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중국이 북한과의 교역을 중지하고 지원 자금을 통제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YTN에 따르면 중국은 북한에 투자한 기업가들의 대북 자금 거래를 통제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여기에 미국의 대북제재도 여전히 유효한 상황입니다.


하지만 지난 8월 까지만 해도 중국은 북한과의 물질적인 지원이 이어졌고 중국 기업들의 대북 투자도 활발했습니다. 그러다가 9월부터 지원과 투자가 갑자기 끊어졌다고 하는데 이유가 뭘까요?


저는 2가지 이유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1번 미국에 굴복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으로 취임하면서 중국을 상대로한 무역전쟁이 현재도 진행중인데요. 양측은 서로 물러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두 국가 모두 무역전쟁으로 인한 피해가 크지만 그래도 중국이 미국보다 더 큰 피해를 보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는 해가 갈수록 늘고 있는 실정입니다. 특히 지난 9월에는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가 사상 최대치를 갱신했습니다.


즉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가 늘었다는 것은 미국이 중국에 대한 무역규제가 더 강해진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최근에는 미국이 지적재산권 침해한 중국 기업과 거래를 금지하기도 했죠.


중국이 자력갱생을 내세우고 있지만 한계가 있습니다. 양적으로는 미국과 견줄 수 있어도 질적 특히 하이테크 분야에서 중국은 아직 미국의 발 끝에 미치지 못하고 있으니까 말입니다.


무역전쟁이 장기화되면 중국 입장에서는 견디기 힘들겁니다. 이런 상황에서 UN 대북제재를 무시하긴 힘들겠죠. 


2번 한반도 영향력 행사 + 북한 길들이기


중국은 북한에 거의 퍼주는 수준으로 물자를 지원하는 국가입니다. 겉으로는 UN 대북제재에도 동참하는 듯 하지만 실제로는 북한에 물적 지원을 하고 있죠.


그랬던 중국이 9월 이후 북한에 대한 지원을 끊은 이유는 한반도 영향력을 행사할 필요성 그리고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중국쪽으로 길들일 필요성도 있기 때문입니다.


중국이 북한에 대한 지원을 끊은 이유는 핵개발을 계속 추진하는 북한을 더 이상 믿지 못하기 때문이라지만 중국은 북한이 핵실험을 했을 때에도  실제적인 대북제재는 보여주기 식이었습니다.

제가 알기로 김정은의 고모부 장성택 그리고 친형인 김정남은 친중파이지만 김정은은 친중파는 아닙니다. 그래서 중국은 김정은을 자신의 개로 길들이고 싶지만 김정은은 그러지 않았죠.


더군다나 북미정상회담과 남북정상회담을 통해 우리나라와 미국과의 사이가 가까워지면서 자연스럽게 중국과의 관계도 소원해졌을 겁니다. 중국 입장에서는 당근만 내줄수 없고 채찍으로 길들여야될 필요성도 느낄 수 있겠죠.


북한 김정은은 이런 상황에서 어떤 선택을 할까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이제 판문점에서 열릴 남북정상회담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지난 2000년, 2007년에 이어 2018년 세번째로 남한과 북한의 정상들이 만나 회담하는 남북정삼회담이 열립니다.


우리나라가 내수시장이 작고 출산율도 낮아 생산가능인구도 점점 줄어들고 있습니다. 당장 통일은 아무래도 힘들지만 최소한 인적, 물적 교류는 해야겠죠.


특히 북한은 개발이 매우 낙후된 지역이고 도로교통망이 매우 부실합니다. 


북한은 평양을 중심으로 고속도로가 개설됐는데 고속도로는 100% 포장됐다고 합니다. 하지만 고속도로가 아닌 일반도로는 1급부터 6급까지 나누어지는데요.


북한의 도로환경에서는 아무래도 승용차보다는 지상고 높은 SUV가 유리하겠죠


쌍용차의 구형 렉스턴 최저지상고가 22cm이고, 신형인 G4 렉스턴은 약간 낮아졌지만 그래도 20cm가 약간 넘습니다. 기아 모하비의 최저지상고는 21.6cm입니다.


자동차 지상고가 높을수록 비포장도로 주행시 바닥이 긁힐 확률이 낮아집니다.


따라서 포장율이 낮은 북한도로를 달릴 목적이라면 프레임바디 SUV 모델인 쌍용 렉스턴, 렉스턴스포츠, 기아 모하비 등의 모델이 적합하다고 생각됩니다.


다만 모하비는 V6 3.0L 디젤 엔진이 탑재되고, 렉스턴 시리즈는 2.2L 디젤 엔진됩니다. 배기량으로 자동차세를 부과시 세금 부담이 높은 모하비보다 렉스턴 판매량이 높을 겁니다.


남북정상회담 후 바로 통일로 이어지진 않고 인적 물적 교류도 바로 이어지진 않겠지만 북한에서 차량통행이 가능할 정도가 되면 쌍용차는 더 크게 성장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보다 자세한 건 위 영상을 재생하시면 나옵니다.




Posted by 레드존