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합성유 또는 합성엔진오일에 관심 있거나 자동차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모빌’ 또는 ‘모빌원’이라는 이름을 대부분 알고 계실겁니다. 모빌은 미국 석유화학회사 ‘엑손모빌’의 윤활유 브랜드이며, 전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합성엔진오일 = 모빌 이라는 공식이 생길 정도로 모빌합성유는 합성엔진오일의 대명사라고 볼 수 있는데요. 저 또한 모빌원 엔진오일을 여러번 사용해본 경험이 있습니다. 



특히 모빌합성유 제품 중에서 일반주행과 와인딩 서킷에서 모두 만족하는 모빌원 0w-40 엔진오일은 듣기좋은 카랑카랑한 엔진음을 내면서도 6000rpm 이상 고회전에서도 부드럽고 매끄러운 필링을 구현해 제 취향에 딱 맞았습니다. 


엑손모빌은 현재 자사의 엔진오일 모빌을 애용하는 고객들을 위해 100% 즉석상품권 지급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지난 9월부터 오는 10월 31일까지 두 달 동안 엑손모빌 지정정비소에서 모빌 엔진오일로 교환하는 모든 고객들 전원에게 즉석으로 상품권을 지급합니다. 



이벤트 참여는 http://promotion.mobil.co.kr 모바일 홈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는데요. 주의사항이 있다면 반드시 스마트폰에서 해당 홈페이지를 열어야 즉석상품권 지급 이벤트에 참여 가능하다고 합니다.



이번 이벤트는 최고급 합성엔진오일 모빌원은 물론 모빌슈퍼 3000, 모빌 델박원 등 국내 정식 수입되는 모든 모빌합성유로 교환하는 고객들 전원에게 혜택이 준다고 합니다. 이벤트에 해당되는 엔진오일은 위 이미지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또한 모바일 이벤트 페이지에서 엑손모빌에서 지정한 공식 정비업소 리스트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공식지정 정비업소에서 모빌 엔진오일 교환 후 쿠폰번호 등록하면 바로 즉석 상품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친구나 직장동료 등 지인들에게 이벤트를 추천해 지인이 교환 이벤트에 참여하면 즉석상품권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추천할 수 있는 지인은 3명 까지라고 하네요.


자동차를 보유하게되면 운전자들이 정비에 대해 몰라도 엔진오일은 주기적으로 교환해야 한다는 상식은 가지고 있습니다. 특히 합성엔진오일은 일반 광유보다 수명이 더 길다는 사실 다들 알고 계시죠? 



현재 자신이 소유한 차가 엔진오일 교환시기에 임박했다면 모빌엔진오일 교환 후 상품권 지급 이벤트에 바로 참여해보세요. 자동차는 엔진오일 포함해 주기적으로 소모품 교체해주면 별다른 문제없이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는 공산품입니다.


------------------------------------------------------------------------------------------------------------------------------------------------------------------------


※본 포스팅은 해당 브랜드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받고 소개했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두 엔진오일을 아반떼 쿠페에 사용해 봤거나 현재 사용중입니다. 둘다 0w-40 엔진오일을 점도를 사용했는데요. 0w-40은 일상주행부터 서킷주행까지 모든 주행조건을 만족시킬 수 있는 오일이라 생각되기 때문입니다.


쉘은 GTL이라는 천연가스 베이스로 만든 기유를 홍보하면서 쉘 힐릭스 울트라 0w-40 엔진오일을 주력으로 내세웠고요. 모빌1의 0w-40 엔진오일은 자동차 매니아들에게 아주 잘 알려진 엔진오일입니다.


모빌1은 약 7000키로 정도 주행 후 교체했으며 쉘 힐릭스 울트라는 현재 주입되어 있고 주행거리 5000키로 좀 안된 상태입니다.



두 엔진오일 써본결과 엔진음이나 필링 자체는 개인적으로 모빌1 쪽에 손들어주고 싶습니다. 다만 쉘의 경우 저회전에서 모빌1보다 조금 더 경쾌하게 나가는 느낌이면서도 저회전에서 들리는 엔진 소음이나 필링은 모빌1보다는 좀 나은 듯 합니다. 여기서 말하는 저회전은 3500rpm 이하입니다. 


모빌1은 고회전에 어울리는 엔진이라고 생각됩니다. 저회전에서 생각외로 엔진음이 크게 들리고 좀 거칠었던데 반해 고회전으로 갈수록 부드러워지고 6000rpm이상 고회전으로 올리면 쉘보다 좀더 매끄럽다는 느낌이 듭니다. 쉘의 경우 고회전에서 엔진음이 거친 편입니다.


