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주말을 이용해서 한국타이어 신제품 타이어체험 떄문에 서울에서 영암까지 왕복주행을 했었습니다. 저는 앙프랑 에코를 체험했는데 체험후기는 일단 다음에 작성할 예정이구요. 마침 영암 인터네셔널 서킷에서 아마추어 레이서들의 축제장이라 할수 있는 DDGT에도 구경하러 갔었습니다.

 

그런데 상설피트에 특이한 레이스카가 있어서 가까이 가서 보게 되었는데요. 맨 윗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벨로스터 터보 레이스카입니다. 처음에는 세이프티카 데칼이 입혀져 있어서 KSF세이프티카인줄 알았는데 직접 보니까 레이스카이더군요.

 

이 차량은 지난주말에 열린 DDGT경기 ST200클래스에 참가하였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 영상 클릭하면 나옵니다. 참고로 아래 영상안에서 벨로스터 터보 레이스카 랩타임과 경기장면도 나옵니다.

 

파워트레인의 경우 맵핑조차 하지 않은 순정이며 다만 배기의 경우 피코사운드 가변배기가 적용되어 있습니다.  서스펜션은 일체형 서스펜션이고 브레이크는 전륜은 브렘보 4피스톤 캘리퍼와 모노블럭 타공 브레이크 디스크, 후륜은 순정 그대로라고 합니다. 타이어는 225/45/17 벤투스 RS-3이며 휠은 17인치 휠 그리고 내부의 시트 및 내장재를 탈거하고 6점식 롤케이지가 장착되어 있다고 합니다.

 

벨로스터 터보 레이스카를 운전한 주진완 선수는 작년 CJ슈퍼레이스 N9000클래스에서 종합1위의 성적을 달성한 선수입니다. 올해는 경기에 참가하지 않다가 이번에 벨로스터 터보 레이스카를 운전하게 되었는데 지금까지 나온 벨로스터 터보의 단점인 발열문제가 레이스에서도 여지없이 노출되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가속시 ECU에서 출력을 계속 제어한다고 하네요. 결선경기때에는 본넷위에 고무로 덮인 에어덕트 이미테이션 떼고 그대로 노출시키기도 했지만 그걸 뗀다고 해서 열이 더 빨리 방출되는것 같지는 않다고 언급했습니다.

 

대부분 핵심정보가 영상에 있으니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3월10일과 11일에 열린 한국타이어 DDGT개막전 드리프트 경기에 대해서 포스팅하겠습니다.


DDGT 드리프트 클래스의 경우 한국-D클래스와 벤투스-D등급으로 나누어지는데요. 일단 규정자체는 벤투스-D나 한국-D동일한데 한국-D 클래스가 더 높은 수준이라고 보면 됩니다. 참고로 DDGT드리프트 클래스 규정은 아래이미지를 보면 나옵니다.


일단 이것만 봐서는 저도 잘 모르겠네요. 규정자체는 벤투스-D와 한국-D 차이없어보이는데 상세규정 한번 봐야겠습니다.



윗 영상은 3월10일과 11일 드리프트 영상 촬영하면서 편집한 영상입니다. 한번 보세요


그리고 DDGT드리프트경기에 출전하는 출전차량들 사진 함 올려봅니다. 함 구경하세요.

 

Posted by 레드존



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2012 DDGT 개막전 행사에 다녀왔습니다. 작년 DDGT 마지막경기에서 경차전에 참가한 이후 두번째인데요. 작년에DDGT 마지막경기때는 단순히 경기참가목적으로 간거라서 당시 다른경기 취재는 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취재목적으로 간거라서 작년과는 다르게 DDGT에 대해 좀더 심도있게 경기진행하는걸 보게 되었습니다. 사실 DDGT가 올해부터 경차전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된다는 말 듣고 한때 쉐보레 스파크를 경주차로 개조한뒤 참가해볼까? 라는 생각도 했었지만 작년에 올뉴모닝수동과 같이 달려보니 가속력이 일단 적지않게 스파크가 올뉴모닝에게 많이 뒤쳐진다는걸 알게 되었고 또한 올해 다른차로 바꾸려고 생각하고 있어서 경차전에 출전하지는 않았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2012 DDGT개막전 풍경을 촬영한 사진 그리고 홍보 비스무리한 영상을 올리겠습니다. 위 영상은 제가 촬영한 영상을 가지고 한번 편집해 봤습니다. 잘 만들었나 모르겠네요^^


DDGT 연습주행이 열린 3월10일 토요일은 쌀쌀했지만 날씨가 화창했습니다.


3월10일 일정표가 붙어있길래 한번 찍어봤습니다. 3월10일은 사진 보시면 아시겠지만 거의 대부분이 연습주행뿐입니다.


다음날인 3월11일에 영암서킷에 도착하니 영암서킷 오른쪽 끝에 일렬로 나란히 선 로터스차량들이 있길래 파노라마사진으로 찍어봤습니다. 로터스 엘리스 엑시지 그리고 에보라까지(위 사진속에 에보라는 오른쪽 첫번째 노란색 차량입니다) 다양한 로터스들이 서킷주행을 하기 위해 대기중입니다.


그런데 3월11일은 춥고 바람까지 부는데다 산발적으로 눈이 함박눈이 쏟아지기도 했습니다. 그나마 다행히 기온이 높아서 그런지 땅에 눈이 쌓이지는 않았습니다.


눈이 내리고 있는 영암 인터네셔널 서킷 기온이 높아서 그런지 눈이 쌓이진 않았습니다.

DDGT개막전에서 가장 눈에 띈 참가차량입니다. 포니픽업인데 한눈에 봐도 보통 포니픽업이 아닙니다.


포니의 엔진룸을 열어봤습니다. 엔진과 미션은 제네시스쿠페 2.0터보엔진과 미션이 적용되어 있다고 합니다. 후륜레이아웃이라서 그런걸까요? 제네시스쿠페 2.0TCI엔진을 장착했음에도 엔진룸 내부 여유공간이 넓은 편이었습니다.


드리프트 연습주행을 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는 참가차량들


이번 DDGT 경기에서 가장 고생했다고 생각되는 한국타이어 레이싱걸들입니다. 바람심하게 불고 추운데다 눈까지 내린 상황에서 얇은옷입고도 미소를 잃지 않은게 참 대단하더라구요.


경기 끝나고 시상식장면 한장 찍어봤습니다. DDGT의 경우 슈퍼레이스와 KSF와 달리 아마추어경기라서 클래스가 상당히 많은데요. 이중에서 저는 드리프트경기와 ST300클래스 경기를 포스팅해볼 예정입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