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80-100km/h 정속주행시 어느정도의 연비가 나올까요? 그게 궁금해서 대구에서 서울로 올라올때 역시 정속주행 연비 측정했습니다.


처음에 서울에서 대구까지 100-110km/h 정속주행시 실제연비가 얼마나 나왔는지 포스팅 했엇으며 그리고 60-80km/h정속주행 한뒤 실제연비를 구해 포스팅했었습니다.


100-110km/h 정속주행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실제연비는 리터당 16.3km/l였으며 60-80km/h 정속주행시에는 실제연비가 리터당 21.2km/l가 나왔습니다. 연비측정할때 모두 같은 구간에서 체크했습니다. 만약 지난번 연비측정 포스팅을 보고싶다면 아래 두개의 배너를 클릭하면 됩니다.



이번에 80-100km/h 정속주행시 실제연비를 측정할때에는 제가 사정상 대구시내 주유소에서 주유를 하지 못했습니다. 칠곡휴게소에서 연료를 가득넣고 중부내륙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를 거쳐 중부고속도로 동서울TG 통과한 뒤 동서울 만남의 광장에서 연료를 가득넣어 실제연비를 측정했습니다.


그럼 이번에는 연비측정을 어떻게 했는지 그 과정을 올려보겠습니다. 참고로 이번에 연비측정할때 비가 오락가락 했었습니다. 특히 대구 경북일대와 경기도쪽은 비가 꽤 많이 내렸습니다.


또한 비때문에 유리창 안쪽에 습기가 차더군요. 그래서 주행할때 에어컨을 자주 켜고 다녔습니다.


사정상 대구가 아닌 경북 칠곡휴게소에서 연료를 가득 채웠습니다. 위 사진은 칠곡휴게소입니다. 제가 휴게소 도착할때쯤 우리나라와 우루과이의 16강전 경기가 시작되었습니다. 월드컵 경기때문인지 휴게소가 한산한 편이었습니다.


연료 주유하기전 계기판입니다.


가득 주유하니 휘발유15L정도 주유되었으며 금액은 26512원을 지불했습니다.


모든 트립을 리셋하고 휴게소를 떠났습니다.


차체에 비해 출력이 약한 경차의 특성상 기어비가 짧은 편입니다.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또한 예외가 아니며 시속 90km/h 주행시 엔진회전수가 3000rpm에 육박합니다.


경부고속도로와 중부내륙고속도로가 만나는 김천분기점입니다. 충주 선산쪽으로 가기 위해 중부내륙고속도로로 진입했습니다.


선산IC부근에서 사진 한방 찍었습니다. 이유는 차가 하나도 없는 고속도로 상황을 정말 오랜만에 경험했기 때문입니다.


보통 주말 및 휴일에는 늦은밤이나 새벽이라도 간간히 차들을 볼수 있습니다. 하지만 월드컵 16강전 때문인지 차가 거의 보이지 않더군요.


차가 거의 없어서 정속주행하기엔 편했습니다. 오히려 너무 한산해서 가끔 오싹한 기분이 들기도 하더라구요. 거기에 비까지 내리고 있으니 솔직히 좀 무서웠습니다.


문경휴게소에서 잠시 쉬면서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를 끝까지 보았으며 경기 끝나고 잠시 쉬다가 다시 시동걸고 출발했습니다.


그리고 2시45분쯤에 동서울 톨게이트를 지나 동서울 만남의 광장에 도착했습니다.


만남의 광장 주유소에서 계기판 한컷 찍었습니다. 새벽2시48분을 가리키고 있네요


칠곡휴게소에서 동서울 만남의 광장까지 232.8km를 주행하였다고 표시되었으며 남은연료로 447km을 주행할수 있다고 합니다. 그렇지만 위에 나타난 남은거리는 운전자의 습관에 따라 표기되는 수치가 많이 달라집니다.


평균속도는 84km/h라고 나왔습니다.


칠곡휴게소에서 주유한뒤 만남의 광장까지 2시간47분 소요되었다고 나오네요.


만남의 광장에서 가득 주유하니 리터당 12.12L를 주유하였다고 주유기에 표시되었습니다.


그렇다면 80-100km/h 정속주행시 실제연비를 계산해 보겠습니다.


주행거리 232.8km / 12.12L = 리터당19.2km/l 라는 결과가 나옵니다.



이상으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80-100km/h 주행시 실제연비 결과에 대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비일기™ 2010.07.10 1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어컨을 켜도 연비손실이 저속 정속주행과 크게 차이 안나네요. (부러워라;;)

    제 은반떼2010년형은 비슷한 조건에서 80-100 정속주행하면 에어컨키고 15정도(공인연비) 나오더군요.ㅜ~ㅜ

    에어컨 끄면 최대 18대까지 올라가긴 하는데 여름이라...한번 실험해보고나선 무조건 에어컨 켭니다.ㅋㅋ;;(더워죽겠더군요..-_-;)

    차이가 있다면 RPM이 2천정도라서 소음이 적은편이라는점정도? 그런데 제가 마크리를 안타봐서 모르겟네요;;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롱텀테스트카를 받은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4달 반이 지나갔습니다.


돌이켜 보면 하고싶은것을 해서 저의 궁금증이 풀린것도 있었고 계획한것을 미처 실행하지 못한것도 있었습니다. 이제 롱텀테스트 종료시점이 그리 많이 남지 않았는데 남은 기간동안 열심히 해서 유종의 미를 거두려고 합니다.


