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세한 내용은 위 영상을 재생하면 나옵니다.

 

'역류성식도염' 다른 말로 '위-역류식도병'이라고 하는데요. 식사하는 도중 혹은 가만히 있어도 갑자기 윗가슴과 식도에서 무언가 올라오는 듯한 느낌과 함께 쓰리고 뜨거운 통증이 동반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최근 역류성식도염에 대한 통계를 발표했는데요. 

 

식사를 하는 도중 갑자기 윗가슴과 식도에서 뜨거움과 쓰림을 느끼며 음식물 넘기기 힘든 증상을 겪은 분들 있을겁니다. 가만히 있을 때도 이런 증상을 겪기도 하는데요 이 증상을 '위-식도역류병'이라고 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위-식도역류병' 질환의 진료현황을 발표했습니다. 전체 진료인원은 2016년 420만 3천명에서 2020년 458만 9천명으로 9.2% 증가했고, 연평균 증가율은 2.2%로 나타났습니다.

남성은 2016년 177만 6천명 수준이었지만 2020년 193만 3천명으로 증가했고, 여성은 2016년 242만 7천 명에서 2020년 265만6천명으로 증가했습니다.

2020년 기준 '위-식도역류병' 질환 진료인원 구성비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전체 진료인원 458만 9천명 중 60대가 97만 3천명으로 가장 많았고, 50대가 94만 9천명, 40대가 77만 9천명의 순으로 나타나 60대와 50대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조사됐습니다.

 

역류성식도염은 스트레스 과식 등이 원인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특히 명절에 과식할 경우 역류성식도염 발병 빈도가 높아진다고 합니다. 

 

#역류성식도염

#소화기

#위-식도역류병

#국민건강보험공단

#명절음식

 

 

자세한 내용은 위 영상 재생하면 나옵니다. 아래 내용은 영상 일부 요약한 겁니다.

 

------------------------------------------------------------------------------------------------

 

현대 캐스퍼가 최근 현대차 홈페이지에서 사전계약을 받고 있는데요. 상위 풀옵션 적용시 2057만원으로 위 급 모델 아반떼나 베뉴를 중하위트림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캐스퍼는 출시와 함께 가격이 너무 비싸다는 의견이 많습니다. 최하위 트림도 1385만원이죠. 기존 경차인 모닝의 경우 최하위트림 스탠다드 기준으로 1205만원, 레이는 1355만원인것과 비교하면 비싸긴 합니다.

여기서 사람들은 의문이 들겁니다. 아니 현대차노조 절반 밖에 안되는 연봉 3500만원 받는 근로자들이 조립하고 온라인으로만 판매하는데 왜이리 비싸게 가격 책정했냐라는 비판 의견이 많은데요. 


그럼에도 사전계약대수 미쳤죠. 하루 만에 1만 8000대 넘게 계약했답니다.

그런데 제 생각엔 사전계약대수 높은 이유가 있다고 봅니다. 왜냐면 경쟁 모델인 레이나 모닝 스파크는 출시한지 오래됐습니다. 소비자 입장에선 두 모델이 아무래도 지겹게 느껴지겠죠. 그래서 올해 나오는 신모델 신차 캐스퍼를 선호할 수밖에 없습니다.

 

#캐스퍼

#캐스퍼가격

#GGM

#현대차노조

#캐스퍼사전계약

 

현대차에서 현재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경형 SUV 모델 캐스퍼의 사전계약대수가 1만9000대라고 합니다. 이 정도면 월별 1만대는 충분히 나올듯 하네요(GGM 생산량이 받쳐준다는 가정 하에)

 

그런데 캐스퍼는 4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됐습니다. 뭐 형제차인 기아 모닝 그리고 레이도 한때 CVT를 탑재했지만 지금은 4단 자동변속기만 탑재됐죠. 경차 중에서 유일하게 쉐보레 스파크만 CVT를 적용했습니다.

 

그럼 왜 기아차와 현대차는 왜 더 효율적인 CVT를 버리고 구식의 4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했을까요?? 자세한 내용은 위 영상을 재생하면 나옵니다. 

 

좋은 물건일수록 더 섬세하게 관리해야 한다는 옛날 명언이 새삼 와 닿네요.

 

 

국민의힘 윤석열 예비후보가 검찰총장 재직 시절 열린민주당 최강욱 대표 등을 고발하라고 사주한 의혹이 계속 이슈가 되고 있는데요. 여기서 저는 이 의혹을 폭로한 뉴스버스가 어떤 매체인지 궁금해서 뉴스버스 홈페이지에 들어가 보았습니다.

