그리고 트림도 간소화되어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째즈의 경우 스파크 LS로 바뀌었으면 째즈 3개의 트림이 2개의 트림으로 변경되었습니다. 제가 구매한 모델이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째즈 고급형인데 스파크에는 사라진 트림이 되었습니다.

 

쉐보레 홈페이지 혹은 인터넷으로 2013 스파크 가격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가격이 야금야금 올랐습니다. 물론 ABS등 일부안전사양이 2011년형 모델과 비교시 기본으로 통합되기도 했지만 2013년형 스파크 이전모델에 비하면 가격은 올리면서도 편의사양은 오히려 더 떨어졌습니다.

 

2010년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만 째즈트림 수동 차량가격이 1000만원 넘지 않았던 걸로 기억하는데 지금 판매되는 스파크 LS의 경우 기본형도 1022만원인가 합니다.

 

에어컨의 경우 이제 오토에어컨이 아예없고 매뉴얼에어컨만 있으며(사실 에어컨은 오토보단 매뉴얼에어컨이 더 편합니다)그리고 상위트림에 있는 가죽시트의 경우 종전모델은 온리 가죽시트였지만 지금모델은 직물과 가죽이 반반 섞여있습니다.(최상급은 종전모델처럼 온리가죽) 무선시동도 삭제되고...... 이런걸 원가절감이라고 하죠(본래 원가절감의 뜻은 이게 아닌데.....)

 

2013 쉐보레 스파크는 앞모습이 약간 바뀐거 빼곤 전년식 모델보다 못합니다. 새 컬러와 스페셜에디션 빼곤 말이죠. 쉐보레 브랜드로 바뀌면서 트랜스포머 에디션, 타투에디션 그리고 시티런등등 데칼과 휠컬러가 다른 스페셜모델을 지속적으로 보여주고 있는데 스페셜모델이라면 단순히 외관만 꾸미지 않고 파워트레인 강화 및 인테리어 재질변경등도 같이 하는게 진짜 스페셜모델 아닐까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제가 타는 차 쉐보레 스파크 과거 차명 마티즈 크리에이티브까지 포함해서 출시된지 약 3년이 지났는데요. 한국지엠이 앞모습을 새로 바꾼 2013년형 쉐보레 스파크를 선보였습니다.

 

올해 북미에서부터 판매되기 시작된 새로운 디자인의 스파크는 아쉽게도 파워트레인은 별다른 변경이 없다고 합니다. 스파크 주행안전성이 좋은 편이라서 저압터보모델도 내놓았으면 싶은데 그건 없네요.(서스펜션과 브레이크를 좀더 보강하면 150마력까지는 무난하다고 생각되는데......)

 

이번에 발표되는 2013년형 스파크는 3종류의 컬러와 스페셜에디션 한종류가 추가되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위 사진보시면 아시겠지만 새로운 스페셜에디션 데칼이 흡사 양궁과녁 같아보입니다. 아이들이 장난으로 저 데칼 한가운데를 노리고 공이나 돌멩이등으로 맞추려는건 아닌지....... 2013년형 스파크에 대해 궁금하시다면 아래 보도자료를 보세요.

-------------------------------------------------------------------------------------------------------------------------------------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는 세련된 새 외관 디자인, 업그레이드된 편의사양과 톡톡 튀는 새로운 외장 컬러 및 스페셜 에디션 디자인을 적용한 ‘올 뉴 스타일(All New Style), 2013 스파크’를 출시하고 7일부터 판매한다.
 
국내외에서 인정받은 탁월한 안전성, 개성 넘치는 디자인, 우수한 주행성능을 갖추고 경차급 이상의 제품력으로 전세계적인 호응을 얻고 있는 스파크는 2013년형 출시를 맞아 디자인과 외장 컬러 등 외관을 대폭 업그레이드했다.
 
