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해 말 제 채널 영상에 더뉴 K7 하이브리드를 소유한 오너분께서 무상수리를 못받았다고 말씀하셨습니다.

 

2015년 10월에 K7을 신차 구매했는데 12월 6일에 엔진에서 큰 소음이 들려서 기아차 서비스센터로 입고했다고 합니다. 어떤 소음인지는 대부분 짐작하실겁니다. 바로 피스톤스커핑이죠.

 

그런데 기아차 K7 하이브리드 엔진 무상수리 보증기간은 5년 10만km입니다. 그러니까 2020년 10월에 고장증상이 발생했으면 무상수리가 가능했겠죠. 하지만 2020년 12월에 고장증상이 나타났네요. 참 기가 막히죠? 무상보증기간 벗어나자마자 고장나다니 말이죠.

 

기아차 서비스센터에서는 보증기간 지났다는 이유로 유상으로밖에 수리할 수 밖에 없다고 하네요.

 

기아 K7 하이브리드에 탑재된 엔진 아마 아시는 분들이 많겠지만 2.4L 세타 엔진입니다. 세타 엔진이면 아마 이거 결함 때문에 평생보증 된다는 그 엔진 아냐?라고 반문하시는 분들이 많으실텐데요. 그런데 이 엔진은 GDI가 아닌 MPI 엔진입니다.

 

현재 현대차 기아차가 보증수리 해주는 엔진은 세타2 터보 GDI 엔진 그리고 세타2 GDI 자연흡기 엔진이지 MPI 엔진은 아닙니다. MPI니까 괜찮겠지? 라고 생각하실수도 있겠지만 세타2 MPI 엔진도 GDI와 비슷합니다. 피스톤과 실린더가 긁히면서 발생하는 피스톤스커핑 문제 심각한 엔진이죠. 그럼에도 무상수리 대상이 아닙니다.  

 

말이 좀 길어졌는데요. 제 영상에 댓글다신 K7 하이브리드 오너분과 이메일 인터뷰를 하기로 하고 제가 질문 몇가지를 보냈고 답변을 받았습니다. 질문과 답변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Q-보증기간 지난 후인 12월 6일에 주행중 피스톤스커핑 소음이 들렸다고 말씀하셨는데요. 소음이 발생했을 당시 주행조건이 어떠했는지 궁금하고요. 12월 6일 이전에는 스커핑 소음이 아예 들리지 않았나요?

 

A-원주~ 영주  목적지 까지 약 100KM 거리 이였습니다 원주에서 신림IC 까지 약 20km일반도로 이용하였으며, 정속 주행으로 60정도 미만 주행 하였고 신림IC ~ 영주 IC 약 70km 정도는 고속 도로 이용 중 이였습니다. 고장증상이 발생했을 당시 주행 조건은 높은 오르막 구간이 조금 많았던 시내주행입니다. 고속도로에서는 시속 100~130km/h정도 왔다갔다 했었습니다 

 

Q-엔진오일 교환시 기아오토큐 등 기아차 지정 서비스센터에서 교환하셨는지요? 그리고 엔진오일 교환주기와 어떤 엔진오일 주입하셨는지 궁금합니다.

 

A-일반 제가 가는 단골 센터에서 오일 교체 하였습니다 약 5000km 마다 오일교체 하였고, 쉘 5W30 으로 교체 하였습니다 

 

Q-급가속 급감속이 잦았는지요? 그리고 냉간시동후 바로 출발하셨나요?

 

A, 하이브리드라 여름이면 엔진 구동이 되지 않아  자연스럽게 시동켜고 출발 하였고, 평소에는 안전주행으로 늘 여유있게 운전  하였습니다

 

10도 이하 정도 되는 봄,가을 겨울에는  엔진 구동시 소음이 생각보다 많이 나서 1~3분 공회전 했습니다

 

Q- 소음발생후 기아차 서비스센터에서는 보증기간이 지났다는 이유로 무상수리를 안해주던가요?

