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동차 혹은 모터스포츠에 관심있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카레이서가 되는 과정은 힘듭니다. 해외는 어떤지 모르겠지만 국내에서는 힘들죠. 특히 포디움에 오를정도의 성적을 내려면 어릴때부터 카트등을 타서 연습을 많이 해야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렇게 하려면 돈이 많이 드는게 현실입니다. 


결론적으로 아이가 어릴때부터 카레이서 특히 프로드라이버가 될려면 첫째 부모의 재력이 뒷받침해줘야 합니다. 재력이 안되면 아무리 레이스에 소질있는 아이가 있더라도 프로레이서로 데뷔할 가능성은 낮은 편이구요. 본래 모터스포츠라는게 귀족을 위한 스포츠종목이라 카레이서로 양성하기까지 돈이 많이 들 수밖에 없죠. 

 
그런데 1년 시즌동안 프로드라이버로 활동할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2월말에 EXR TEAM 106 슈퍼루키 프로젝트라는 프로드라이버를 선발하는 오디션이 열렸습니다. 1차는 면접 2차는 서킷테스트인데요. 저는 2차테스트가 열린 2월말 태백서킷에 가서 슈퍼루키 프로젝트 진행과정을 취재하였습니다.


주로 영상으로 찍었기 때문에 사진은 없습니다. 영상은 두개로 나눠 제작했구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2월28일에 진행된 라이센스 신청서 작성 및 취득 서킷이론교육 택시타임 그리고 연습주행을 영상으로 담아봤습니다. 아래영상을 클릭하면 나옵니다. 


Posted by 레드존



너무나 추운 겨울이 다가왔습니다. 11월23일 현재 잠시 밖에 나갔다왔는데 바람이 너무 차갑더라구요. 동계종목과 농구등 일부 실내종목을 제외한 대부분의 스포츠종목은 올 겨울 휴식을 취하며 내년시즌을 준비합니다. 모터스포츠도 마찬가지구요.


지난 11월12일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KSF) 시즌 마지막경기가 전라남도 영암 코리아 인터네셔널 서킷에서 열렸습니다. 최근에 경기장면 TV중계가 있었는데요. 대부분 아시겠지만 인디고 레이싱팀 소속 최명길 선수가 폴 포지션으로 결승출발 이후 단 한차례도 선두를 빼앗기지 않고 가장 먼저 체커기를 받아 폴투피니시를 달성했습니다.


결선경기전 1위부터 6위까지 퀄리파잉 성적이 좋은 드라이버들이 베스트랩을 기록하는 코리아랩을 질주하는 레이스카입니다. 왼쪽 첫번째부터 오른쪽 방향으로 조항우, 김중군, 최명길, 이승진, 황진우, 오일기선수이며 코리아랩에서 가장 성적이 좋은 순서로 나열했습니다.



윗 영상은 제가 나름대로 결선경기 촬영후 영상편집을 해보았습니다. 보시면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 파이널전 경기가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어느정도 아실수 있을겁니다.


이번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 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 클래스 파이널경기에서 6위라는 준수한 성적을 낸 바보몰 레이싱팀의 조성민선수입니다. 내년에도 좋은성적 내길 기대하며......


올해 상반기 CJ티빙 슈퍼레이스 N9000클래스에 출전하다가 KSF제네시스쿠페 챔피언쉽에 출전하고 있는 D팩토리 김봉현선수입니다. 역시 내년에도 좋은성적 내길 기대해봅니다.


이번 시즌 종합1위와 2위를 달성한 최명길선수와 오일기선수입니다. 코스복귀의무위반 패널티가 없었다면 오일기선수가 종합1위였는데 패널티때문에 아깝게 종합2위로 내려앉았습니다.


처음 6위에서 출발했다가 앞서 달리는 세대의 차량을 추월하는 괴력을 선보였던 오일기선수의 뒷모습입니다. 경기가 얼마나 치열했으면 슈트뒤쪽까지 땀에 쫙 젖었을까요? 아무튼 관객들에게 흥미있는 볼거리를 제공했던 오일기선수 내년시즌 홧팅입니다.


마지막으로 DM레이싱팀의 김중군선수입니다. 해맑은웃음을 짓고 있길래 한컷 찍어봤습니다. 마지막경기에서도 3위, 종합시즌성적도 3위를 기록하였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앞서 언급했지만 이번 CJ티빙 슈퍼레이스 5전 경기는 재밌는 장면이 많았습니다. 특히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결선경기가 빅매치였는데요. 특히 경기 중반부 부터 시작된 4-8위 싸움이 상당히 치열했습니다.


특히 그중에서도 몇랩동안 서로를 추월하고 추월하는 꼬리물기 광경이 지속되었는데요. 그 두명의 주인공은 바로 바보몰레이싱팀의 조성민선수와 EXR TEAM 106소속의 카를로 반담 선수입니다. 8월13일 MBC ESPN생방송때 보셨던 분들이라면 아실겁니다. 재방송으로도 다시 보고싶은데 저는 아쉽게도 보지 못했습니다.


멋진 명장면을 만든 바보몰 레이싱팀의 조성민선수입니다. 조성민선수의 레이스카는 오른쪽에 있는 넘버13번 차량이 바로 조성민선수가 타는 레이스카입니다. 11번 레이스카는 바보몰을 운영하시는 이문성 선수의 레이스카입니다.


그리고 조성민선수와 앞서거니 뒤서거니 추월하며 명장면을 만든 EXR TEAM 106소속의 카를로 반담선수입니다. 왼쪽 두번째 보이는 선수가 바로 카를로반담 선수인데요. 헬로TV클래스에서 아쉽게 2위를 하기도 했습니다. 참고로 EXR TEAM 106소속 선수들중 밝은색 슈트를 입은 선수들이 모두 제네시스쿠페 클래스에 출전합니다.


그리고 이 두선수 이외에도 기적의 드라마를 연출한 선수가 있었으니......


바로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의 타카유키 아오키선수입니다. 오른쪽 검은선글라스쓴 선수가 바로 타카유키아오키선수인데요. 헬로TV클래스 4전에 이어 5전에서도 1위를 차지할정도로 요즘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선수인 타카유키 아오키 선수는 출발할때 주춤하여 한때 하위권으로 쳐졌지만 점차 다른 경쟁자들을 추월하여 4위를 차지했습니다.


특히 조성민선수와 카를로반담선수간의 경합에서 타카유키 아오키선수는 아주 노련한 경기운영으로 이 두선수를 추월하기도 했습니다. 


타카유키 아오키선수의 제네시스쿠페 레이스카 결선경기때 스타트가 제대로 되었더라면 아마 우승할 확률이 높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경기끝나고 포디움에 오른 제네시스쿠페 클래스 출전선수입니다. 가운에 유경욱선수가 1위 좌측 정연일선수가 2위 우측 안석원선수가 3위를 차지했습니다. 2연속 우승을 차지한 EXR TEAM 106 유경욱선수와 포디움에 오른 EXR TEAM 106 정연일선수와 CJ레이싱팀 안석원선수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비록 포디움에는 들지 못했지만 두고두고 기억할 명장면을 만든 EXR TEAM 106 카를로 반담선수와 바보몰 레이싱팀 조성민선수 인제 오토피아 킥스 레이싱팀 타카유키 아오키선수, EXR TEAM 106류시원 감독겸선수분께 무한박수를 보내드리고 싶습니다. 이번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