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1년 4월27일 저녁부터 늦은밤 용인 에버랜드 주차장에서는 어마어마한 규모의 모임이 성사되었습니다. 국산차부터 수입차 튜닝카 심지어 페라리 람보르기니등 수퍼카까지 정말 다양한 자동차들과 오너들이 모이면서 많은 이야기가 오고갔습니다.


보배드림 시승기/배틀/목격담 게시판 가보신분들은 아시겠지만 최근에 보배드림에 내차를 소개합니다 라는 게시판에서 터보S라는 닉네임을 가지신 분께서 용인 에버랜드 주차장에 간이모터쇼를 올린게 사건의 발단이 되었습니다. 아래 이미지는 당시 터보S님이 올린 글을 캡쳐한겁니다.


이 글로 인해 수많은 논란이 있었고 일부 네티즌들은 터보S는 삼성 이건희 회장일 것이다 라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하였으며 일부 네티즌은 남의 차를 도용한 전문 낚시꾼의 글이다. 라는 의혹도 제기했습니다. 또한 개인이 어떻게 벤트리3대, 벤츠S클래스1대, 레인지로버1대를 소유할수 있냐며 세금탈세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구요.


그리고 터보S님이 약속한 어제 4월27일 약속시간이 다 되면서 모임 취소한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즉 당시 보배드림 유저들 모두 희대의 낚시에 낚인 셈이죠.


하지만 약속을 취소한다는 글이 올라왔다는걸 모른채 지방에서부터 올라오는 자동차매니아분들 낚시임을 알고도 용인에 가겠다는 사람들이 많아 저도 가보게 되었습니다.


4월27일 밤 에버랜드 정문주차장 풍경입니다. 어둠이 내린 밤이라 평소에는 주차장이 텅텅 비어있지만 이날은 수많은 차량들이 많이 운집했습니다.

 

단일차종 동호회에서도 많이 왔구요.


페라리 등장으로 인해 구경하는 갤러리들이 디카를 들고 사진찍는데 열중하고 있습니다. 이정도면 거의 신차발표회의 취재수준과 다를바 없을 정도였습니다^^;

보배드림에 유명하신 XLR8님의 1990년식 올드 쏘나타에도 많은 관심이 있더라구요 제차 핑크마크리는 아무도 관심이 없었는데 ㅜㅜ


멀리서도 한컷 찍어봤습니다.

27일날 모임에 참가한 사람들에게 판매할 예정인 오렌지입니다. 물론 진짜 판매용은 아니구요. 통큰 자동차매니아분의 후한 인심입니다^^; 이거 과거 옥수수사건과 다른겁니다. 오렌지사건이라고 하지마세요^^;


사실 왠만한 동호회에서 이정도규모로 모이긴 쉽지 않습니다. 비록 낚시글이긴 하지만 자동차라는 아이템을 통해 다른사람들과 교류하는걸 보니 많은 생각이 드네요. 단순한 모임을 떠나 여러가지 이벤트를 통해 자동차매니아들의 결속을 다졌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아래는 제가 동영상으로 용인모임을 한번 찍어봤습니다.^^; 원치 않으시면 삭제 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최고급 럭셔리 브랜드 벤틀리의 럭셔리 쿠페 모델인 신형 컨티넨탈 GT가 곧 출간될 제임스 본드 신작 소설인 <까르뜨 블랑슈, Carte Blanche>에서 본드카로 등장한다고 밝혔다.



http://www.encarcha.com/board/reviewboard/review_board_view.car?i_sBoardCd=RV201102000070
Posted by 레드존



전세계의 양대 초호화 럭셔리카 브랜드 벤틀리와 마이바흐가 서로 충돌하는 교통사고가 났다면 당신은 믿을수 있다고 생각하는가?


이 믿을수 없는 사건이 러시아에서 발생했으며 차종은 벤틀리 컨티넨탈과 마이바흐 62라고 한다. 


지난 크리스마스 이브때 발생한 이번 세기의 충돌 사고는 모스크바에 Savvinskaya제방도로에서 발생했으며 누가 가해자인지는 정확히 밝혀지지는 않았다.


다만 벤틀리 컨티넨탈 드라이버가 이른저녁시간임에도 미끄러운 도로를 그대로 방치했다며 러시아 현지경찰에게 이번 사고책임이 있다고 맹비난하고 있다고 하니 사고의 원인제공은 벤틀리 컨티넨탈을 운전한 드라이버에게 있지 않을까? 하는 추측을 해본다.


사고내용을 살펴보면 경미한 손상으로 일반차량의 경우 그리 대수롭지 않은 금액이지만 이번에 난 사고는 양대 럭셔리카 브랜드의 자존심인 마이바흐62와 벤틀리 컨티넨탈이 서로 충돌한 것인데 두 차량의 총 보험가액을 합치면 115만유로(우리돈으로 19억2천만원)나 된다고 한다.


정확히 어느부위가 손상되었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두 차량의 펜더부분은 손상이 가서 교환을 해야 된다고 하니 수리비용도 상당히 비쌀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마이바흐 소유자는 Orteks - line이라는 러시아 가구회사 사장이라고 하며, 벤틀리 소유자는 Gallery-Alex사장이라고 한다.


아래동영상은 유투브에 공개된 벤틀리 컨티넨탈과 마이바흐62사고장면을 찍힌 영상이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