다름이 아니라 6월초에 제가 일이 있어서 대구에 내려간 적이 있었습니다. 대구에 내려갈때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가지고 갔었구요.


대구에 내려간 이유는 개인적이 일도 있었지만 그보다는 제가 롱텀테스트하고 있는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고속도로주행연비를 측정해 보고 싶어서입니다.


물론 2월에 마티즈크리에이티브로 서울-대구 다녀온 적이 있었지만 그때는 1000km도 안뛴 신차라서 그런지 연비가 제대로 나오지 않았습니다. 


6월초 대구 내려갈때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총주행거리는 7700km정도입니다. 이정도 주행거리면 길들이기가 80%이상 완료되었다고 보면 됩니다(길들이기 기간이 어느정도까지인지는 차종마다 다르고 사람마다 다르지만 저는 개인적으로 최소1만km까지는 길들이기 기간이라고 생각합니다)


정확한 연비를 측정하기 위해 중부고속도로 입구의 동서울 만남의 광장 주유소에서 가득 주유를 하였습니다.


연료가 2/3정도 차있는 상태여서 휘발유가 그리 많이 들어가지 않았습니다.(2번 정도 밀어넣기 했습니다)


휘발유 가득 채움과 동시에 트립을 리셋하였습니다. F선까지 꽉 차있는 연료게이지가 언제봐도 참 든든하네요. 참고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연료통용량은 35L입니다.


고속도로 달리다가 한컷 찍어봤습니다. 시속 110km/h 주행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저를 쓩쓩 추월하는 차량들이 적지 않더군요.


그래서 저는 추월상황이 아니면 항상 2차선에서 주행합니다. 일부 운전자분들이 법정제한최고속도인 100-110km/h 달린다는 이유로 1차선 주행을 고집하는 운전자분들이 계시는데 그거 잘못된 운전습관입니다. 1차선은 반드시 추월할때만 써야되는 차선입니다.


GPS속도로 110km/h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요즘 네비게이션 단순히 길안내 해주는것을 떠나서 평균속도, 최고속도, 급제동 횟수, 급가속 횟수등까지 표시하고 있네요.(세상 참 좋아졌다는 생각이 듭니다)


계속 내려가다가 장시간 운전에 지친 심신을 달래기 위해 중부내륙고속도로 선산휴게소에서 잠시 쉬었습니다.


경부고속도로 구미부근에서 다시 한컷 찍었습니다.


110km/h 주행시 엔진회전수가 3500rpm을 가리키고 있습니다. 무게에 비해 출력이 낮은 경차는 회전수를 높여야 충분한 힘을 발휘합니다.


아 참고로 더운여름이라서 주행중 간간히 에어컨을 작동하였습니다. 출력이 부족한 경차라서 그런지 에어컨 가동하니까 엔진출력이 줄어드는게 적지않게 느껴지더군요.


드디어 초저녁에 수성IC 도착했습니다.


수성IC를 통과후 근처 주유소에 가서 가득 주유를 하였습니다. 주유비용은 30000원, 연료량은 16.97L라고 나왔습니다.


동서울 만남의 광장에서 수성IC근처 주유소까지 트립컴퓨터상으로 276.1km를 주행하였다고 표시되었습니다.


총 주행거리는 8041km라고 나왔네요.


이제 연비계산을 해보겠습니다. 


동서울 만남의광장에서 수성IC근처 주유소까지 276.1km를 주행하였다고 나왔습니다. 여기에 수성IC근처 주유소에서 가득 충전된 연료량 16.97L를 나누면


276.1 / 16.97 = 리터당 16.3km/l


위와 같은 실제연비가 나오게 됩니다.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공인연비가 리터당 17.0km/l 임을 감안할때 실제 고속도로 주행연비 리터당 16.3km/l는 사실 그리 높다고 볼수 없습니다.


확실한 것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또한 경차의 한계를 벗어나지 못했다는 겁니다. 제가 서울에서 대구로 내려오면서 시속100-110km/h로 속도를 유지하며 달렸는데 이때 엔진회전수가 3000rpm을 훌쩍 넘깁니다.


경차는 기본적으로 부족한 힘을 만회하기 위해 엔진회전수를 높일수밖에 없습니다. 엔진회전수가 높으면 높을수록 연료소모량은 많아질 수밖에 없습니다. 


실제로 예전에 TV방송에서 경차로 시속100km/h 이상 주행할경우 윗급 소형차 및 중형차보다 고속도로연비가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있었는데요.


저는 개인적으로 그 연구결과가 맞다고 생각됩니다. 경차는 복잡한 도심에 최적화된 시티 커뮤터이지 고속도로 주행에 적합한 차종은 아니거든요. 그나마 경차의 경우 고속도로 통행료가 반값이라서 그러한 혜택이 위안이 됩니다.


이상으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시속 100-110km/h 주행시 고속도연비에 대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일링 2010.06.22 1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차는 고속 연비도 떨어지지만 언덕길 주행에서 취약한게 더 크게 다가오더군요.
    언덕길만 나타나면 답답해지죠.

    잘 봤습니다~

  2. 꼬부기 2010.06.22 11: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크리 오너입니다.

    저도 고속주행보다는 막히지 않는 시내구간 70~90의 속도로 주행하는 것이 고속도로를 100~120 속도로 주행하는 것보다 연비가 더 잘나오더군요 ~ ^^

  3. 그래서... 2010.06.25 09: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소형차에 다단 기어가 더 필요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마티즈에 6단...하다 못해 5단 기어 정도만 적용해도 고속 연비가 훨씬 좋아지지 않을까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