 

A-쌀쌀한 날씨가 되면 늘 엔진 구동으로  먼저 시작이 되고, 여름엔  엔진 구동이 거의 없이 전기로 시동이 걸립니다. 그렇기 때문에 일반도로 다닐땐  엔진 소리를 거의 들을 수 없습니다

 

또  여유있게  늘 운전 하기때문에  전기로 주행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12월 6일 문제가 생기던 그날은  엔진 구동으로 좀 힘있게 운전 하는 상태였습니다. 그리고 고속 주행 중에 미세한 소리가 딱딱 들렸는데

 

100km/h 이상 주행시 풍절음때문에  들을 수 있는 일반적인 소리는 아니였지만  느낌이 이상해 가급적 전기로 다시 주행하다가 영주 IC 나오자마자  갓길에 정차해  악셀을 밟아서 엔진 구동을 시켜보니

 

엄청난 굉음(소음정도가 아님)이 들려 바로 렉카를 부르고 원주 서비스센터에 입고 시키고, 그날이 일요일 이라 접수만 하고 다음날  연락이 온다고 하고 택시타고 집으로 왔고,  

 

다음날 저한테 연락 한번 없이 마음대로 엔진 오일 커버를 뜯어 놓고  마치 제가 관리를 안한것처럼 이야기 하며 무상 기간이 한달 반 정도 지났기 때문에  보증 수리로 하기 어렵다고 정비사가 얘기 하여, 센터장(관리자) 한테도 똑같은 말만 되풀이 하였습니다

 

얘기 자체가 저 혼자 넋두리뿐이 안되는 거였고,  그래도 안됩니다 ~  그렇게 할 수 없습니다만 되풀이 되는 말만 했습니다

 

Q-기아차 서비스센터에서 제시한 수리견적서 비용이 얼마였나요? 그리고 수리해야할 부품이 무엇인지도 궁금합니다.

 

A-정비사 말로는 메탈 베어링이 나갔다고 하며  수리비용은 500~600 정도 든다고 딱 잘라 말하였습니다

 

Q-선생님께서 소유한 K7 하이브리드 외에 다른분의 K7 하이브리드 차량에도 비슷한 증상으로 고객이 유상수리한 사례를 접한 적이 있으신지요?

 

A- 수소문해서 알아낸  제가 수리한 엔진 보링 업체에서  한달채 안된 기간에  저랑 같은 하이브리드이며, 똑같은 증상으로 수리한 블로그를  보았습니다. 또 세타 2 MPI 엔진 자체의  엔진 부품이 현 리콜 진행되는 GDI 엔진과 동일한 부품을 사용하고 있고 방식만 다르다고  알고 있습니다

 

K7 하이브리드 차주분과 인터뷰는 여기까지입니다. 무상보증기간 약 한달 정도 지났다는 이유로 수리견적 500-600만원을 부른 기아자동차 서비스센터 여러분들이 보시기엔 어떠셨나요? 

 

사실 회사직속 서비스센터는 회사의 정책을 따라야 하기 때문에 무상보증기간 조금 지나는 순간 고객들에게 유상처리를 요구할 수밖에 없습니다. 기아차 서비스센터에서 마음대로 할 수 있는게 아니죠.

 

이후 K7 하이브리드 오너분께서는  엔진수리 전문공업사를 찾으러 다니셨고 일산에 있는 엔진보링 전문점에 차를 맡겼습니다.

 

견적서 보시면 아시겠지만 기아차 서비스센터에서 부른 가격보다 훨씬 싸죠? 저도 예전에 제 아반떼 쿠페 엔진 보링할때 현대차 블루핸즈가 아닌곳에서 수리했습니다. 

 

그런데 K7 하이브리드에 탑재된 세타2 엔진이 MPI가 아닌 GDI 였다면? 아마 엔진에 문제가 발생해도 무상수리가 가능했을겁니다. 

 

세타2 GDI 엔진의 경우 처음에는 현대기아차에서 아무문제없다고 발뺌하다가 나중에 문제가 커지니 10년 19만km 이후로 보증기간을 늘렸고 최근에는 평생보증으로 바뀌었습니다. 그런데 이건 GDI 엔진에 한해서죠.

 

세타2 엔진은 제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GDI나 MPI 둘다 문제가 있다고 봅니다. MPI는 문제없었던 감마엔진과 대비되죠. 

 

그런데 둘다 문제있지만 단지 GDI 엔진이라는 이유로 평생보증이 되고 MPI 엔진이라는 이유로 보증기간 넘어가는 순간 돈내고 수리해야 하는 현실입니다. 세타2 MPI 엔진 탑재된 자동차 오너분들 입장에서는 차별대우 받는다고 느껴지실 겁니다.

 

Posted by 레드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