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최근 폭설이 내린후 강추위가 찾아왔습니다. 눈이 내리더라도 기온이 영상을 유지하였으면 그나마 괜찮지만 눈올때 기온이 영하를 유지했고 눈이 내린후 강추위가 찾아오면서 내린눈이 그대로 도로에 얼어붙었습니다. 거기에 제설작업도 제대로 되지 않아 크고작은 눈길사고도 빈번하게 일어났습니다.

 

흔히 겨울철에 인터넷을 중심으로 눈길안전운전 상식이나 요령이 심심치않게 나오고 있는데요. 그중에서 가장 많이 언급되는 엔진브레이크부분은 아직도 어떻게 활용해야 하는지에 대한 언급없이 무조건 눈길에서 풋브레이크 대신 엔진브레이크를 써라 라는 기사나 글들이 적지않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이부분에 대한 검증을 해보겠습니다.

 

주행도중 감속을 하기위해 급격히 엔진브레이크 걸때 차는 어떤 거동성을 보여줄까?

 

위 영상은 눈쌓인 도로에서 시속 40키로로 주행중 감속을 위해 4단에서 1단으로 급격히 다운쉬프트를 하는 영상입니다. 제차는 스파크 5단 수동차량입니다.

 

보시면 아시겠지만 4단에서 1단으로 급격히 엔진브레이크를 건 순간 구동축인 전륜이 헛돌면서 차가 미끄러집니다. 그리고 제차가 가장 바깥쪽차선에 있으면서  전륜타이어가 눈길에서 헛돌면서 인도쪽으로 차가 미끄러집니다. 그나마 전륜은 타이어가 헛돌아도 조향이 가능하지만 후륜차량은 이렇게 갑자기 급격히 엔진브레이크를 걸게 되면 심한 경우 차가 한바퀴 휙 돌수도 있습니다.

 

눈길에서 엔진브레이크를 사용은 하되 시야를 멀리보고 미리부터 평소보다 일찍 엑셀레이터 페달에 발을 떼고 브레이크를 살짝 밟는게 가장 좋습니다. 꼭 쉬프트다운 하는것만 엔진브레이크게 아닌 주행하는 기어에서 엑셀레이터 페달을 떼서 속도를 줄이는것도 일종의 엔진브레이크입니다.

 

이 외에도 윗 영상 후반부에 눈길출발할때 1단과 2단출발 어떤게 더 유용한가에 대한 내용도 있습니다.

 

마모가 심한 타이어로 눈길주행 해보니 제동거리 선회력이 많이 떨어지는게 느껴졌다.

 

제차에 장착된 타이어입니다. 보시다시피 완전 마모에 가까운 수준으로 거진 슬릭타이어화되어 있죠.(비상시 체인가지고 다닙니다) 작년 겨울에도 같은타이어를 장착했는데 그래도 작년겨울에는 타이어한계 마모선이 여유가 있는 수준이어서 왠만큼 눈길 운행해도 제동력이나 선회력이 문제있는 편은 아니었습니다.

 

그런데 이번겨울 눈오고 난뒤 마모된 타이어로 눈길테스트해 보려고 주행해봤는데 작년때보다 상당히 긴장됩니다. 그리고 예상대로 제동거리도 더 길어졌고 눈길에서 선회력도 낮아졌습니다.

 

아래영상은 카메라세우고 눈길제동력 측정해본 영상입니다. 카메라앞쪽에 앞타이어가 딱 멈추게끔 하려고 했었는데 트레드가 많이 닳아서 그런지 예상보다 차가 더 많이 전진한 뒤에야 완전히 멈추더군요. 두번째 시도에서 좀더 미리 브레이크를 밟으니 그제서야 카메라에 근접하게 정지합니다.

 

 

제가 최근에 서머타이어로 눈길주행해서는 안된다고 했었는데요. 개인적으로 마모가심한 일반OEM타이어 VS 트레드는 많이 남은 서머타이어 둘중에 어떤타이어가 눈길에서 접지력이 더 좋을지 궁금합니다. 둘중에 어느타이어가 더 눈길에 접지력이 좋을까요? 저도 해답을 알고 싶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