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리나라에서 SUV = 디젤차라는 공식이 성립될 정도로 디젤차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습니다. 국산차 수입차 관계없이 말이죠. 


SUV는 대체로 세단보다 무겁고 공기저항을 많이 받는데요. 가솔린 LPG 엔진 탑재한 SUV는 아무래도 연비가 많이 떨어질 수밖에 없죠.


디젤 엔진의 경우 SUV에 탑재해도 그나마 연비하락폭이 덜한 편입니다. 거기에 우리나라는 연료비도 리터당 200원 저렴하니 디젤 SUV가 많이 팔릴 수밖에요


한국지엠이 군산공장 폐쇄와 철수설 등으로 내홍을 겪고 있는데요. 그럼에도 올해 4월부터 쉐보레 에퀴녹스를 수입 판매한다고 밝혔습니다.


쉐보레 에퀴녹스는 1.5L 2.0L 가솔린 터보 엔진과 1.6L 디젤 엔진이 탑재되는데요. 흔히 가솔린천국 디젤지옥이라고 알려진 미국에서도 쉐보레 에퀴녹스 1.6L 디젤 엔진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에퀴녹스 1.6L 디젤 최고출력은 137마력으로 1.5L 가솔린 터보 170마력과 비교해 최고출력은 낮지만 최대토크는 33.1kg.m에 달하는 높은 토크가 장점입니다.


높은 연비도 장점인데요.에퀴녹스 디젤은 전륜 AWD 모두 복합 32MPG의 연비를 기록했습니다. 반면 가솔린 모델은 24~28MPG 수준의 연비를 기록하고 있죠.


이 정도 차이면 디젤의 경제성이 상당히 좋다고 볼 수 있는데요. 디젤 모델 실주행연비 전륜밖에 없는데 AWD 이었다면 실제 연비는 조금 더 낮아지겠죠 그래도 큰 차이는 없을거라 생각됩니다.


미국은 본래 가솔린 연료가 디젤 연료보다 더 저렴한 나라이기 때문에 승용차는 물론 SUV, 픽업 트럭 등 중량차에도 가솔린 엔진이 많이 탑재됩니다.


그럼에도 디젤엔진이 탑재된 승용차와 SUV가 미국에서도 판매되는 주요한 이유는 미국 CAFE 규정 때문입니다.


미국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지구온난화 원인이 되는 자동차 배출가스를 줄인다는 명분하에 2025년까지 미국 내 판매모델 평균연비를 무려 54.5mpg(23.1km/l)까지 단계적으로 끌어올리도록 완성차 업체들에게 요구했습니다.


미세먼지 배출을 제쳐두고서라도 연비 하나만 보면 디젤이 가솔린보다 우위에 있기 때문에 완성차 모델 평균연비 끌어올릴 목적으로 에퀴녹스에 디젤 라인업을 추가했다고 생각됩니다.


또한 최근 미국이 E85 연료에 대한 보조금을 제거하고 대신 바이오디젤에 1갤런당 1달러의 세제혜택을 부여했으며, 이는 곧 디젤 연료를 사용하는 디젤차의 유류부담이 줄어들게 됩니다.



실제로 미국의 디젤연료가격은 2015년 이후 휘발유보다 더 큰 폭으로 하락했으며 그 결과 옥탄91 프리미엄 휘발유보다 디젤 연료 가격이 더 낮아졌습니다.


쉐보레 에퀴녹스 디젤 포함해 일부 완성차 업체들이 미국에 잇따라 디젤차를 출시했거나 출시할 계획인데요. 현대차 또한 미국시장에 조만간 신형 싼타페 디젤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보통 디젤 모델은 가솔린 모델보다 차값이 더 비싼데요.


쉐보레 에퀴녹스는 LT 트림 가솔린 1.5터보 디젤 1.6터보의 가격 차이는 3900달러 프리미어 트림 가솔린 1.5 터보 디젤과 디젤 1.6 터보 가격 차이는 2200달러입니다.


디젤이 가솔린보다 더 높음에도 연비가 월등히 높기 때문에 장거리 주행이 많은 운전자들은 에퀴녹스 디젤이 더 값어치 있다고 평가합니다.


에퀴녹스 디젤은 연비가 좋으면서도 힘도 나쁘지 않다는 의견이 많았는데요. 다만 차체가 크고 부드러운 주행성향을 추구하는 6단 자동변속기 때문에 때로는 갑갑하다는 단점을 기술한 오너들의 의견도 일부 있었습니다.


에퀴녹스가 현대 투싼과 싼타페 중간 크기인데요. 예전에 시승해본 투싼 1.7 디젤도 힘이 좋다고 느껴지진 않았는데 더 크고 무거우며 출력이 낮은 에퀴녹스 1.6 디젤은 약간의 인내심이 필요하겠네요.


그래도 개인적으로는 에퀴녹스 디젤이 메리트 있다고 봅니다. 일단 배기량이 1.6L 이하를 충족시켜 cc당 140원의 자동차세만 내면 되고 투싼보다 넓은 실내공간 그리고 더 큰 차체크기를 갖췄으니까요.


연비는 어떨지 모르겠지만 신형 싼타페 2.0보단 좋을 것이고 투싼 1.7디젤보다는 조금 떨어지지 않을까? 예상해봅니다.




