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니코니코니~ 라는 대사로 잘 알려진 러브라이브는 선라이즈, 란티스, 전격G 매거진 등 만화, 애니메이션, 음반업계가 결성한 프로젝트 작품이며 먼저 음반을 발매 후 게임 애니메이션 그리고 최종적으로 극장판 애니까지 출시되면서 큰 성공을 거둔 작품입니다.

 

러브라이브 극장판은 일본에서 6월 먼저 개봉된 후 8월 특별상영회를 거쳐 9월 드디어 우리나라에서도 정식 개봉되었습니다. 저는 8월 특별상영회 그리고 최근 한번 더 극장에서 러브라이브 극장판을 보았습니다.

 

러브라이브 극장판 대략적인 줄거리 그리고 내용은 러브라이브 관련 카페 및 블로그에서 올라온 상태이기 때문에 저는 이 부분은 생략하고 러브라이브 극장판이 관객들에게 전해주는 메세지가 무엇인지에 관한 글을 써 보겠습니다.

 

스쿨아이돌 활동하는 9명 여고생의 마지막 스토리

 

학교 폐교를 막기 위해 스쿨아이돌 제의한 코우사카 호노카

 

러브라이브 TV판 줄거리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폐교 위기에 처한 학교를 살리기 위해 러브라이브 주인공 코우사카 호노카 중심으로 스쿨아이돌 그룹 뮤즈를 결성하여 라이브 PV영상을 촬영하면서 학교 인지도를 올리는데 성공했습니다.

 

폐교위기의 학교 인지도를 올려 폐교를 막는다는 뮤즈의 계획은 실현되었지만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더욱 열심히 연습하여 드디어 러브라이브 최정상에 서는 영광을 누리고 3학년 멤버인 에리, 노조미, 니코는 영광스러운 졸업을 하게 됩니다.

 

하지만 1학년 멤버 하나요가 스마트폰 문자를 보고 경악하면서 TV판 스토리가 끝나게 되고 극장판은 TV판 스토리를 이어 나가게 됩니다.

 

극장판 스토리를 짧게 요약하면 러브라이브 라는 무대 흥행 그리고 해외에서도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주최측에서 뉴욕에서의 PV 촬영을 제의하면서 뮤즈 멤버들이 뉴욕으로 떠나 PV를 촬영하고 일본으로 다시 돌아와 자신들의 진로와 미래에 대해 고민하는 내용입니다.

 

이러한 제의를 받아들이게 되면서 뮤즈는 3월 말까지 활동하게 되고 졸업 후 각자의 진로를 향해 나갈 예정인 3학년 멤버들은 졸지에 졸업 후에도 3월 말까지 자동으로 스쿨아이돌 활동이 연장되어 춤추고 노래하고 PV 촬영하는 고생?을 하게 됩니다. 일본은 우리나라와 다르게 졸업 후 에도 새학기가 시작되기 전인 3월 말까지 학생으로 취급하나 봅니다.

 

선택은 스스로 그러면서도 다 같이 협의하는 뮤즈

 

 

뮤즈 멤버 9명 전원은 미성년자입니다. 아직 부모님의 보호를 받는 나이입니다. 일본은 모르겠지만 우리나라에서는 부모님의 입김이 강한 시기이며 스스로 진로를 선택하기가 힘들고 좋은 대학교 나와야 성공하는 인생이라 생각되는 국내 정서 특성상 러브라이브 스토리가 어떻게 보면 조금 부러운 측면도 있습니다.

 

스스로 결성하고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며 더 큰 무대를 갈망했던 뮤즈 하지만 그들은 그냥 아이돌이 아닌 고등학생들만 이루어진 스쿨아이돌입니다. 스쿨아이돌의 한계를 벗어나 성인이 되어서도 그대로 활동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었고 오토노키자카 이사장을 포함해서 러브라이브 주최측은 뮤즈가 성인이 되어서도 계속 활동하기를 희망하지만 뮤즈 멤버들은 멤버들의 의견을 취합해 고우즈 역에서 멤버들이 다같이 손잡고 행한 맹세를 그대로 이행하기로 결정합니다. 이 부분은 TV판 2기 11화를 보시면 나옵니다.

 

정상에서 아름답게 내려오는 성숙한 결정을 한 뮤즈

 

주위의 권유에도 뮤즈 멤버들이 3학년 졸업을 끝으로 뮤즈를 해체하겠다는 맹세를 그대로 실현한 부분은 끊임없이 성공과 물질적인 욕구만 추구하는 현대 사회에서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어떠한 분야에서 최절정의 기량을 갖춘 상태에서 은퇴 및 활동중단을 하는 것은 특히 우리나라에서는 받아들이기 어려운 정서입니다.

 

뮤즈의 라이벌 아라이즈는 기획사에서 활동해서 계속 아이돌 활동을 하게 되는데요. 우리나라나 또는 일본이나 사실 뮤즈와 같은 결정을 하는 사례는 크게 드물 겁니다. 대부분 학창시절때 성공을 하면 어른들의 권유로 성인이 되어서도 계속 활동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거든요.

 

한 명이라도 빠진다면 뮤즈가 아니다 라는 신념을 가지고 정상에서 내려온 뮤즈 비록 그들의 활동은 짧았지만 러브라이브라는 무대에서 그들은 폐교 위기의 학교를 다시 학생들이 찾아오는 학교로 탈바꿈하고 러브라이브 정상 무대에서 오르면서 전설로 남게 됩니다. 별거 아닐 수도 있겠지만 정상에서 스스로 내려오는 결정은 정말 힘든 결정입니다.

 

스콜 아이돌 무비 극장판을 끝으로 뮤즈의 활동은 중단 되었습니다. 하지만 앞으로 코우사카 호노카를 비롯한 뮤즈 멤버들이 영원히 등장하지 않는다는 보장은 없지요. 후속 스쿨아이돌 그룹 아쿠아즈 데뷔를 앞두고 있는데요. 10월 7일 앨범이 발매된다고 하니 아마 앨범이 발매되고 차후에 TV판 애니 또는 코믹스로 나올 듯 합니다. 그때는 아쿠아즈가 메인 스토리의 주인공이 되겠지만 아마 뮤즈 멤버들이 카메오로 출현할 가능성은 얼마든지 있겠죠.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