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현대자동차의 2.5-3.5T 중형트럭인 마이티 트럭이 호주시장을 공략한다고 합니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8일 최한영 상용사업담당 부회장, 이인철 호주판매법인장 및 고객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호주 시드니에 위치한 호주판매법인(HMCA, Hyundai Motor Company Australia) 본사에서 중소형 트럭‘마이티(현지 모델명 HD Series Truck)’의 신차 발표회를 가졌다고 합니다. 

신차 발표회장에서는 내부 및 주변에 ‘마이티’ 6대를 전시하고 상품 및 서비스 설명회를 열어 전시장을 찾은 많은 이들이 현대가 내놓은 중형트럭 마이티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고 합니다.

최한영 부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이번에 출시되는‘마이티’는 뛰어난 내구성과 연비 성능, 저렴한 유지비 등을 자랑해 연료비 등 고객들의 경제적 부담을 크게 줄여줄 수 있는 최적의 모델”임을 강조하면서 “아울러 현지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최대한 반영, 승차감과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하는 데 주력해 이제껏 중소형 트럭에서 경험하지 못했던 최상의 만족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이번에 호주 시장에 새로 출시되는 ‘마이티’는 현지 도로 여건에 맞춰 운전석 위치가 우측으로 변경됐고, 코일 서스펜션이 적용된 운전석 시트가 전 사양에 기본 장착돼 운전자가 주행 시 승용차 같은 안락함을 느낄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한 일반 모델보다 좌석 뒷공간이 확대돼 수납 기능과 편의성이 대폭 개선된 슈퍼캡 사양이 현지 업계 최초로 출시돼 호주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됩니다. 

국내 사양과 마찬가지로 호주에 출시될 마이티 또한 현대차가 4년여에 걸쳐 개발한 4,000cc급 F-엔진을 장착해 뛰어난 내구성 및 동력 성능, 정숙성을 자랑하며, 배출가스 발생량을 크게 줄여 유로-4 배기 규제를 충족시키는 동시에 유로-6 이상의 규제에도 대응 가능한 친환경 트럭이라고 합니다. 

국내에 출시되는 마이티의 경우는 145마력의 고출력을 자랑하는데 호주에서는 아마 호주의 환경에 맞게 출시되니 출력이나 연비가 국내와는 조금 다를것으로 예상됩니다. 

현대의 중형트럭 마이티는 호주에 이어 20일 뉴질랜드, 23일 싱가포르에서도 신차 발표회를 열어 선진 시장에서의 상용차 판매를 확대함과 동시에 글로벌 상용전문 브랜드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라고 합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