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올해초 벌써 나왔어야 했지만 여러가지 사정으로 미뤄져 지금에서야 기아자동차 프라이드 후속모델 사전계약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파워트레인은 작년말에 먼저 출시된 엑센트와 동일한듯 싶은데요. 같은 플랫폼을 쓴 엑센트와 비교시 어떠한 차별을 두었는지 사뭇 궁금해집니다.


새로운 프라이드는 이번달 28일에 출시될 예정이라고 하네요.자세한건 아래링크 클릭하면 나옵니다.


http://www.encardirect.com/board/reviewboard/review_board_view.do?i_sBoardCd=RV201109000010
Posted by 레드존

 


지난주에 크루즈5타고 부산으로 내려가는 도중 카캐리어에 의미심장한 차량들이 실려있어서 자세히보니 기아 프라이드 후속모델이 실려 있었습니다.


가까이서 보니까 RIO라는 앰블럼이 붙어있고 전부 5도어 해치백스타일이라서 유럽에 수출하는 차량인듯 합니다. 헤드램프와 안개등 전부 프로젝션이 적용되어 있는데 HID헤드램프도 옵션으로 나올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1200-1600cc소형차는 경차와 준중형차 사이에 샌드위치처럼 눌려있어서 작년 엑센트와 아베오라는 신모델이 속속 투입되었음에도 판매량이 크게 부진합니다. 올해6월 판매량 기준으로 소형차판매량1위인 엑센트가 준중형차 판매량 꼴찌인 크루즈보다 판매량이 낮을 정도니까요.


그나마 기아 프라이드 후속이 올여름이후 국내에 출시된다고 하니 경차와 준중형차 사이에 짓눌려있던 소형차시장이 조금은 더 볼륨업 되지 않을까요? 더불어 기아의 경차인 올뉴모닝이 화려한 옵션으로 무장했으니 기아 프라이드 후속모델도 비슷한 옵션으로 젊은 소비자 특히 여성들을 많이 공략하지 않을까? 라는 예상을 해봅니다.  
Posted by 레드존



제가 지금 잠시 다른일때문에 그동안 2011서울모터쇼 내용에 관한 업데이트를 하지 못했는데요. 이번에 소개할 완성차 자동차부스는 최근 한층 독보적인 디자인을 보여주고 있는 기아자동차 부스입니다.


국내 최대의 자동차업체인 현대자동차와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는 기아자동차가 모터쇼 전면에 내세운 모델은 바로 K5하이브리드입니다. 저는 당초 기아 프라이드 후속이 프레스데이때 발표될 차량이라고 생각했는데 K5하이브리드가 프레스데이 발표차량으로 선정된걸 보면 친환경차 부문에서 우위를 점하겠다는 의도로 생각됩니다. 


최근 국제정세불안으로 인한 고유가 및 대기오염으로 인해 이제 하이브리드카를 포함한 친환경차는 모터쇼에서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었는데요. K5하이브리드는 토요타기술이 아닌 현대기아차에서 독자개발한 하이브리드기술이 적용되어 리터당 21km/l라는 놀라운 연비를 보여준다고 합니다. 또한 위 제원표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엔진은 세타엔진이 아닌 누우엔진이 적용된다고 합니다.


세타엔진이 개발되어서 양산된지 10년도 되지 않았는데 벌써 새 엔진으로 교체하려는 움직임을 보면 현대기아차의 발빠른 개발속도와 대처에 혀를 내두를 정도네요.


K5하이브리드 외관사진입니다. 형제차인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경우 전면부가 기존모델과 비교시 큰 차이를 보이고 있는 K5는 전면부모습이 기존모델과 비교시 변화가 적은 편입니다. 무광그릴과 변화된 안개등모양정도랄까요? 후면부와 측면부 또한 큰 차이점은 없습니다. 다만 트림과 모델 앰블럼과 휠 디자인 차이정도가 눈에 띕니다.


다음은 프라이드 후속모델인 UB입니다. 이미 제네바모터쇼에서 선보인 프라이드 후속모델 UB는 먼저 발표된 현대 엑센트와 플랫폼을 공유합니다.


