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728x90

오늘 논란된 영상이다. 남녀 중학생 한무리 건물 구석에서 한 남학생의 목을 조르는 장면...거기에 포니테일 여학생이 목졸림 당하는 남학생의 성기에 손을 대는 성추행까지... 다들 보면 피꺼솟(피가 거꾸로 솟는)분노를 느낄 것이다.

 

다만 나는 조금 다르게 생각한다. 괴롭히긴 하는데 학교폭력? 이라고 단정짓기는 이르다고 본다. 나도 학창시절에 주로 맞고 괴롭힘 당한 케이스였고 저런 유형을 당해봐서 아는데...저건 예전부터 유행하는 기절놀이에 가깝다고 본다.

 

저것만 봐서는 목졸림 당한 학생이 학교폭력 당한다.라고 보긴 힘들듯 하다. 왜 이런 생각을 하냐면 만약 정말 학교폭력이라면 사람이 보기 힘든 더 으슥한 장소에서 폭력을 행사했을것이고 목조르기로만 끝나지 않았을것이다.(주먹질 발길질도 했겠지...)

 

그리고 여학생이 남학생의 민감한 부위 만진 것도 폭력보다는 장난기에 가깝다는 생각이 든다. 그냥 민감한 부위 쓱 만지는 정도에 끝나지 않았을 것이다.

 

무엇보다도 저 영상이 퍼진 후 피해자 가해자 둘다 조사 받았는데 피해자는 폭력을 당한게 아니고 장난이었다고 진술했고 경찰에서도 아직까지 별 문제 삼지 않는걸로 봐서 학교폭력은 아닐 가능성이 높아보인다.

 

근데 장난이라도 저런건 좀 심했지 더군다나 코로나 시국인데...무엇보다도 기절놀이 잘못하면 목졸린 사람 사망할 수도 있는 위험한 놀이다. 난 기절놀이는 안당해봐서 모르겠는데 다른 애 이야기 들어보니까 기절놀이하면 기분이 좋아진다나 뭐라나... 암튼 좀 이해가 안가긴 하지만...

 

우루루 몰려다니면서 저게 뭐람...특히 저 영상 보면 여학생이 남학생의 성기를 그냥 대놓고 잡는게 보이는데 만지는 폼 보니까 경험이 꽤 많아보인다. 요즘 애들 발랑 까졌다 라고 하는데 정말인듯 하네...여성가족부는 저 장면 보고 어떤 반응 보일지 궁금하다.

 

여성가족부가 항상 여자는 피해자 남자는 가해자라는 이분법적인 인식을 내세우는데 말야 

 

#학교폭력

#학생목조르기

#기절놀이

#여성가족부

#여학생성추행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

https://news.v.daum.net/v/20210714094602673

 

제넥신, 전문경영인 체제로..성영철 회장 "연구개발에 집중"

   ≪이 기사는 07월 14일(09:45) 바이오.제약,헬스케어 전문매체 ‘한경바이오인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제넥신의 창업주이자 대표이사인 성영철 회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성 회

news.v.daum.net

 

오늘 제넥신을 이끌어온 성영철 회장이 경영에서 물러난다고 발표했다. 물러나는 이유는 위 기사를 보면 나온다. 미래먹거리 확보 및 제넥신에서 개발하는 코로나19 백신 GX-19N을 끝까지 개발 임상하기 위한 연구에 주력한다고 한다.

 

그리고 기사에는 나오진 않지만 경영에서 물러나는 시점은 오늘내일 당장은 아니고 9월1일에 물러난다고 한다. 

 

현재 인도네시아에서 GX-19N 백신 2/3상 임상이 시작된 시점에 경영에서 물러나는걸 두고 주주들이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는데요. 그럴 수밖에 없는게 제넥신은 2020년 9월 전고점 찍은 이후 주가가 계속 내려가기만 했습니다.

 

다른 백신주의 진원생명과학, 셀리드, 유바이오로직스 등이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본격적으로 상승 랠리를 벌인 것과 정반대 행보를 보이고 있죠. 혹자는 공매도 때문이라고 하는데 신풍제약의 임상발표전 주가 차트를 보면 공매도 때문만은 아닌듯 합니다.(신풍제약의 경우 피라맥스 임상 전까지 그래도 가파르게 오른적이 있었죠)

지난해까지만 해도 국내 백신 업체 중 가장 빠른 개발 속도를 보였습니다. 하지만 변이바이러스 대응 목적으로 갑자기 백신 물질을 변경했고 이로 인해 주식 시장에서 신뢰도가 떨어지면서 올해 내내 계속 주가가 하락하기만 했습니다. 수출 실적도 있고 국내 바이오 업체 중에서 현금으로 확보할 수 있는 자산비중이 9000억원이나 되지만 시장은 계속 외면했죠.

 

여기에 한달전 GX-19N 1상 임상 결과를 논문으로 발표했지만 중화항체 수치가 예상보다 너무 안나와서 실망 매도로 이어졌습니다. 현재 제넥신의 주가는 9만원 언저리에 머무르고 있네요.

 

제 생각은 이렇습니다. 본래 제넥신 경영진은 인도네시아 임상 발표하면 주가가 최소 10만원은 넘어갔을거라로 생각했을겁니다. 하지만 실제 주식시장은 발표날에 소폭 상승하고 이후 계속 내려갔죠. 그만큼 제넥신에 대한 불신이 크고 시장에서 외면받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더군다나 제넥신은 지난해 백신 개발하겠다고 발표한 이후 당초 약속한 일정은 제대로 지키지 않고 개발이 계속 늦어졌습니다. 지난해 이맘때만해도 올해 긴급신청사용승인 하겠다고 호언장담했는데 아직 멀었죠.

 

성영철 회장 입장에서는 한쪽은 경영에 신경써야 하고 한쪽은 백신 등 신약개발에 힘써야 하니 아마 집중이 제대로 안됐을겁니다. 그리고 최근 주주들의 트럭시위로 더더욱 본연 업무인 연구에 집중 못했을거고요.

 

그래서 고민끝에 성영철 회장 본인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백신과 신약 개발에 몰두하기로 방침을 굳힌듯 합니다. 

 

사실 제넥신의 신뢰가 크게 떨어진 상태인데 말이 아닌 결과물로 보여줄려면 경영은 전문경영인에게 맡기고 자신이 가장 잘하는 분야 즉 연구에 매진하는게 더 나은 전략일 수도 있겠죠.

 

이제 제넥신의 운명을 가를 인도네시아 2/3상 임상이 시작됐습니다. 적어도 3달 이상은 이 임상에 매달려야 합니다. 제넥신 측은 빠른 임상을 위해 먼저 예방률부터 발표한다고 합니다. 아마 제넥신측 입장에서도 더 이상 미뤄서 좋을게 없겠죠.

 

저는 이번 성영철 회장의 결정이 잘했다고 봅니다. 

 

#제넥신

#성영철

#코로나19백신

#GX-19N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