Posted by 레드존

 

자동차를 조금이라도 아는 분이라면 맥스크루즈는 싼타페 롱바디라고 알고 있을 겁니다. 실제로 수출형 모델에는 미국 기준으로 싼타페라는 명칭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 판매되는 싼타페는 미국에서 타페 스포츠라는 별도의 모델명으로 판매하고 있습니다. 그러니까 미국에서는 오히려  맥스크루즈가 싼타페 대접을 받고 있죠. 우리나라에서만 현재 맥스크루즈라는 모델명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맥스크루즈는 싼타페와의 차별화를 위해 싼타페와 다르게 2.2L 디젤 엔진만 탑재되며 최근에는 유류비는 많이 들지만 짧은 거리를 주행하고 조용한 SUV를 원하는 사람들을 위해 V6 3.3L 가솔린 엔진도 선택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맥스크루즈는 2013년 상반기 출시 후 2년 동안 특별한 변화가 없다가 최근 플루이딕 스컬프처 2.0 디자인이 가미된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출시했습니다. 디자인이 변경되고 유로 6 배기가스 기준을 만족하기 위해 LNT 등의 후처리장치가 추가 되면서 2.2L 디젤 엔진의 최고출력과 최대토크가 약간 상승했습니다.

 

베라크루즈를 대체하는 현대 SUV 플래그십 모델 맥스크루즈

 

맥스크루즈는 현재 베라크루즈를 대체하는 실질적인 플래그십 모델입니다. 베라크루즈와 비교해서 비록 부드럽고 정숙한 V6 3.0L 디젤 엔진이 탑재되진 않지만 전장은 베라크루즈보다 더 길고 길어진 전장 덕택에 실내공간 또한 베라크루즈보다 더 넓습니다.

 

맥스크루즈의 가장 큰 장점은 2열 시트가 일반적인 3인용 폴딩 시트가 아닌 좌, 우가 분리된 독립형 캡틴시트를 구매자들이 선택할 수 있습니다. 사실 SUV 2열에 착석해 보셨다면 알겠지만 착석감 보다는 다목적 컨셉에 맞게 시트 폴딩 용이성을 중시하기 때문에 소형 SUV는 물론이고 중, 대형 SUV 또한 2열 시트가 썩 편안하지 않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하지만 독립형 캡틴시트 덕분에 2열 캡틴시트는 마치 우등 고속버스처럼 편안한 착석감을 보장합니다. 그래서 맥스크루즈는 SUV 중에서 유일하게 운전보다 오히려 2열 시트에서 착석하고 싶었던 모델이기도 합니다.

 

전륜구동? AWD?

 

 

디젤 엔진 1종 그리고 가솔린 엔진 1종만 선택할 수 있는 현대 맥스크루즈는 AWD와 전륜구동 모델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여기서 고민을 하게 될 겁니다. 돈을 더 주고 ATCC 기능이 있는 AWD를 선택할 것인가? 아니면 조금이라도 높은 연비 그리고 디퍼런셜 기어 오일 교환 등이 필요 없는 전륜구동 모델을 선택할 것인가?

 

참고로 모하비 렉스턴 W 그리고 코란도 스포츠 등의 프레임바디 SUV를 제외한 대부분의 국산 도심형 SUV 모델들의 AWD 선택 비율은 낮은 편이며 특히 투싼IX 싼타페 등의 현대차는 대략 10대 중 2대가 AWD가 탑재되어 있고 나머지는 전륜구동이라고 얼핏 들은 기억이 있습니다.

 

사실 특별한 경우 아니면 일반적인 주행에서 AWD를 유용하게 사용할 일이 없을 겁니다. 오히려 연료비를 아끼는 운전자라면 연비가 낮은 AWD에 불평 불만을 할 수도 있습니다. AWD는 험로 그리고 빗길과 눈길에서 4륜 모두 효율적인 트랙션을 확보할 수 있어 주행안전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지만 요즘은 거의 대부분의 도로가 잘 포장되었고 비포장 도로라고 해도 승용차 하부가 땅에 닿지 않을 만큼 전륜 및 후륜구동으로 충분히 주행할 수 있습니다.

 

다만 공사 현장에 자주 출장을 가거나 오지 캠핑을 즐기는 등 비포장 도로가 잦은 구간을 운행하게 되면 아무래도 AWD를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비가 내리는 비포장도로는 때로 도로가 물기를 머금고 진흙 등의 구간이 생성되는 등 악조건이 발생하기 때문에 이런 경우는 AWD가 절대적으로 유리합니다.

 

ATCC가 적용되어 있지만 맥스크루즈는 공간활용성을 염두한 전형적인 SUV 모델입니다. 실제로 시승해 본 바로는 나쁘지 않지만 주행 중 스티어링휠을 급하게 꺾으면 차체가 크게 휘청이고 프런트 타이어가 비명을 지르며 언더스티어를 발생합니다. AWD 모델이면 언더스티어를 최대한 억제 하겠지만 무게 중심이 높은 SUV 모델이기 때문에 무게 중심이 낮은 승용차와 다르게 최악의 경우 전복 등의 상황이 발생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을 수밖에 없습니다. 따라서 ATCC 기능이 적용된 AWD가 탑재 되었다고 해서 스포츠주행을 즐기는 것은 자제해야 합니다.

 

탑승자의 편안함을 위한 SUV

 

국산 SUV 모델 중에서 유일하게 캡틴 시트를 선택할 수 있는 맥스크루즈는 캡틴 시트를 선택하지 않으면 나중에 후회할 수도 있을 겁니다.

 

플래그십 SUV 모델 답게 2열 탑승자들의 편안함을 위한 맥스크루즈는 당분간 베라크루즈 후속이 나올 때까지 현대차 SUV 플래그십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 생각 됩니다. 들리는 소문으로는 제네시스를 기반으로 한 럭셔리 SUV가 출시될 수도 있다고 하는데 시간이 지나보면 알겠죠.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