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1998년에 출시되어 2004년까지 나왔던 1세대 SM5의 이미지리딩 모델은 당시 173마력 2500cc VQ엔진을 장착한 SM525V였습니다.


부드러우면서도 박력있는 VQ 2.5L엔진은 뛰어난 가속력과 부드러운 주행감으로 크게 명성을 얻었으며 SM525V 때문에 당시 현대자동차의 EF쏘나타와 그랜져XG간의 등급싸움이 화제가 되기도 했었습니다.


6년만에 다시 SM5의 품으로 돌아온 2500cc VQ엔진 과연 잃어버린 과거의 영광을 되찾을수 있을지 궁금합니다.


 뉴SM5 2.5모델에 대한 자세한 기사를 보고싶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ufight 2010.12.04 1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현기차와 비교했을 때 딸리는 파워트레인이 아쉬웠는데, 새로운 분기점이 됐으면 좋겠네요.

    이 점만 개선되면 전체적으로 봤을 때 sm쪽에 손을 들어줄텐데..

  2. 이스루기 미오 2010.12.05 1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지금 SM525V 운전하지만 이번에 나온 2.5 동급모델에 비해 가격 저렴한 편인듯..

    • 레드존 2010.12.05 1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과거 V시리즈의 노킹현상좀 줄여주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특히 520V가 심했는데 미오님은 노킹 있으신지요?

    • 이스루기 미오 2010.12.06 0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고급유 주유하면 없어지지만 일반유 주유하고 몇일 지나면 다시 노킹소리 나져.. 그리고 엔진오일 자연적인 소모가 있습니다만 엔진오일 부족하면 노킹소리가 커집니다 보충하면 조용해지고여(캐스트롤0W40사용중)...;;

    • 레드존 2010.12.06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캐스트롤이면 엣지인가요?^^;

    • 이스루기 미오 2010.12.06 12: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엣지 스포츠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