프라이드 후속인 UB제원인데요. 프라이드 후속의 경우 형제차인 엑센트와 비교해보니 전폭이 20mm 넓어지면서 전장은 약간더 짧아졌습니다.


기아자동차의 효자차종 K5 쏘나타대비 뛰어난 디자인으로 쏘나타의 아성을 무너뜨리기도 했는데요. 기아자동차부스ㅔ서 사람이 가장 많이 관심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기아자동차의 준대형세단 K7입니다. 얼마전에 GDI엔진이 탑재되면서 상품성을 강화했습니다.


쏘렌토R 첨 나올때 시승해보니 딱딱한 플라스틱 실내가 거슬렸는데 지금은 개선되었는지 모르겠네요.


기아 포르테 포르테의 경우 첨 나올때 디자인 괜찮았는데 그후 나온 K5 혹은 K7이 나오면서 비교해보니 반세대 전 디자인이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기아자동차의 박스카 쏘울~ 개성있게 생긴 차량이라 그런지 폭발적이진 않지만 수요가 꾸준합니다.


기아의 대형SUV 모하비


이것은 포르테 하이브리드 LPi입니다. 현대자동차에서는 아반떼 하이브리드 LPi가 판매되고 있는데요. 세계 최초로 LPG연료를 사용한 하이브리드카입니다.


유럽에서 발표해서 양산중인 소형 크로스오버 모데인 기아 벤가 전기차모델입니다. 벤가EV로 명명된 이 모델은 기름 한방울 쓰지 않는 대체에너지 차량을 선보이면서 친환경차의 기술력을 보여주고 있는데요.

 
벤가EV의 제원입니다. 순수전기차로 기름한방울 쓰지 않는 벤가EV는 급속충전20분만에 완료되며 최고속도는 140km/h까지 나갑니다. 이 외에도 기아자동차는 전기차 컨셉모델 몇 가지를 선보였는데요.


기아자동차의 POP입니다. 3인승이며 POP또한 기름 한방울 쓰지않는 순수전기차입니다.  


기아자동차의 순수전기 컨셉카 네보입니다. KND-6라는 명칭이 붙은 이 차량도 전기의 힘으로만 동력을 전달합니다. 


KND-6의 제원입니다. 가정용충전기로 5.5시간을 충전하면 충전이 완료되며 충전한 뒤 200km의 거리를 주행할수 있고 최고속도는 150km/h까지 달릴수 있다고 합니다.


마지막으로 소개할 차량은 미국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도 선보인바 있는 대형 미니밴 컨셉카입니다. 이 차량의 특징은 넓은 실내공간과 시트배치를 자유자재로 바꿀수 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는데요. 실제로 KV7이 양산되어서 판매된다면 교통사고로 충돌시 탑승자 보호목적때문에 저렇게 시트배열 하기 힘들지 않을까? 하는 예상을 해봅니다.  


제 생각에는 저차가 양산되면 그랜드카니발 후속으로 나오리라 생각됩니다. 그랜드카니발이 나온지 5년정도 되어서 서서히 풀모델체인지 시점이 다가오고 있기 때문입니다.


기아자동차는 이렇게 다양한 차량을 전시했는데요. 다음 포스팅에서는 기아자동차의 신기술 및 기아자동차가 2011 서울모터쇼에 전시한 나머지 부분을 간단히 포스팅해 보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기아자동차㈜는 1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 전시장에서 열린 ‘2011 제네바 국제모터쇼(81st International Motor Show Geneva)’에서 소형 신차 ‘UB(프로젝트명/수출명 : 리오)’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했으며, 신형 모닝(수출명 : 피칸토)과 K5 하이브리드(수출명 : 옵티마 하이브리드)도 함께 선보였다.


관련뉴스 더보기 >> http://www.encarcha.com/board/reviewboard/review_board_view.car?i_sBoardCd=RV201103000011
Posted by 레드존

엎친데 덮친격으로 중동정세 불안으로 국제유가가 배럴당 110달러를 돌파하면서 국내 휘발유가격도 다시 상승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현재 그 어느때보다도 연비가 좋은 친환경차 및 소형차에 대한 관심 및 판매량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다행히 작년말 현대 엑센트를 시작으로 올해 기아 신형모닝과, 쉐보레 아베오가 국내에 출시되었으며 기아의 소형차 뉴프라이드의 후속모델도 조만간 선보인다고 합니다.


