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녕하세요. 레드존입니다.


이제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롱텀테스트를 시작한지도 벌써 3개월이 훌쩍 넘었습니다. 제가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2월4일에 받았으니까요 따끈따끈한 신차를 받은것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석달이 훨씬 지났습니다.


현재 주행거리는 7700km쯤 됩니다. 본래 15000km를 넘게 주행하는걸 목표로 삼고 있었는데 다른 시승차들을 많이 타게 되었고 제가 금전적인 여유가 많이 없어서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주행거리가 짧았습니다.


경차를 선택하는 가장 큰 이유중에 하나가 바로 경제성입니다. 경차는 차량구입가격도 싸야되고 세금도 적게냅니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가장 중요한 것은 연비가 좋아야겠죠^^; 


지난4월과 5월 두달동안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에 주유한 차계부 기록입니다.




지난 4월과 5월 주행한 거리는 대략 3000km정도 되며 평균연비는 보시다시피 최소평균연비13km/l 후반부터 최대평균연비16km/l초반까지 기록했습니다.


리터당 15km/l정도를 주행한 셈인데요.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공인연비가 리터당17km/l임을 감안하면 약간 기대에 못미치는 결과입니다.


왜 연비가 저조했을까?




사실 제가 연비주행을 많이 하지만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경우 첫 엔진오일 교환한 2200km시점 이후에는 원활한 길들이기를 위해 여러번 급가속 주행을 반복했습니다.


위의 차계부를 보시면 5월9일에 리터당 13.7km/l의 평균연비가 나왔을때에 태백레이싱파크에서 서킷주행까지 포함되어 있습니다. 서킷주행을 해보신분들은 아마 아시겠지만 급가속 급브레이크를 많이 쓸수 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거의 100% 시내주행을 적도 있었고 무엇보다도 빨리 추월하기 위해 급가속을 자주 사용하기도 했었습니다.


 경차는 경제성을 위해 엔진이 작아야 합니다. 하지만 엔진이 작아 무게에 비해 출력이 낮아 가속시 엑셀레이터 페달을 더 많이 밟게 됩니다.


동력을 기계적으로 직접 전달하는 경차 수동의 경우 그나마 시내연비가 나쁘지 않지만 동력손실이 존재하는 오토의 경우 같은속도를 가속하더라도 동력손실로 인해 가속페달을 더 밟게 됩니다. 페달을 더 밟게 되면 연료소모량이 증가하게 되고 이것이 연비가 나빠지는 원인입니다.


개인적으로 경차는 오토보다는 수동을 권하고 싶습니다. 번거롭다는 불편함이 있지만 연비차이는 크게 날것으로 생각됩니다.(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경우 오토와 수동간의 연비차이가 1리터에 무려 4km/l 나 나는 편이죠)


이번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연비결과 포스팅은 이것으로 마치겠습니다. 다음에는 마티즈 크리에이티브로 100% 시내주행을 한 과정과 결과를 동영상으로 간단히 만들어 보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