물론 이것은 저의 주관적인 평가이고 자동차마다 엔진오일 평가가 달라질 수 있다는 점 명심해주세요 ㅎㅎ 



Posted by 레드존

 

요근래들어 제차 스파크에 대한 포스팅을 하지 못했었습니다. 제 블로그 보시면 아시겠지만 제가 요즘 슬럼프때문에 블로그 포스팅을 거의 안했었거든요. 실은 지금 스파크주행거리가 8만5천키로를 넘은 상태입니다. 새차 뽑은지 이제 2년 약간 넘은상태인데 벌써 주행거리가 8만5천키로...... 이러다가 조만간 다시 차를 바꿀수도 있을거 같네요.(바꿀돈도 없지만......)

 

제가 8월말에 엔진오일을 교환했었습니다.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포스팅해야 겠다 싶어서 포스팅하게 되었는데요. 윗 사진은이번에 엔진오일 교체한 샾 JNaOIL 내부모습입니다. 왼쪽스파크가 제차이고 오른쪽 차량은 샾 직원의 차량입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토요타 86이죠

 

리프트에 띄워 기존의 묵은오일을 배출하고 있는 모습 사진에서 오일을 배출하시는 분은 보배드림에서 유명한 파워있는 회원분이십니다. 클럽 카앤드라이빙 회원이기도 하구요.

 

앞범퍼에 이물질등이 뭍지않게 커버로 감싸는 세심함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제 새로운 엔진오일을 주입하기 위해 엔진오일 주입구에 페트병을 잘라서 만든 깔대기를 꽃은 사진입니다. 왠만한 카센타의 깔대기들은 지저분해 보여서 새로운 엔진오일 주입할때도 찜찜했는데 JNaOIL의 경우 깔대기가 깨끗하더군요. 비록 사소한거지만 이런부분까지 신경쓰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새로운 엔진오일을 주입하고 있는 장면 엔진오일은 JNaOIL에서 취급하는 모빌원 은색통을 선택했습니다. 예전에 SM5가스차에 모빌원 EP전반적으로 만족스러웠는데 이 오일은 어떤지 기대가되네요.

 

한통 한통씩 꾸역꾸역 넣은끝에 4통 주입했습니다. 모빌원을 포함한 미국산 엔진오일은 1L가 아닌 1QT(0.946L)가 표준용량이라 엔진오일용량이 4L정도 들어가는 쉐보레 스파크의 경우 1QT단위인 모빌원 넣으면 F선까지는 미치지 못하더군요.

 

다행히 오일샾 직원분이 다른손님이 주입하다 남은 엔진오일 있다고 해서 그걸로 조금씩 보충하고 있습니다.(저같은 경우 좀 과격하게 타거든요)

 

모빌원 엔진오일 주입완료후 에어로 엔진룸을 청소하는 JNaOIL직원분 구석구석 꼼꼼하게 청소해 주십니다.

 

위 사진은 브레이크액 수분테스트 장면입니다. 브레이크액의 경우 수분에 취약한데 밀봉된 브레이크액의 경우 시간이 지나면 조금씩 수분이 유입됩니다. 저같은 경우 1%정도로 매우 양호한 수준이었습니다. (브레이크액의 경우 올해초에 교환했으니 당연하지만......) 브레이크액 테스트는 오일교환할때 받는 서비스중에서는 생소한데요. 보통 엔진오일교환은 중요시해도 상대적으로 브레이크액 교환은 소홀히 하는경우가 많기에 자신의 브레이크액 상태가 어떤지 궁금하다면 샾을 한번 방문해 보시는것도 좋을듯 합니다.

 

모빌원 사용소감

 

합성엔진오일 대표적인 브랜드라고 할수 있죠. 모빌원 교환후 현재 5500km 주행했습니다. 처음교환후 3000km까지는 부드럽고 상당히 조용했는데요(이전에 쓰던 캐스트롤 씬텍엣지보다도 더 조용했습니다.) 3000km넘어가면서 시끄러워지더니 5000km이상은 생각외로 소음이 크게 유입됩니다. 그래도 전에 쓰던 캐스트롤보다는 약간낫구요. 다만 개인적으로 가격대 성능비가 상당히 좋다고 생각되는 킥스 0w40보다는 약간 떨어진다고 생각됩니다.

 

제 주관적인 평가이고 또한 스파크에 국한된 평가다보니 다른차량의 경우 평가가 다를수도 있습니다. 모빌원 0w-40은 제 기준으로 100점만점에 85점 정도 주고 싶더라구요. 제가 주행거리가 많다보니 엔진오일 교체할 날이 머지 않았습니다. 다음에는 어떤 엔진오일로 교체할지 고민좀 해봐야겠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