제가 얼마전에 라세티프리미어 1.6수동 시승하다가 소형세단으로 추정되는 위장막차량을 보게 되었습니다.


이 차량인데요. 제 생각에는 프라이드후속 4도어 세단으로 추정됩니다. 엑센트와 아베오는 이미 출시되었으니 남은건 기아 프라이드 후속 하나뿐입니다. 


윗 사진은 기아 프라이드 5도어 렌더링이미지입니다. 앞쪽은 이미 많이 보셨으니 옆측면과 뒤쪽 렌더링이미지 올려보았습니다. 해치백과 세단이 리어 헤드램프가 동일하게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해치백과 유사한 디자인을 쓸것으로 생각됩니다.


같은 플랫폼 쓰는 현대 엑센트와 비교해 보았는데요. 일단 윈도우라인이 엑센트와 유사합니다. 문짝을 공유하는지는 나와봐야 알겠지만요. 뒷모습의 경우 프라이드는 리어램프도 엑센트와 달리 4등식 리어램프가 적용되었습니다. 위장막때문인지 얼핏 보면 프라이드 후속이 엑센트에 비해 좀 붕떠보이긴 하는데 실제로 자세히 본 저의 생각으로는  트렁크리드 높이도 엑센트와 비슷하다고 생각됩니다.


최근에 발표한 쉐보레 아베오입니다. 위의 엑센트와 프라이드 후속모델과 한번 비교해보시라는 의미로 아베오 사진도 올려보았습니다. 전 뒷모습만 따지면 엑센트보다는 아베오를 더 선호합니다.(엑센트는 전면부와 후면부 이미지 따로논다는 느낌이 강해서......)


뉴프라이드후속 과연 어떻게 나올지 궁금합니다. 해치백모델의 경우 자동차 커뮤니티 보배드림에서 광고촬영할때 찍힌 사진이 올라왔었는데 세단은 어떨지 사뭇 궁금하네요(해치백 디자인은 꽤 마음에 들었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어제 저녁 기아자동차가 새로운 프라이드 후속모델 디자인을 공개했습니다.


해외수출명 리오(국내명 프라이드) 후속모델 디자인을 보면 외관디자인은 그동안 기아자동차가 추구했던 패밀리룩 디자인으로 윗급모델인 K7, K5와 전반적으로 비슷한 모양이며 인테리어도 K5와 엇비슷합니다. 최근 자동차디자인 트렌드가 자동차 고유 패밀리룩 디자인으로 자사 브랜드 차량임을 한눈에 알아보기 쉽도록 디자인이 구현되어 있는데 프라이드 후속모델 디자인 또한 한눈에 기아차라는걸 알수 있습니다.


기아자동차 수석 디자이너인 피터 슈라이어가 프라이드 후속모델의 컨셉을 스포티&엘레강스라고 설명했습니다. 아마도 외관은 스포티하게 인테리어는 고급스럽게 디자인 되었다는 뜻인데요. 실제로 어떻게 나올지 궁금해집니다.


인테리어 디자인을 보니 90년대 중반에서 2000년대 초반까지 유행했던 ㄱ자 센터페시아 모양으로 디자인된게 가장 눈에 띄는데요. 기아자동차에서는 운전자 중심 인테리어 디자인으로 편안함을 추구했다고 합니다. 아마도 소형차가 상대적으로 연령층이 젊고 혼자타는 경우가 많은점을 참고하였고 또한 윗급 K5와의 인테리어 디자인 패밀리룩을 고려했다고 보여집니다. 


프라이드 후속모델은 3월1일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되며 합리적이고 해치백디자인을 선호하는 유럽자동차시장을 주로 겨냥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파워트레인은 작년말에 발표한 신형엑센트와 동일한 1.4L ~ 1.6L 가솔린엔진이 적용되지 않을까요? (저배기량을 선호하는 유럽이라면 1.2L 카파엔진도 적용되겠죠)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