한국지엠 영업·마케팅·A/S부문 안쿠시 오로라(Ankush Arora) 부사장은 “안팎으로 업그레이드된 2013년형 스파크는 고급감을 더한 디자인과 강렬한 인상의 루프 데칼, 그리고 새로운 컬러가 추가 적용된 스페셜 에디션으로, 스포티하고 젊은 감각을 더해 개성 있는 젊은 고객층의 반응이 뜨거울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지엠은 ‘새로워진 스파크, 내 스타일 속으로 들어오다’라는 슬로건으로 오는 7일부터 다양하고 새로운 광고 및 마케팅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차급의 외관 디자인 변화

2013년형 스파크의 변신은 기존의 스포티한 디자인을 대폭 업그레이드해 보다 고급스럽고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을 구현한 외관 디자인에서부터 시작된다.
 
새롭게 디자인된 듀얼 메쉬그릴은 쉐보레 스타일의 정통성을 유지하면서 확대된 사이즈와 크롬 베젤로 강렬한 첫인상을 연출한다.

헤드 램프에는 새롭게 디자인된 베젤과 투톤 컬러를 적용해 독창적인 디자인을 구현한 동시에 차급을 뛰어넘는 고급감이 돋보이도록 했으며, 안개등과 후미등에도 한층 더 날렵한 디자인과 소재를 적용해 미래지향적인 느낌을 더했다.
 
또한, 도어 하단부에 곡면 설계를 추가해 사이드바디 라인의 역동성과 세련미를 높인 한편, 측면 오염 방지와 차체 보호, 공기저항 저감 기능을 동시에 향상시켰고, 배기구 디자인을 일반적인 원형에서 사다리꼴 형상으로 변경해 스파크만의 독특한 개성을 표현했다.
 
새롭게 디자인된 14인치 및 15인치 알로이 휠은 섬세한 디자인의 멀티 스포크 프랜지리스(Flangeless)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전동조절 기능 및 열선이 내장된 다기능 LED 턴 시그널 아웃사이드 미러가 새롭게 적용되어 편의성과 안전성을 배가했다.
 
한편, 차량에 개성을 더하는 바디 킷도 새롭게 디자인됐다. 동급 최초로 고급 카본 소재를 적용해 차량의 외관 업그레이드를 부각하는 동시에 한층 넓고 안정된 차체를 구현해 스포티함을 더했다.
 
새로운 컬러와 스페셜 에디션

2013년형 스파크는 다양한 컬러와 디자인에 대한 고객들의 요구를 반영해 세 가지 외관 색상을 새롭게 선보인다. 여성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바탕으로 베스트셀링 컬러로 자리잡은 모나코 핑크의 뒤를 이을 허니 멜로 옐로우(Honey Mellow Yellow), 기존의 파랑색 보다 한층 부드러운 느낌을 주는 블루벨 블루(Blue Bell Blue), 세련되고 도시적인 느낌을 주는 어반 티타늄 그레이(Urban Titanium Grey) 컬러는 사랑스러운 개성을 표현하고자 하는 여성 고객들 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개성을 추구하는 남성 고객들에게도 어필할 것으로 기대된다.
 
톡톡 튀는 개성을 어필하고자 하는 젊은 고객들에게 인기를 끌었던 스페셜 에디션에는 씨티런(City Run) 스페셜 에디션이 새로 합류한다. 씨티런은 스포티한 디자인으로 젊은 남성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던 스트라이프 에디션에 적용되었던 후드 스트라이프 데칼과 블랙 하이그로시 스티어링 휠, 블랙 하이그로시(High glossy) 센터페시아, 스페셜한 화이트 알로이휠에 추가로 스포티한 루프 상단 데칼을 적용했다.
 
여성 고객들에게 호응을 얻었던 타투 에디션은 기존의 화이트와 핑크 외장 컬러 뿐 아니라 허니 멜로 옐로우와 블루벨 블루 컬러를 추가해 산뜻한 외관 컬러와 화이트 컬러의 15인치 스페셜 화이트 휠, 귀여운 버블 패턴의 데칼과 함께 한층 더 사랑스럽고 매력적인 디자인으로 업그레이드됐다.
 
2013년형 스파크의 가격(수동변속기 기준)은 승용밴 869만원, L 모델 917만원, LS 모델 1022만원, LS Star 모델 1108만원, LT 모델 1143만원, 스페셜 에디션 씨티런 1189만원, 타투 1193만원부터이다.

출처: 한국지엠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