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올해 한시적으로 인하된 개별소비세가 내년 1월 1일 부터 원상 복귀하게 됩니다. 개별소비세는 사치품목이나 고가의 공산품 등에 붙는 세금인데요. 자동차는 공장 출고가격 기준으로 5%의 개별소비세가 적용 되었지만 8월 27일부터 5% 개별소비세가 3.5% 인하 되어 판매되면서 자동차 판매가격이 조금 인하 되었습니다.


출고 가격 기준으로 세금이 인하되기 때문에 자동차 가격이 비쌀수록 할인 액수가 높아지기 때문에 경차 소형차 보다는 중형 또는 대형차 판매량이 높아지게 되었는데요. 실제로 11월 국산차 모델별 판매량을 보면 현대차 중형 세단 모델인 쏘나타가 단일 차종판매 1위를 기록했고 준대형 세단 그랜저 또한 10월 판매량과 비교해서 11월 판매량이 약 20% 증가하는 등 국내 자동차시장을 독과점 지위를 누리는 현대기아차의 중형, 대형차 판매량이 상승했습니다.


꾸준한 신차 출고와 함께 개별소비세 인하라는 무기까지 더해진 현대기아차는 11월 할인 혜택을 12월에도 거의 그대로 적용했습니다. 현대차는 신형 아반떼, 제네시스, 제네시스쿠페 등 일부 모델을 제외한 대부분의 자동차 모델들은 일시불로 결제하면 최소 40만원에서 최대 300만원 까지 할인해 주거나 36개월 기준 무이자 할부를 적용한다고 합니다.(선수율 20%조건)


기아차 또한 일시불로 구매하는 고객 대상으로 K3 쿱 K9 등 일부 모델을 제외하고 최소 30만원에서 최대 200만원까지 기본적인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일시불이 아닌 할부로 구매하는 경우 1.5%초 저금리 할부 혜택과 함께 약간의 현금 할인을 해준다고 합니다. 특히 기아 경차 더 뉴 모닝의 경우 일시불 구매 시 80만원 할인 또는 1.5%초 저금리에 50만원 할인 혜택이 주는 등 가격이 싼 경차 라는 점을 감안하면 할인 혜택이 크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한국지엠 또한 최소 20만원부터 최대 250만원까지 모델별로 기본 할인 혜택과 함께 18일까지 조기 출고하는 경우 20만원 추가 할인을 해주는 할인 조건들을 제시했습니다. 특히 한국지엠 준대형 세단 알페온의 경우 최대 250만원까지 할인해 준다고 하는데요. 임팔라 구매를 염두해 두신다면 가격이 임팔라 대비 조금 더 저렴한 알페온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어차피 임팔라나 알페온이나 플랫폼이 공용으로 사용하기 때문에 부품 호환도 어느 정도 되고요. 다만 치고 나가는 맛이 강한 임팔라와 다르게 알페온은 2.4 3.0 둘 다 할베온이라는 별명? 답게 밋밋하다는 단점이 있긴 합니다.



주력 엔진이 2.0L에서 2.2L로 업그레이드된 쌍용차는 코란도 C, 렉스턴 W 구매 시 취득세, 등록세를 150, 100만원 지원해주고 코란도 투리스모에 4WD를 선택할 경우 190만원 옵션비를 지원해 준다고 합니다. 이 외에 할부 구매 시 모델에 따라 무이자부터 1.9-4.9%에 이르는 저금리 할부를 실시한다고 합니다.


르노삼성 또한 자사 모델 구매 시 100만원 가량의 취, 등록세를 지원하고 이미 르노삼성차를 보유한 고객이 다시 재구매를 원할 경우 추가로 100만원 할인혜택을 지원해 준다고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