 

위의 메인 홈페이지 화면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뉴스버스는 시사전문매체입니다. 그 중에서도 다가오는 대통령 선거 후보들의 포커스에 초점을 맞추고 보도하고 있네요. 현재 시국에 주목받기 딱 좋긴 합니다.

 

그럼 뉴스버스는 언제 창간됐을까요? 매체 홈페이지 아래를 봅시다.

창간 발행일이 올해 5월 24일이네요. 신생매체입니다. 100일도 안됐네요. 보통 언론사 대표가 발행인으로 올라가는 경우가 많은데 뉴스버스도 마찬가지네요.

 

홈페이지 하단 오른쪽에 '파워드 바이 ND' 라는 로고가 있는 것으로 보아 엔디소프트 언론사 솔루션을 사용하네요. 

 

 엔디소프트의 진행프로젝트 검색해보니 자세히 나오네요. 계약일은 5월26일 실제 오픈일은 6월 21일로 되어 있습니다.

 

뉴스버스의 매체소개란입니다. '더 나은 저널리즘으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겠습니다' 라는 제목과 함께 매체소개서를 길게 작성했네요. 

 

메인화면 중단입니다. 뭐 솔직히 기사는 보통 포털로 검색해서 오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위 화면의 기사배열 등 판배열의 중요성이 희석되어 가고 있긴 합니다.

 

다만 뉴스버스는 제가 알기론 아직 '네이버·다음 등 포털의 뉴스평가위원회 검색 제휴'는 안된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검색 제휴가 안된 언론사의 경우 직접 포털에 뉴스버스 키워드 검색 후 찾아오는 사람들이 한눈에 기사를 찾기 쉽도록 판배열 디자인을 잘 해줘야 합니다.

 

뉴스버스 메인 홈페이지 판배열 자체는 나쁘진 않네요.

 

메인홈페이지 하단입니다. 정치·시사 매체라 그런지 최근 이슈가 되는 윤석열 예비후보 기사가 많네요.

 

메인기사입니다. 제가 이 매체에서 주목할 만한 건데요. 위 이미지 기사 카테고리를 보시면 Frontline 카테고리에  '윤석열 검찰 총선 코앞 '정치 공작'' 이라는 하위 카테고리를 배치했습니다.

 

윤석열 예비후보가 좋든 싫든 관심이 있다면 해당 카테고리를 눌러서 기사를 볼 수 있게끔 해뒀습니다. 여기에 하나의 이슈로 여러 기사가 장편소설처럼 순서대로 읽을수 있게 기사 제목을 배열한 것도 눈에 띄네요.

 

한 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상위 카테고리 제목을 'Frontline' 'lssue' 등 영문으로 작성되어 있다는 점인데요. 보통 정치·시사 기사는 나이가 많은 50대 이상 장년층 노년층이 관심 있게 보는 만큼 카테고리 명칭을 굳이 영문으로 작성할 필요가 있었나? 라는 생각이 듭니다.

 

정치·시사 기사는 자신의 신념에 따라 보는 관점이 다르기 때문에 뉴스버스의 기사 내용은 여기서 다루지 않겠습니다. 다만 저도 기자생활을 해서 잘쓴기사인지 잘 못쓴 기사인지 어느 정도 판별할 수 있는데요. 뉴스버스의 기사들은 대부분 잘 쓴 기사들이라고 봅니다.

 

뉴스버스 이진동 대표가 조선일보·한국일보에서 근무했고 경력도 꽤 긴걸로 아는데요. 중간에 국회의원 되고 싶어서 선거에 출마했다가 낙선한 경력도 있네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윤석열검찰고발사주의혹

#뉴스버스

#김건희

#정치매체

#윤석열예비후보

 

아는 동생이 렉서스 GS350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급이 다른 만큼 평소에 타던 렉서스와 비교시 아반떼는 많이 불만족스러울 겁니다.

 

그래도 뭐 디자인이나 기능 등은 아반떼가 렉서스보다 많이 좋다고 하네요. 자세한 내용은 영상 보시면 나옵니다.

 

#렉서스

#아반떼N라인

#아반떼수동

#GS350

#일본차

 

가끔 유키나 보면 참 이뻐보이네요

  1. 싹빠가지 2022.08.10 16:12

    방도리이타샤

  2. 옴팡이는팡팡이 2022.08.10 22:38 신고

    우욱씹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